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1월1일부터 대형마트 자율포장대 사라져.."테이프·끈이 문제"
3,404 64
2019.12.08 15:46
3,404 64
롯데마트·홈플러스, 내년 자율포장대 운영 중단
마트3사 테이프·끈 연간 사용량 "상암구장 857개 분량"
소비자 불편 고려해 종이상자 사용 여부는 논의 중
게티이미지뱅크

일부 대형마트에서 종이상자와 테이프·끈 등이 비치된 자율포장대가 내년부터 사라진다. 다만 종이상자 제공 여부는 소비자 불편을 감안해 설문조사 등을 거쳐 다시 논의하기로 했다.

8일 환경부와 유통업계의 설명을 종합하면, 롯데마트와 홈플러스는 내년 1월1일부터 자율포장대 운영을 중단한다. 자율포장대를 없애는 대신 롯데마트는 7ℓ 장바구니와 46ℓ 장바구니를 각각 500원과 3천원에 판매할 예정이며, 홈플러스는 기존 43.7ℓ 장바구니보다 30% 용량을 늘린 56ℓ 대형 장바구니를 대여하기로 했다. 다만 업계 1위 이마트는 자율포장대 폐지 여부를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

이는 지난 8월 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농협하나로유통 등 4개 대형마트가 환경부와 ‘장바구니 사용 활성화 점포’ 운영 협약을 체결한 데 따른 것으로, 자율포장대에 종이상자를 갖다놓지 않으면 함께 비치된 플라스틱 포장 테이프 및 끈도 사용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착안한 조처다. 실제로 제주도 현지 중형마트 6곳은 2016년 제주도와 업무협약을 맺고 자율포장대를 없애고 필요한 경우 장바구니를 대여할 수 있게 했는데, 현재 제주도에 장바구니 사용이 자리 잡았다는 게 환경부의 설명이다.

다만 환경부와 대형마트 4개사는 최근 회의에서 ‘종이상자 자체는 재활용이 가능하지만 함께 쓰이는 플라스틱 끈과 테이프가 문제’라는 의견이 제시됨에 따라 올 12월~내년 1월 중 종이상자 제공에 대한 소비자 설문조사를 벌이기로 했다. 이마트는 ‘환경부와 종이상자 사용과 관련해 협의가 진행 중인 만큼 추후 결과를 보고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전했다고 한다.

환경부 설명을 보면, 이마트·롯데마트·홈플러스의 자율포장대에서 사용하는 플라스틱(테이프·포장끈·절단기)이 연간 658t에 이른다. 환경부 관계자는 “종이상자를 없애는 것에만 너무 초점이 맞춰져 있는데 그것보다는 종이상자와 함께 플라스틱 끈이나 테이프를 너무 많이 쓰고 이런 것들 때문에 종이상자를 재활용할 수 없는 게 문제”라고 설명했다.

신민정 기자 shin@hani.co.kr

https://news.v.daum.net/v/20191208145602596

댓글 6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하정우x김남길 ‘2020 미스터리의 시작!’ 《클로젯》➖예매권➖ 증정 1272 01.21 1.8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시대를 초월한 명작! 시얼샤 로넌&엠마 왓슨&티모시 샬라메 《작은 아씨들》시사회 1265 01.17 3.2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6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2 16.06.07 51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6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0 15.02.16 21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1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2797 탈모 직원에 "빡빡이, 혐오스럽다"… 경기북부경찰청장 발언 논란 19 19:59 284
152796 '나혼자산다' 기안84 새 사무실 공개...이말년 외부고발자 활약 9 19:44 1328
152795 한화, 김태균과 1년 10억원 FA 계약 [오피셜] 18 19:41 830
152794 우한폐렴發 공항 '제2의 사스' 공포…"해열제 먹은 中관광객 못막아" 8 19:40 954
152793 조합장 자화자찬 詩碑가 아파트 한복판에… 입주민 부글부글 10 19:37 722
152792 '저출산 시대'…충남 청양서 20대 산모 여섯째 출산 17 19:14 1803
152791 미국 시애틀 도심 한복판에서 총격전…1명 사망·7명 부상(종합) 11 19:10 1012
152790 김우석 측 "팬미팅 위해 솔로곡 작업…솔로 데뷔는 상의중" [공식입장] 7 19:02 600
152789 4인조 재편 젝스키스, '해투4' 완전체 출격..스페셜MC 천명훈(공식) 23 18:53 828
152788 "순수↔걸크러시" 블랙핑크 제니만의 반전 매력 [화보] 3 18:42 613
152787 [하이원서울가요대상 D-7]"이것은 영화시상식인가 가요시상식인가~" 하정우부터 이하늬·정려원까지 시상식 빛내는 ★ 6 18:40 530
152786 원어스가 전하는 2020년 새해인사 영상 18:32 161
152785 깨지지도 않는 캔을 이렇게 고이? 여전한 명절 선물 과대포장 16 18:30 2063
152784 송가인 "노래할 때 가장 행복..팬 덕분에 목 아파도 힘 얻어" [화보] 18:28 195
152783 [단독] 엑스원 출신 김우석, 솔로 출격 준비 중 37 18:17 2444
152782 설날에 듣기 싫은 말 Top 7 4 18:09 927
152781 '사냥의 시간' 이제훈X안재홍X최우식X박정민, 여기 충무로의 미래가 있다[화보] 7 17:41 632
152780 에릭남 "뮤지션 꿈꾸는 이들의 롤모델이 되고 싶다" [화보] 3 17:35 381
152779 [단독]최현석 "前소속사와 모든 오해 해소, 수사 진행中…진실 밝혀질 것" 5 17:35 1546
152778 현직 검사, 성매매 혐의로 현장서 적발…채팅앱 추적한 경찰에 덜미 24 17:34 20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