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기사/뉴스 '구속 피한' 가수 승리, 군 입대 임박 ...지인들, 거수경례 사진 공개
22,436 195
2020.03.02 10:35
22,436 195
https://img.theqoo.net/IGzSt

두 번의 구속 위기를 피한 빅뱅 출신 승리가 군입대할 예정인 가운데, 승리의 지인들이 공개적으로 입대 응원에 나서 눈길을 끈다.

승리 측 관계자는 승리가 군 입대를 앞두고 최근 지인들과 모여 환송 파티를 했다고 밝혔다. 파티 자리에는 지난해 2월까지 승리가 운영했던 클럽 버닝썬과 관련된 인물들도 다수 포함됐던 것으로 전해졌다.

승리의 입대에 대해서 승리의 지인들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는 등 응원했다. 승리의 한 지인은 군입대를 뜻하는 거수경례를 한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특히 승리가 이끌던 레이블 NHR(Natural High Records)의 간판 DJ이자 승리의 최측근으로 알려진 글로리(Glory)도 승리의 군 입대를 환송하는 메시지를 남겼다.

https://img.theqoo.net/ThJUw


그는 자신의 SNS 스토리에서 18개월을 의미하는 숫자 '18' 초를 꽂은 케이크 사진을 게재하면서 "18개월 동안 힘내"라고 적기도 했다.

앞서 사법부는 승리에 대한 경찰과 검찰의 두 차례 구속영장을 모두 기각했다. 지난해 5월 그리고 지난 1월 두 차례에 걸친 구속영장 신청이 기각됨에 따라 승리는 최종 불구속 기소됐고 3월 입대 후에는 피고인이 군인 신분이 되면 사건도 군사법원으로 이관되는 현행법에 따라 승리는 앞으로 군사 법정에서 재판을 받게 됐다.

지난달 30일 서울중앙지검은 승리를 상습도박·외국환거래법 위반·성매매처벌법 위반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승리는 2015년 말부터 일본, 홍콩 등지에서 온 해외 투자자들에게 수차례 성매매를 알선하고, 유리홀딩스 자금을 직원 변호사비로 쓴 혐의(업무상 횡령), 카카오톡으로 여성의 나체사진을 전송한 혐의(성폭력처벌법 위반), 2013년 12월부터 약 3년 반 동안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호텔 카지노 등에서 양현석(50)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와 함께 상습적으로 도박을 한 혐의(상습도박) 등을 받고 있다.

https://n.news.naver.com/entertain/article/416/0000255787


이 기사 강경윤 기자님이 쓰심
쓰면서 기도 안차셨을듯 ㅋㅋㅋ


https://img.theqoo.net/cEVLA
댓글 19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5- 5)항목 확인 및 주의요망] 04.29 40만
전체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04/23 스크랩 분류 기능 적용] 19.05.21 44만
전체공지 🚨🚨🚨🚨🚨🚨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54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05 15.02.16 253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117 04.30 8.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79 18.08.31 20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8171 [단독] 현실판 '부부의 세계'..의사 형부를 사랑한 '연애의참견3' 여배우 386 04.24 4.8만
8170 [속보]담양 골프장서 쓰러진 여성, 머리에서 ‘탄두’ 발견 266 04.24 4.5만
8169 5억 3천만원 보이스피싱 당한 30대 자살 302 04.23 4.8만
8168 엑스원(X1) 출신 크래비티 강민희, 롤모델에 "김시대 사장님" 언급 483 04.23 3.3만
8167 김희애, 남편 '이찬진'…"무슨 일 하는지 지금도 잘 몰라" 304 04.23 5.6만
8166 [단독]차은우, 드라마 '여신강림' 주인공 442 04.23 4.2만
8165 [단독] 장성민 “대북소식통 ‘김정은, 사실상 사망한 듯’…회생불가 추정” 307 04.23 4.8만
8164 [단독] 이원일, '편스토랑' 하차 가닥…방송 잠정중단 217 04.23 2.7만
8163 [단독]투모로우바이투게더, 5월 중순 컴백..4세대 활약 포문 연다 109 04.23 4204
8162 '부부의 세계', 9회부터 다시 19금 198 04.23 4만
8161 공무직 1천234명 집단소송.."공무원과 복리후생에서 차별" 86 04.23 3304
8160 ‘성추행 혐의’ 강은일 무죄확정…法 “피해자 진술 신빙성 떨어져” 168 04.23 2.1만
8159 [단독] "볼빨간사춘기 측 사재기 의혹 곡에 지분있다"...거짓 해명 의혹 155 04.22 3만
8158 갤럭시S20 판매 부진 '정말 코로나 때문?' 125 04.22 1.3만
8157 월세 33만원 넘게 받으면, 건보료 폭탄 떨어진다 333 04.22 3.1만
8156 박유천, 팬 주머니 털어 성폭행 여성 손해배상 지급액 줄까 189 04.22 2.1만
8155 어린이 등뼈로 만들었다고?… 4년전에 만든 이 가방, 뒤늦게 논란 85 04.22 1만
8154 박지민 활동명 변경하자..동명 가수 제이미 "어쩌지" 난색 219 04.22 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