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어떤 기상천외한 상황에서도 김태호PD는 항상 플랜B가 있구나
3,961 7
2019.12.08 16:05
3,961 7
https://img.theqoo.net/LAeaF


‘놀면’ 유재석 라면 끓이기 관찰하며 작곡을? 김태호의 놀라운 퓨전




[엔터미디어=정덕현] 이 정도면 퓨전의 끝판왕이 아닐까 싶다.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 유산슬(유재석)은 그 예명 때문에 중식업계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유재석 때문에 유산슬이라는 음식이 널리 알려졌고 매출도 올랐다는 것. 유재석은 갑자기 호텔 중식당에서 자신을 초대해 감사패를 수여하고 자신들이 만든 유산슬을 그들이 보는 앞에서 맛봐야 되는 그 상황을 난감해했다.

하지만 그건 유재석이 또 다시 그려나갈 새로운 미션의 첫 걸음에 불과했다. 유재석은 유산슬을 만드는 법을 알려주겠다며 나선 여경래 셰프에 이끌려 억지로 웍을 잡았고 그렇게 스스로 유산슬을 만들었지만 맛은 실패였다. 그 과정은 유산슬이 유산슬을 먹고, 유산슬이 유산슬을 만드는 ‘말장난 개그’ 같은 상황의 연속이었다. 그런데 유산슬을 실패하고 유재석이 그냥 내뱉은 “라면은 잘 끓인다”는 말이 사단(?)이 되었다.

https://img.theqoo.net/CvmVM

갑자기 팔순의 할머니가 홀로 운영하는 어느 작은 라면집에 불려간 유재석은 영문을 몰라하며 할머니가 끓여주는 라면을 맛있게 먹었고, 일이 있다며 할머니가 나간 사이 손님이 찾아왔다. 그 때 울린 김태호 PD의 전화. 라면을 끓여주라는 미션이었다. 그 말을 듣고 유재석은 황당해 하며 “미친...”이라고 말해 그 당황한 심경을 고스란히 드러냈지만, 곧 늘 그래왔듯이 열심히 손님들을 맞고 라면을 끓이기 시작했다.

https://img.theqoo.net/VMKAZ

유재석이 유산슬이란 예명을 갖고 트로트 가수로 데뷔하고 중식업계 감사패를 받은 후 유산슬 만들기를 하다 갑자기 라면집에서 라면을 끓이는 상황. 영문도 모르고 계속 이리 저리 이끌리는 유재석은 황당할 수밖에 없었지만 그 상황은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주기에 충분했다. 하지만 이것 역시 김태호 PD가 그린 큰 그림의 일부에 불과했다.

놀라웠던 건 김태호 PD가 유산슬의 새로운 노래를 ‘유벤져스’(박토벤 박현우, 정차르트 정경천, 작사의 신 이건우)에게 의뢰했고, 애초 유산슬이 부르는 ‘유산슬’이라는 곡을 위해 중식당에 유재석을 투입시켰던 것. 하지만 유산슬을 잘 만들지 못하게 되자 기획은 ‘라면’으로 바뀌었고 유재석이 라면집에서 일하는 장면을 보면서 유벤져스가 즉석에서 노래를 만드는 기상천외한 풍경이 연출되었다.

https://img.theqoo.net/ImRyY

아마도 그 어떤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이런 그림은 처음 등장했을 것이었다. 라면 끓이는 모습을 관찰카메라로 보며 유벤져스는 ‘인생라면’이라는 곡을 즉석에서 쓰고 곡을 붙이기 시작했다. 15분이면 한곡을 만들어낸다는 박토벤과 자기는 5분이면 된다는 정차르트는 팽팽한 기싸움이 이어졌고 그 사이에서 중재하며 작사를 해내는 이건우의 진땀이 빵빵 터지는 웃음을 만들었다. 특히 박토벤과 정차르트의 톰과 제리 같은 툭탁대는 ‘케미’는 그 어떤 콤비의 개그보다 시청자들을 웃게 만들었다.

https://img.theqoo.net/QFokx

애초 작은 일에서 시작한 어떤 미션이 엉뚱한 방향으로 흘러가고 확장되는 것이 <놀면 뭐하니?>가 가진 특별한 예능적 틀이라면, 이제 김태호 PD는 이 흐름에 갖가지 퓨전까지 뒤섞기 시작했다. 세상에 라면을 끓이게 하고 그걸 관찰하며 그 짧은 시간에 노래를 작곡하게 하는 예능 프로그램이라니. 김태호 PD의 상상을 초월하는 기획 능력과, 이런 황당한 상황도 척척 받아 수행해내는 유재석의 실행력이 더해져 <놀면 뭐하니?>의 향후 행보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앞으로 유재석은 또 어떤 상황에 놓이게 될까.

정덕현 칼럼니스트 thekian1@entermedia.co.kr

[사진=MBC]




https://entertain.v.daum.net/v/20191208111633930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096 01.21 1.1만
전체공지 ▶▶ 영화 《버즈 오브 프레이》 예매권 당첨자 발표 54 01.21 6302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1183 01.17 2.7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2597 청년빈곤 문제를 다룬 독립 영화 '성혜의 나라' 공동제작에 참여한 김재중 17:14 9
152596 "현명하게 판단해라" 아시아나항공, 여행사에 갑질성 이메일 17:14 18
152595 아시아나, 갑질성 이메일 논란...바로 사과 2 17:12 294
152594 "무단 압수한 휴대전화는 증거 안 돼"..성범죄에 또 무죄 17 17:11 314
152593 "우한 폐렴, 中 공식 발표보다 훨씬 심각" 곳곳 우려 목소리 5 17:03 408
152592 中, '우한 폐렴'과 전쟁 선포…'사스' 수준 대응 격상 41 17:01 1107
152591 성전환 군인 "성정체성 떠나 훌륭한 군인 되고파" 61 17:00 1659
152590 전주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의심 첫 환자 발생 (공식) 74 16:58 2593
152589 [속보] 성전환 부사관 "경험 살려 군생활 한다면 시너지 효과 기대" 150 16:55 3908
152588 [속보] '성전환' 하사, 육군 전역 결정에 입장 표명 "어린 시절부터 국민 수호하는 군인이 꿈" 10 16:55 1059
152587 [단독] '기생충' 송강호→박명훈 포함 7人, 美아카데미 참석 "'기생충' 배우들 총출동" 36 16:53 1662
152586 [속보] 전주, 우한 폐렴 의심환자 발생 90 16:53 3080
152585 ‘해투4’ 정준하→빡구 윤성호까지, 돌아온 ‘노브레인 서바이버’ 16:51 241
152584 엑소 세훈-방탄소년단 진, 같은 옷 다른 느낌 49 16:45 1346
152583 [TEN 이슈] 연우, 모모랜드→배우로...대세의 싹이 보인다 10 16:44 1034
152582 설 연휴 韓 여행객의 최고 인기 여행지는 '일본' 90 16:35 3024
152581 한지민, '올리비아 하슬러' 새 전속모델 발탁 6 16:28 704
152580 '포레스트' 박해진X노광식, '비주얼 팩폭男'의 라이벌 케미[Oh!쎈 컷] 16:19 217
152579 메이크어스 측 “이하이와 전속계약 관해 긍정적으로 논의 중” (공식입장) 10 15:56 1259
152578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의성군민들 뿔났다.."주민투표가 장난이냐 왜 번복하나" 12 15:53 7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