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n번방 20대 회원에 집행유예
11,315 161
2020.12.26 10:14
11,315 161

출처: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POD&mid=sec&oid=001&aid=0012102441&isYeonhapFlash=Y&rc=N




2천 개가 넘는 아동·청소년 성 착취물을 구매한 텔레그램 'n번방' 20대 회원이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춘천지법 형사1단독 정문식 부장판사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상 음란물 소지 혐의로 기소된 A(25)씨에게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6일 밝혔다.

또 보호관찰을 받을 것과 성폭력 치료 강의 40시간 수강, 사회봉사 120시간을 명령했다.

A씨는 지난해 3월 '갓갓' 문형욱(24)이 '회원 300명 넘으면 성 착취물을 뿌린다'며 개설한 텔레그램 대화방에 접속해 5만원권 문화상품권을 주고 성 착취물 약 300개를 구매해 소지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같은 해 8월 갓갓으로부터 n번방을 물려받은 '켈리'에게도 문화상품권을 준 대가로 2천200여 개에 달하는 성 착취물을 보고, 이를 휴대전화에 보관하기도 했다.

정 판사는 "성 착취물 개수가 많고, 그 내용이 아동·청소년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하는 데 막대한 지장을 초래하는 것으로 피고인의 책임이 무겁다"고 판시했다.

다만 전과가 없고 범행을 모두 인정하며 반성하는 점, 다시 유포한 정황은 찾기 어려운 점 등을 참작했다고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댓글 16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3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6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8 15.02.16 313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906 20.05.17 17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79 20.04.30 5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2 18.08.31 27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700 "오류 끝도 없다"···설민석 하차한 '벌거벗은 세계사' 또 논란 369 02.01 4.2만
10699 여자친구 소원, 나치 마네킹 포옹 사진 게재 '논란' 1325 02.01 12만
10698 [단독]아이유,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 韓영화 '브로커' 합류 536 02.01 4.9만
10697 방탄소년단, 비틀스와 함께 에스콰이어 '10대 그룹'에 선정 278 02.01 1.4만
10696 '학폭 인정' 진달래 "과오로 노력 물거품..평생 사죄하는 마음" [전문] 510 01.31 4.8만
10695 '1마리 50만원' 인천 지자체 들개 200마리 포획…찬반 논란 127 01.31 5891
10694 미스트롯2 진달래, 학폭 인정(공식) 445 01.31 5.8만
10693 "소변 보지 말라" 말리자 마트 주차장서 흉기 난동…아이 지키던 아빠 부상 532 01.31 3.6만
10692 양현종, 메이저서 실패하면 에이스 예우도 포기해야... 399 01.31 3만
10691 양준혁은 "스몰웨딩 하자"는 박현선의 제안에 '그동안 뿌린 축의금'을 언급했다 608 01.31 7.1만
10690 [속보] 양현종 메이저행 도전 최종선택 353 01.30 3.1만
10689 갤럭시노트, 올해 스마트폰 계획에 언급 안돼.. 단종설 무게 349 01.30 2만
10688 "놀면서 돈 받는데 누가 일해요"..'실업급여 중독자' 1만명 816 01.30 4.9만
10687 "김혜리, 일면식도 없는 미혼부 아기 돌봐줘"…뒤늦게 알려진 선행 388 01.30 5.1만
10686 [단독]지방 명문 야구단도 신세계에 매각 의사 밝혔다 403 01.30 4.1만
10685 기안84, 제이홉에 영상편지 "어떤 삶 살고 계신지..너무 뵙고 싶다"(+영상) 525 01.29 4.7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