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방탄소년단' 공연장 짝퉁 기승..특허청·빅히트, 단속 및 계도
3,179 22
2019.10.23 09:34
3,179 22
지난해 방탄소년단 콘서트장 인근을 가득 메운 위조 상품 판매현장 사진. 특허청 제공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특허청이 방탄소년단 등 한류 아이돌 가수의 초상권·상표권 침해행위 근절에 나선다.

특허청은 기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이달 26일·27일·29일 서울 잠실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릴 방탄소년단 콘서트장 인근에서 방탄소년단 관련 위조 상품판매 단속 및 계도를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특허청에 따르면 K-POP이 세계적인 인기를 끌면서 인기 가수 관련 상품 시장도 함께 커지고 있다. 하지만 이면에는 이들 상품을 모방한 위조 상품이 대량으로 제조·유통되면서 상표권 침해 문제가 심각해지는 실정이다.

실제 지난해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방탄소년단 콘서트장 인근과 지하철역에선 팬 상품과 응원용품을 판매하는 상인과 이를 구경하는 팬들로 북새통을 이뤘으나 현장에서 판매되는 제품 다수가 정품이 아닌 위조 상품이었다.

특히 상인들은 가판 또는 좌판을 설치해 대량의 위조 상품을 전시·판매하는가 하면 일부는 상품을 직접 들고 다니며 호객행위 하는 행위도 공연히 이뤄졌다는 게 특허청의 설명이다. 방탄소년단의 콘서트 특수를 노린 위조 상품 제작·유통 행위가 기승을 부린 것이다.

이에 특허청은 빅히트와 함께 방탄소년단 관련 위조 상품 유통 등 상표권 침해행위 근절을 위해 계도와 단속을 병행한다는 방침이다. 또 빅히트는 방탄소년단 공식 채널을 통해 위조 상품의 구매를 자제하고 공연 당일 특허청과 함께 합동단속을 벌이는 내용을 일반 소비자 및 방탄소년단 팬들에게 알릴 예정이다.

방탄소년단 관련 위조 상품 단속·계도는 온라인에서도 함께 진행된다. 앞서 특허청은 지난달 30일 빅히트로부터 받은 제보를 토대로 방탄소년단 관련 위조 상품을 온·오프라인에서 유통시킨 도매업체 4개사를 단속해 관련자를 형사입건하고 현장에서 문구류와 의류·잡화, 액세서리 등 상표권 침해물품을 대량으로 압수했다.

단속에 적발된 업체는 노트·달력·필통·수첩 등 문구류, 티셔츠·모자·마스크 등 의류, 우산·지갑·방석 등 잡화, 열쇠고리·팔찌 등 액세서리에 방탄소년단 상표를 부착해 정품인 것처럼 꾸며 유통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박원주 특허청장은 “방탄소년단은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아이콘으로 방탄소년단 관련 상표를 도용한 위조 상품이 광범위하게 유통되면 상표권자와 아티스트의 명성은 물론 국가적 이미지에도 나쁜 영향을 미치게 된다”며 “방탄소년단을 포함한 K-POP 한류가 지속적으로 확산·성장하기 위해선 상표·디자인 등 지식재산을 신속하게 확보하고 보호하는 데 노력을 기울일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댓글 2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43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03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89 15.02.16 323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098 20.05.17 19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724 20.04.30 5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4 18.08.31 28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55740 히로시마 원폭 피해자들에게 돌직구날리는 원폭개발자 14:49 113
1855739 드라마 시간 초반 분위기.gif 9 14:48 680
1855738 방탄소년단 뷔 손은 억울하겠다 6 14:47 335
1855737 데굴데굴 구르는 김선호 6 14:47 199
1855736 대구에 나무가 많아지고 더위가 약해진 이유.jpg 5 14:46 687
1855735 다비치, 오늘(12일) 컴백 (종합) 14:46 39
1855734 "저는 비혼주의자가 결혼하는 걸 찬성해요." 19 14:46 1263
1855733 [속보] 국가기관 연구원도 미공개 정보로 주식…3배 차익 6 14:46 469
1855732 미스터빈이 세상 어색하게 느껴진다는 영국 드라마 4 14:45 532
1855731 갤럭시탭 s7/s7+ 신규색상.jpg 14 14:45 684
1855730 '음주 전동킥보드' 개그맨, 벌금 600만원→20만원 감형 3 14:45 655
1855729 제이슨 므라즈 인스타그램에 댓글 단 이무진 17 14:43 1698
1855728 필리핀 전통무술 칼리 아르니스 (영화 아저씨에서 원빈이 했던 액션이 바로 칼리) 1 14:42 247
1855727 '시간' 스태프 "♥︎서예지에 눈치보는 김정현, 소문 무성했지만 아니라고.."(인터뷰) 7 14:41 1915
1855726 한국인 승객의 특징 17 14:41 1055
1855725 본격 대리 설렘 유발하는 흐뭇하고 풋풋한 연애 초기 설렘 모먼트💛 14:40 369
1855724 W korea 인스타 5월호 커버 모델 GUESS WHO 9 14:40 911
1855723 조이 (JOY) - 왜 사랑은 언제나 쉽지 않을까? (바른연애 길잡이 X 조이) Preview 5 14:40 133
1855722 4대 편의점 다 접수한 머지포인트 16 14:40 1067
1855721 야한책 숨기는 법 도와주세요~ (절박) 22 14:39 15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