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지금이랑 비교해도 참 대단했던 노무현정부의 사스대처
22,468 190
2020.02.24 13:01
22,468 190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01&aid=0000423359



이어 "하루에도 수천명이 중국을 오가는 것을 감안하면 이는 기적에 가까운 일"이라며 "지금 세계보건기구(WHO)는 한국을 세계에서 가장 성공적으로 사스에 대처한 나라로 꼽고 있다"고 거듭 치하했다.

노 대통령은 그러나 "사스 전담병원 지정과정에서 주민들의 반발로 어려움을 겪었던 일은 아쉽다"며 "일부 전문가들이 가을과 연말쯤 사스가 재발하거나, 다른 변종 전염병이 등장할 수 있다고 경고하는 등 사스 위협이 완전히 사라진게 아닌 만큼 성공에 자만하지 말고 철저하게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


사스 당시 감염자들 전부 완치되고

재발자나 감염자 없을때도

사스에 대한 경각심 계속 가지도록

대통령이 직접 발표함



진짜 시간이 지나도 지나도 대단......

댓글 19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스퀘어 정치글 및 코로나19글 전면 금지 & 코로나19 게시판 신설 & 대통방/정치토크방 폐쇄 02.27 37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102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9 16.06.07 542만
전체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 16.05.21 506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51 15.02.16 22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9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7899 초등생 성폭행 뒤 협박한 고등학생…'소년법 적용' 논란 176 03.18 1.3만
7898 [속보] 텔레그램 n번방 사건 핵심 ‘박사’ 유력 피의자 검거 596 03.17 3.5만
7897 고동완PD, '워크맨' 일베 논란에 "일방적 낙인 고통..허위사실 유포 멈춰주길" 호소[전문] 239 03.17 2.4만
7896 [속보] 전국 모든 유초중고 2주 개학 연기...어린이집 4월5일까지 휴원(상보) 249 03.17 2.4만
7895 [단독] '해피투게더' 이달 중 폐지.. 19년 역사 마무리 220 03.17 2.6만
7894 모나미, 창립 60주년 기념 프러스펜 3000 60색 세트 출시 289 03.17 3.6만
7893 [단독] 강다니엘, 지코와 콜라보 성사…대세 프로젝트 가동 248 03.17 1.7만
7892 [단독] '미스터트롯'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 '라디오스타' 뜬다..25일 녹화 133 03.17 8329
7891 김치를 '기무치'라고 소개한 신화 김동완…"나도 모르게" 246 03.16 3.1만
7890 [ⓓ인터뷰] "어떤 말도 변명이겠지만"...원호가 말하는 과거, 현재, 몬베베 638 03.16 2.6만
7889 "엘베 없는 5층에, 쌀 20kg 배송"..'무게 배려'가 없다 81 03.16 4495
7888 “잔인한 건지 무식한 건지…” '어서와' 제작진이 역대급 대형 실수 저질렀다 330 03.15 5.4만
7887 [단독] 강다니엘 '런닝맨' 게스트 출격..컴백 첫 예능 215 03.15 1.4만
7886 스타쉽 측 "몬스타엑스 전 멤버 원호, 대마초 흡연 무혐의..향후 활동 지원"(공식)[전문] 417 03.14 3.5만
7885 '나 혼자 산다' 장도연, 다가온 기안84의 첫 마디 "담배 있냐고 묻더라" 419 03.14 3.8만
7884 입사 13일 쿠팡맨, 새벽 배송하다 사망, “고강도 노동 심각” 233 03.13 2.4만
7883 유승준, 한국行 열렸다..대법원 승소 205 03.13 2.7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