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논란' 양현석, YG 떠난다 "모든 직책·업무 내려놓는다" [공식입장 전문]
10,096 218
2019.06.14 16:11
10,096 218
[엑스포츠뉴스 박소현 기자] 연거푸 논란에 휩싸인 양현석이 결국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14일 양현석은 YG라이프를 통해 "YG와 소속 연예인들을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너무나 미안하다"며 "쏟아지는 비난에도 묵묵히 일을 하고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에게도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운을 뗐다.

그는 "저는 입에 담기도 수치스럽고 치욕적인 말들이 무분별하게 사실처럼 이야기되는 지금 상황에 대해 인내심을 갖고 참아왔다"며 "하지만 더 이상은 힘들 것 같다. 더 이상 YG와 소속 연예인들, 그리고 팬들에게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절대 없어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현재 논란에 대해 부인해다.

이어 양현석은 "저는 지난 23년간 제 인생의 절반을 온통 YG를 키우는데 모든 것을 바쳐왔다"며 "저는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한다"고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사랑하는 YG 소속 연예인들과 그들을 사랑해주신 모든 팬분들에게 더 이상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없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하 양현석 입장 전문

양현석입니다.

YG와 소속 연예인들을 사랑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너무나 미안합니다.

쏟아지는 비난에도 묵묵히 일을 하고 있는 우리 임직원 여러분들에게도 진심으로 죄송하게 생각합니다.

저는 입에 담기도 수치스럽고 치욕적인 말들이 무분별하게 사실처럼 이야기되는 지금 상황에 대해 인내심을 갖고 참아왔습니다. 하지만 더 이상은 힘들 것 같습니다.

더 이상 YG와 소속 연예인들, 그리고 팬들에게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절대 없어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저는 지난 23년간 제 인생의 절반을 온통 YG를 키우는데 모든 것을 바쳐왔습니다.

최고의 음악과 최고의 아티스트들을 지원하는 일이 저에게 가장 큰 행복이었고 제가 팬들과 사회에 드릴 수 있는 유일한 능력이라 생각해 왔습니다.

하지만 저는 오늘부로 YG의 모든 직책과 모든 업무를 내려놓으려 합니다.

제가 사랑하는 YG 소속 연예인들과 그들을 사랑해주신 모든 팬분들에게 더 이상 저로 인해 피해가 가는 상황은 없기를 진심으로 바랍니다.

현재 YG에는 저보다 능력 있고 감각 있는 많은 전문가들이 함께 하고 있습니다. 제가 물러나는 것이 그들이 능력을 더 발휘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하루빨리 YG가 안정화될 수 있는 것이 제가 진심으로 바라는 희망사항입니다.

마지막으로 현재의 언론보도와 구설의 사실관계는 향후 조사 과정을 통해 모든 진실이 반드시 밝혀질 것이라고 믿습니다. 감사합니다.

sohyunpark@xportsnews.com /사진=엑스포츠뉴스DB




런현석 ㄷㄷ
댓글 21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1017 update+ 4번 항목 확인요망】 (필독) 10월 23일부터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10.14 9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31 16.06.07 474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2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2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3.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92983 귀찮을때 해먹으면 좋은 초간단 레시피 모음 514 10.17 1.5만
92982 위그든씨의 사탕 가게.txt 337 10.17 2.5만
92981 빅토리아 웨이보 업뎃(+윗부분 번역 추가+수정).jpg 188 10.17 3.7만
92980 [어쩌다 발견한 하루] 예고에서 후회길 걷는게 보이는 백경.gif 266 10.17 2.1만
92979 살면서 한번은 가 볼 만한 한국의 관광지들 909 10.17 1.9만
92978 현시간 일본에서 또 반일이라고 까이고 있는 유노윤호 453 10.17 4만
92977 뭔가 눈치채기 시작한 일본인 226 10.17 4.3만
92976 주위에 덕질하는 애들보면 본인들 최애랑 닮았지않아? 291 10.17 1.6만
92975 pd수첩 라식, 라섹의 위험성 357 10.17 2.6만
92974 자존감 낮은 사람 특징과 극복 방법 620 10.17 2.3만
92973 [어쩌다발견한하루] 오늘 대박이었던 어하루 가방씬.twt 238 10.17 1.5만
92972 대구에만 있다고 해서 놀란 음식.jpg 289 10.17 2.9만
92971 개꼰대 아빠새끼 버릇 싹 고쳐놨다.jpg 483 10.17 3.7만
92970 국내 3성급이상 호텔에 숙박할일 있을때 낚이지않는 작은 팁 531 10.17 3.1만
92969 아시아나 항공 스튜어디스 적정체중 표.jpg 414 10.17 3.8만
92968 아침 잠을 확실히 깨우는 스트레칭 505 10.17 1.5만
92967 [단독]장교에 반말·즉석 팬미팅…자유로운 ‘뮤지컬 병사’ 351 10.17 2.6만
92966 파리의연인 당시 사이가좋지 않았던 김은숙과 박신양 378 10.17 3.5만
92965 다크웹 아동포르노에 촬영된 아이들의 연령대 314 10.17 3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