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박은석이 명예훼손" 캐스팅 디렉터, 배우들과 줄소송..어떤 일이
62,367 706
2021.01.29 23:24
62,367 706


[SBS 연예뉴스 | 강경윤 기자] '펜트하우스'의 배우 박은석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캐스팅 디렉터' 조 모 씨가 오래전부터 다양한 배우들과 여러가지 분쟁을 벌였던 것으로 확인됐다.

조 씨는 "배우들이 모여있는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박은석이 '캐스팅 디렉터라고 사칭하는 사람이 배우들을 술자리에 불러내니 각별히 조심해야 한다'는 취지의 허위 글을 올려 자신의 명예를 훼손했다"며 지난해 12월 서울 북부지방법원에 민사소송을 제기했다.

조 씨는 "박은석 소속사가 잘못을 인정하며 합의 의사를 밝혀 놓고, 드라마 '펜트하우스' 출연을 핑계로 몇 달간 시간만 끌고 제대로 된 사과와 보상도 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박은석 소속사 측은 최근 "변호사를 선임해 정식으로 대응할 것"이라는 단호한 입장을 밝힌 상태다.

이런 가운데 조 씨가 신인 배우나 방송인, 배우 지망생들과 법적으로 다투는 것은 박은석이 처음이 아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조 씨는 지난해 드라마와 영화 등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여성 신인 배우 A씨가 카카오톡 단체방에서 자신에 대한 허위 사실을 언급하며 명예를 훼손했다는 같은 명목으로 고소했으며 이후 A씨의 집까지 찾아가서 소란을 피워 2020년 10월 서울북부지방법원은 A씨가 제기한 접근금지가처분을 대부분 인용했다.

이밖에도 2019년 뮤지컬 배우 출신 방송인 김호영이 자신을 차량에서 성추행을 했다며 고소했던 당사자도 조 씨로 확인됐다. 여러 기사를 통해 화제가 됐던 이 사건에서 검찰은 당시 김호영에 대해 무혐의 처분을 내렸다. 그러자 김호영이 조 씨에 대해서 무고와 협박, 명예훼손 등 혐의로 고소했고 이 역시 무혐의 처분이 내려져 항고 후 재정신청을 제기한 상태다

2012년 거슬러 올라가 조 씨는 당시 유명세를 얻기 시작한 여성 B씨와도 분쟁을 벌였다가 실형을 선고받은 전력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나운서 B씨가 자신이 제안한 웨딩화보 계약을 파기해 손해를 입혔다며 합의를 요구하고 나섰는데 그 자리에서 조씨는 B씨 측에 폭행을 당했다며 문자메시지로 협박하고, 언론 인터뷰를 통해 일방적인 입장을 알렸다. 하지만 결국 그는 허위사실이 담긴 고소장을 제출했다며 B씨에 대한 명예훼손 및 무고 등 혐의로 징역 10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은 바가 있다.

이에 앞선 2011년 조 씨는 16세였던 여중생에게 연예인을 시켜준다며 접근해 지속적으로 성폭행을 한 혐의로 고소당해 1, 2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았는데 최종적으로 대법원에서 무죄를 받았다. 이후 다시 여성을 상대로 무고 등으로 민형사 소송을 제기했지만 법원은 무고가 성립하지 않는다고 판단했는데 이 사건이 바로 2015년 SBS '그것이 알고싶다'가 방송했던 '은별이 사건'이었다.

조 씨는 박은석 외에 여러 배우 및 지망생들과 벌인 다양한 법적 분쟁에 대한 SBS 연예뉴스의 사실 확인 요청에 답변을 하지 않았다.

다만 조 씨는 "캐스팅 디렉터로 정식 계약되어 있다는 (증거)내용을 법원에 충분히 제출했으며, 박은석의 글을 옮긴 다른 사람은 명백히 허위사실이라는 점을 인정받아서 벌금 200만 원형을 선고받았다."며 "편파적인 방송과 신원 노출을 할 시에는 민형사 소송을 기자 개인에게 진행할 것"이라고 답했다.


https://entertain.v.daum.net/v/20210129230901282

댓글 70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일부 유저에게 계속 뜨는 혐오류 구글 광고 관련 당부 유의사항 추가 04/12] 20.04.29 455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1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7 15.02.16 326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124 20.05.17 20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735 20.04.30 6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슼은 일기장이 아님. 잡담성 본인 생각 게시물은 제발 다른 게시판에)🔥🚨🔥 1214 18.08.31 2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349 [단독]남주혁, 김태리와 tvN '스물다섯 스물하나' 주인공 308 03.26 3.3만
11348 김수현, 회당 출연료 5억+α…부인 아닌 '확인 불가' [공식] 142 03.26 9310
11347 [단독]위머스트엠 “신혜선과 계약 해지 계획 없어” 592 03.26 3.1만
11346 [단독] 김수현, 새 드라마 회당 출연료 '5억↑'..'그날 밤' 韓최고 경신 1762 03.26 4.3만
11345 스포츠경향 취재 결과 (여자)아이들 멤버 수진으로부터 학교 폭력 피해를 입은 이들은 한 둘이 아니었다. 학교 폭력 피해를 고백한 이들도 다양했다. 이들 중에는 수진과 한 무리를 이뤄 다닌 친구로서 미안함에 피해자에게 직접 사과를 한 사례도 있었다. 아직 언론이나 기타 매체에 공개되지 않은 내용들이다. 90 03.26 7649
11344 이재용, 수술 늦어 복막 안 이물질 가득… 입원 길어질듯 606 03.26 4.4만
11343 몰카, 지하철보다 '남친 집'에서 더 찍힙니다 612 03.26 5.1만
11342 노원 아파트 피살된 세 모녀…주민들 "큰 딸과 헤어진 남친 범행" 479 03.26 3.3만
11341 ‘달뜨강’ 이어 ‘조선구마사’까지…“열심히 했을 뿐인데” 고통 받는 배우들 113 03.26 3591
11340 블랙핑크 지수, 태국팬 간식차 인증 "블링크 덕분에 '설강화' 촬영장도 맑음..최고야❤︎" 758 03.26 4만
11339 [전문] ‘조선구마사’ 제작사 “제작중단, 해외판권 계약해지” 1046 03.26 4만
11338 '숨진 구미 여아' 산부인과 의원서 친모가 바꿔치기(종합) 김씨와 홍씨가 각각 B형, O형이기 때문에 신생아 혈액형은 A형이 나올 수 없다. 353 03.26 2.7만
11337 [2보] '숨진 구미 여아' 산부인과 의원에서 바꿔치기 됐다 310 03.26 2.9만
11336 1보] '숨진 구미 여아' 산부인과 의원에서 바꿔치기 됐다 385 03.26 3.1만
11335 [전문] 서신애 “(여자)아이들 수진 욕설+인신공격 사실” 606 03.26 4.3만
11334 롯데컬처웍스 측 "'조선구마사' 공동제작 및 부분 투자 철회…도의적 책임 통감" [공식](전문) 815 03.26 3.1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