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사이코패스, 남들 따라 웃지 않는다 (연구)
5,701 99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35182462
2017.12.17 12:13
5,701 99


누군가 신나게 웃는 모습을 보면 자신도 모르게 따라 웃게 된다. 웃음의 전염성 때문이다. 그런데 이 법칙을 따르지 않는 사람이 있다. 사이코패스가 그렇다.

사람은 혼자 있을 때보다 다른 사람과 함께 있을 때 30배 더 웃는다는 보고가 있다. 다른 사람의 웃는 모습이 행복감을 촉발하고, 함께 웃는 과정에서 친밀감이 형성되기 때문이다. 유니버시티 칼리지 런던 연구팀의 최근 연구(Reduced Laughter Contagion in Boys at Risk for Psychopathy)에 따르면, 사이코패스는 바로 이런 법칙에서 제외된다.

이 연구 논문은 국제 학술지 '커런트 바이올로지(Current Biology)' 온라인판 9월 28일자에 실렸다.

연구팀은 청소년기 남자아이를 대상으로 이번 연구를 진행했다. 그리고 사이코패스 성향을 가진 소년은 웃음에 잘 전염되지 않는다는 점을 발견했다.

사이코패스는 공감 능력이 떨어지고 죄책감을 잘 느끼지 못하며 다른 사람을 교묘하게 조정하려는 기질을 갖고 있다. 연구팀은 이러한 특징을 보이는 소년을 성인이 된 이후 사이코패스가 될 위험이 높은 부류로 보았다.

연구팀은 실험에 참여한 11~16세 사이 소년을 세 그룹으로 나눴다. 첫 번째 그룹은 특별한 문제가 없는 평범한 소년이다. 두 번째 그룹은 폭력, 절도, 기물 파손 등 반사회적인 행동을 한 경험이 있는 소년이고, 마지막 세 번째 그룹은 사이코패스 위험률이 높은 성격적 특성을 보이는 소년이다.

연구팀은 실험 참가자에게 미리 녹음해둔 웃음소리를 들려주었다. 그리고 이를 듣는 동안 학생의 뇌를 스캔했다.

그 결과, 두 번째와 세 번째 그룹은 첫 번째 그룹에 속한 아이보다 웃음소리를 듣는 동안 뇌의 활성화가 약했다. 활성화가 덜 된 뇌 영역은 보조 운동 영역이다. 선행 연구에 따르면, 이 뇌 부위는 다른 사람의 웃음에 합류할 때 더욱 활성화된다.

세 번째 그룹인 사이코패스가 될 가능성이 있는 기질을 보이는 소년은 추가적으로 앞뇌섬(anterior insula)이라고 불리는 뇌 영역의 활성화 역시 떨어지는 경향을 보였다. 이 영역은 감정 처리와 연관이 있는 부위다.

연구팀은 실험 참가자에게 웃음소리를 다시 들려주면서 함께 웃고 싶은지에 대해서도 물어보았다. 여기서도 마찬가지로 사이코패스 위험률이 높은 소년은 웃음에 합류하고 싶은 욕구가 적었다. 반면 반사회적인 행동을 보인 소년은 일반 소년과 비슷한 수준으로 합류 욕구를 느꼈다.

선행 연구는 주로 사이코패스가 다른 사람의 슬픔, 두려움 등 부정적인 감정에 잘 반응하지 않는다는 내용을 다뤘다. 이번 연구는 사이코패스가 행복감처럼 긍정적인 감정에도 감정 이입이 잘 되지 않는다는 점을 추가적으로 증명했다.

[사진=Photographee.eu/shutterstock]
댓글 9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49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3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82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76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432 08.23 1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520 20.05.17 29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26 20.04.30 89만
공지 스퀘어 이용 규칙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잡담성 글! 무통보 삭제 및 차단 주의🔥🔥] 1220 18.08.31 33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63 [단독] 아이돌 출신 배우 이준 자살시도 의혹 313 18.02.12 2.4만
1062 유아인, 인면조 열풍에 "인간은 떠들고 작품은 도도해" 263 18.02.12 1.6만
1061 인스타그램서 '스샷'찍으면 상대방도 안다 135 18.02.12 1.7만
1060 4월부터 통신사 고객센터 점심시간엔 긴급상담만 받는다 143 18.02.12 4781
1059 [단독]고현정의 프롬프터, 정말 있었다 ”증거 사진” 256 18.02.12 1.8만
1058 동해 ‘Japan sea’로 표기한 日 여자 피겨 선수 ‘뭇매’ 135 18.02.12 6527
1057 '망언' NBC 앵커, 결국 해고 조치 131 18.02.12 1.1만
1056 '81.06점' 김연아 신기록 하나씩 깨가는 메드베데바 81 18.02.12 8071
1055 문 대통령 손 꼭 잡는 김여정.jpg 99 18.02.11 9944
1054 러시아 여객기 이륙 직후 추락 "탑승객 전원 사망한 듯" 148 18.02.11 1.7만
1053 김여정 "평양서 다시 만나자"…김영남 "'우리는 하나다' 눈물" 131 18.02.11 9109
1052 [단독]고현정 '리턴' 출연료 70% 선지급 받았다 205 18.02.11 1.2만
1051 우리선수 응원하는 북한 150 18.02.11 8835
1050 [올림픽] 개막식 무대난입 관중은 한국계 미국인…경찰에 입건 92 18.02.11 86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