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김제덕 "떨려서 파이팅 외쳤다...아기호랑이 별명 좋아"
44,375 465
2021.07.31 17:38
44,375 465
https://n.news.naver.com/sports/tokyo2020/article/052/0001621583

[김제덕 / 양궁 국가대표·도쿄 2관왕 : 군 면제를 처음 들었을 때, 진짜 군대 안 가도 되는구나, 생각이 크게 들고 기분은 좋았습니다. (별명이 면제덕, 황제덕, 파이팅좌, 주먹밥쿵야, 아기호랑이 등등…. 마음에 드는 거 있어요?) 아기호랑이? 한국의 상징적인 동물 호랑이잖아요.]

홈소식일정메달

김제덕 "떨려서 파이팅 외쳤다...아기호랑이 별명 좋아"

입력2021.07.31. 오후 5:27

 

 수정2021.07.31. 오후 5:28

조은지 기자

좋아요 좋아요 평가하기3

텍스트 음성 변환 서비스 사용하기

글자 크기 변경하기

[앵커]
이번 도쿄올림픽 '특급 스타'로 만 17살 나이에 2관왕에 오른 양궁 김제덕 선수를 빼놓을 수 없죠.

국밥을 좋아하고, 파이팅에 '진심'인 김제덕을 일본 도쿄에서 조은지 기자가 만났습니다.

[기자]
침묵의 양궁장에서 핏대를 세우며 외쳤던 파이팅, 목이 쉰 김제덕은 떨려서 그랬다고 털어놨습니다.

[김제덕 / 양궁 2관왕 : 올림픽을 나와보니까 부담감, 긴장감이 많이 느껴지더라고요. 그것을 풀 수 있는 방법이라고 생각하고 더 크게 외쳤습니다.]

단체전 사실상의 결승이었던 4강 한일전, 김제덕이 슛오프에서 꽂은 10점은, 도쿄 '최고의 한 발'로 손색이 없었습니다.

일본보다 2.4cm 중심에서 가까워 우리가 결승에 갔습니다.

[김제덕 / 도쿄 2관왕 : 10점을 꼭 쏴야 한다는 걸 알고 있었는데 욕심보다는 마음을 비우면 생각이 들어온다고 생각해서, 믿고 화살을 쐈거든요.]코로나19로 일 년 미뤄져 극적으로 나선 첫 올림픽에서 김제덕은 메달리스트 병역 혜택에, 억대 포상금, 벼락 인기까지 챙겼습니다.

이럴 땐 딱 17살 고등학생입니다.

[김제덕 / 양궁 국가대표·도쿄 2관왕 : 군 면제를 처음 들었을 때, 진짜 군대 안 가도 되는구나, 생각이 크게 들고 기분은 좋았습니다. (별명이 면제덕, 황제덕, 파이팅좌, 주먹밥쿵야, 아기호랑이 등등…. 마음에 드는 거 있어요?) 아기호랑이? 한국의 상징적인 동물 호랑이잖아요.]

도쿄의 7월을 달군 10대 슈팅 스타는, 올림픽을 겪고 양궁 열정에 불이 붙었습니다.

세계선수권과 아시안게임, 눈앞의 대회를 하나하나씩 차분하게 정복할 생각입니다.

[김제덕 / 양궁 국가대표·도쿄 2관왕 : 저의 꿈에는 한 발짝만 나갔다고 생각하고요. 더 크게 보고…. 선수의 인생, 선수의 길은 아직 많이 남았습니다.]

8월의 첫날 금의환향하는 김제덕은 몰려드는 방송 출연 요청 뒤로하고 14일 자가격리에 돌입합니다.

몸이 편찮으신 할머니, 아버지와 도란도란, 좋아하는 국밥을 먹고 싶답니다.

[김제덕 / 양궁 국가대표·도쿄 2관왕 : 딱 하나 하고 싶은 건, 국밥을 먹고 싶습니다. 국밥을 너무 먹고 싶더라고요. 할머니께 무한의 사랑을 받으면서 자랐어요. 금메달 들고 할머니가 계신 요양병원 가서 목에 걸어드리고 싶습니다. 이제 좀 더 편안히 아빠 몸만 더 신경 쓰고 나에 대한 걱정은 좀 덜했으면 좋겠어. 많이 신경 써 주셨으니까. 점점 더 크면서 성숙해지도록 할게, 아빠. 고마워. 사랑해.]



제덕아 국대서 계속 보자ㅜㅜ
댓글 46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 온에어관련 부탁 공지 21/09/17 자로 해제 알림 6 01.10 15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706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6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23 15.02.16 369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425 08.23 8.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486 20.05.17 28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24 20.04.30 88만
공지 스퀘어 이용 규칙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잡담성 글! 무통보 삭제 및 차단 주의🔥🔥] 1220 18.08.31 32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703 컴퓨터에 파일을 보관하는 방식과 세대 차이 533 10:33 4.1만
13702 성관계 몰카 들키자 여친 감금한 남자친구.jpg 623 09.25 6만
13701 방탄소년단 정국은 천재가 아니다. 233 09.25 1.4만
13700 [차이나 리포트] 中에서도 ‘오징어게임’...하루 '조회수 2억· 평론 5만개' 390 09.25 2.4만
13699 "45일내 반도체 정보 안 넘기면.." 삼성전자 압박하는 백악관 595 09.25 4.5만
13698 오징어게임 번호노출 100만원 -> 500만원 947 09.25 5.3만
13697 이혜정 "남편과 이혼? 힘든 일 겪고 쉬운 일 내려놓는 것" (해방타운) [전일야화] 505 09.25 4.9만
13696 새로 산 노트북에 다른 사람 사진이?…쿠팡·애플은 “이유 몰라” 334 09.24 4만
13695 '오징어게임'에 번호 노출로 전화 폭주…제작사 "100만 원 보상하겠다" 954 09.24 5.4만
13694 [단독] '만나서 결제' 악용한 배달기사들‥"카드 복제해 판매" 387 09.24 4만
13693 [단독] 차은우, 최치훈 삼성물산 의장 소유 청담동 펜트하우스 49억에 매입 786 09.24 9.6만
13692 "펜션들 지금 난리 났다"…영수증 미발행·카드거부 신고 쇄도 369 09.24 6만
13691 [단독]김정현, 새 소속사 찾았다… "김태희와 한솥밥" 163 09.24 2.2만
13690 [단독]정규 편성 '꼬꼬무' 장항준 하차→장현성 새 MC 합류 446 09.24 4.5만
13689 [단독]40대 가장 무차별 폭행 만취녀..문자로 "나도 충격, 죄송" 180 09.24 1.8만
13688 임대차3법 수정 보완 예고 ㄷㄷㄷ 541 09.24 3.5만
13687 NCT 127, 정규 3집 일주일 만에 215만장 돌파..자체 최고 기록→더블 밀리언셀러 등극[공식] 413 09.24 1.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