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프로미스나인, 플레디스 소속 아티스트 됐다…오프더레코드서 계약서 이관
24,489 319
2019.12.31 15:02
24,489 319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아이돌학교' 파생 걸그룹 프로미스나인이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가 됐다.

31일 뉴스핌 취재에 따르면 플레디스는 CJ ENM 산하 레이블 오프더레코드부터 프로미스나인 계약서를 이관받아 당사 소속 아티스트로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서 이관에는 '아이돌 학교' 프로듀서로 활약한 한성수 플레디스 대표가 큰 작용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프로미스나인은 Mnet 아이돌학교'를 통해 데뷔한 후 CJ ENM 계열 소속사 MMO엔터테인먼트의 산하 레이블 오프더레코드의 소속으로 활동을 이어왔다.

프로미스나인은 오프더레코드 매니지먼트를 받아 온 것으로 알려졌으나 실질적으로 모든 매니지먼트는 플레디스가 담당하며 매니지먼트 업무를 대체해왔다.

이로써 프로미스나인은 플레디스 소속 아티스트로 활동을 펼쳐갈 예정이다. 

댓글 31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연기장인들 총출동! 신혜선x배종옥의 무죄 입증 추적극 《결백》무대인사 시사회 281 02.18 4810
전체공지 [🎬영화이벤트] 아카데미가 선택한 최고의 음악영화 25주년 기념 재개봉! 《샤인》➖예매권➖ 증정 824 02.14 3.3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75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4 16.06.07 521만
전체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 ✊✊✊✊✊✊✊✊✊✊✊✊✊✊✊✊✊✊✊✊✊ 16.05.21 47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35 15.02.16 220만
공지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글에서 정치 싸움 및 정치 선동 게시물 차단 (🚨😭최근 삭제된 게시물들 모두 삭튀가 아니라 신고 받고 운영진이 삭제하고 해당 회원들 처리하고 있는거임😭🚨) ::::: 한시적 정치글(댓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9.10.04 2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8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7238 서울 지하철 일주일 경험한 미국 기자 "뉴욕은 죽었다 깨어나도.." 250 02.07 3.4만
7237 [단독] 펭수 '스토브리그' 카메오 출연 논의 중 … '대세들의 만남' 기대감 135 02.07 1.4만
7236 [교도통신] 크루즈 확진자 41명중 일본 국적 21명 177 02.07 1.7만
7235 삼척서 외국인 관광객 신종코로나 의심 환자 발생 92 02.07 1.2만
7234 일본 크루즈선 코로나 확진자 41명 판정 134 02.07 1.4만
7233 이방카, ‘#BTS’ 해시태그에 '아미' 분노 85 02.07 1.3만
7232 "5년 뒤 내 앞에서 무릎" 경찰대생, 결국 퇴학 조치 175 02.06 2.2만
7231 “5년 뒤 내 앞에서 무릎” 경찰대생, 결국 퇴학 조치 194 02.06 1.7만
7230 "이 많은 마스크가 어디서..1인당 800개씩은 가져가는 듯" 144 02.06 2.2만
7229 양준일, '리베카' 시절 회귀?…헤어스타일 깜짝 변신 230 02.06 3.7만
7228 "의료진은 나의 영웅"…1번 확진자(중국인) 인천의료원에 감사 편지 179 02.06 2만
7227 세븐틴, BTS·TXT·여자친구 이어 '위버스' 입점… 팬들은 반대 163 02.06 1.7만
7226 빅히트 매출 5879억 원 달성…BTS에만 의존? "사업 다각화" 119 02.06 8924
7225 집에서도 마스크 쓴 17번 확진자…추가 감염 막아 314 02.06 3.9만
7224 [단독]박유천, 연예계 복귀하나.."많이 힘들지만 잘 이겨내서 다시 활동할 것" 363 02.06 2.4만
7223 호사카 교수 “불매운동 없었다면 日 크루즈선 탑승 한국인 더 많았을 것” 191 02.06 2.4만
7222 ‘신종 코로나 사망 24589명’ 中 텐센트 표기 발칵 147 02.06 2.7만
7221 [단독]우한서 온 23번 환자, 2주간 '무방비 관광' 254 02.06 2.7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