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유상철 췌장암 4기
19,295 144
2019.11.19 18:16
19,295 144



사랑하는 인천 팬 여러분, 한국 축구를 사랑해주시는 모든 축구 팬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인천유나이티드 감독 유상철입니다.


먼저, 항상 저희 인천유나이티드를 아껴주시고 선수들에게 크나큰 성원을 보내주시는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말씀을 전해 올립니다.


제가 이렇게 팬 여러분께 인사를 올리게 된 이유는, 여러 말과 소문이 무성한 저의 건강 상태에 대해 이제는 제가 직접 팬 여러분께 말씀을 드려야겠다는 판단이 섰기 때문입니다.



저는 지난 10월 중순경 몸에 황달 증상이 나타나는 등 이상 징후가 발생하였고, 곧바로 병원을 찾아 정밀 검사를 받았습니다. 


그리고 검사 결과 췌장암 4기라는 진단을 받게 되었습니다. 


이는 분명 저에게 있어 받아들이기 힘든 진단이었습니다. 하지만 저는 이를 받아들여야만 했습니다. 


저 때문에 선수들과 팀에게 피해가 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처음 이곳 인천의 감독으로 부임할 때 저는 인천 팬 여러분께 ‘반드시 K리그 1 무대에 잔류하겠다’라는 약속을 한 바 있습니다. 


그리고 저는 성남원정을 마치고 병원으로 향하기 전 선수들에게 ‘빨리 치료를 마치고서 그라운드에 다시 돌아오겠다’라는 약속을 하기도 했습니다.


이후에 저는 1차 치료를 마치고 다시 그라운드에 돌아와 선수들에게 ‘나는 약속을 지켰다’고 말했습니다. 


병원에 있으면서 역시 현장에 있을 때가 가장 좋았다는 걸 느꼈던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저는 계속해서 치료를 병행해야 합니다. 


제가 맡은 바 임무를 다함과 동시에 우리 선수들, 스태프들과 함께 그라운드 안에서 어울리며 저 자신도 긍정의 힘을 받고자 합니다.


그리고 팬 여러분과 했던 약속을 지키고자 합니다. 


남은 2경기에 사활을 걸어 팬 여러분이 보내주신 성원과 관심에 보답하고자 감독으로서 최선을 다할 것을 다시 한번 약속드립니다. 


축구인으로서의 자존심을 걸고 우리 인천의 올 시즌 K리그 1 잔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또한, 팬 여러분께서 끝까지 우리 인천을 믿고 응원해주시듯이 저 또한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버티고 또 버티겠습니다. ‘


할 수 있다’는 긍정의 힘으로 병마와 싸워 이겨내겠습니다.


저를 걱정해주시고 응원해주시는 모든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이만 인사말을 줄이겠습니다. 

팬 여러분의 건강과 행운이 항상 함께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

췌장암은 수술도 쉽지 않은데... 어휴.. ㅠㅠ
댓글 14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45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3 16.06.07 49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5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7 15.02.16 211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1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3번 필독! ●●●잡담성 게시물 스퀘어 올리지 말고 공지 좀 지켜주길 바라●●●) 1142 18.08.31 17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97678 어메이징...2019...개명신청....명단...근황.jpg 319 12.15 2.8만
97677 면접 프리패스상 남자연예인 4명.jpg 362 12.15 2.7만
97676 살면서 한 번쯤은 느껴보는 뭉클하고 이상한 감각 242 12.15 1.7만
97675 생각보다 작아서 놀랐던 여자 평균 키.jpg 710 12.15 3.8만
97674 미국 언론 "동양권은 왜 나치에 대한 역사의식이 없는가" 552 12.15 3만
97673 선물 포장 꿀팁들 1599 12.15 2.5만
97672 전 아이콘 멤버 비아이가 상당히 많은 곡에 참여한 것으로 의심되는 김재환 이번 앨범 491 12.15 4만
97671 미국에 간 진돗개 미국인 반응 334 12.15 3.8만
97670 요즘 아이돌 파란머리가 많이 보여서 올려보는 파란머리 걔 모음글 102 12.15 7380
97669 유럽 가면 선녀라고 느껴지는 것 243 12.15 4.3만
97668 내 애인 이성이랑 단 둘이 이거까지 가능하다. 629 12.15 2.9만
97667 대형마트, 종이박스 남긴다..노끈·테이프만 퇴출 362 12.15 2.6만
97666 우리나라도 이렇게 해야함(약혐?) 260 12.15 2.7만
97665 일본 음식점 사진 SNS에 올린걸로 매국노니 친일파니 큰 악플을 받았던 성시경의 답변 81 12.15 7925
97664 오랜만에 뜬 아이즈원 사쿠라 근황 311 12.15 3.9만
97663 의외로 모녀간에 자주 있는 갈등 379 12.15 4.1만
97662 장윤정과 도경완의 만남 이야기 228 12.15 2.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