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디즈니플러스, KT· LG유플러스 손잡았다
31,576 445
2021.01.25 08:03
31,576 445
https://img.theqoo.net/eujmN


월트디즈니의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디즈니플러스' 파트너사는 이동통신사 KT와 LG유플러스로 정해졌다.

25일 방송통신업계에 따르면 디즈니 측은 이동통신3사로부터 콘텐츠 제휴를 위한 제안서를 받았으며 결국 KT, LG유플러스 등 2곳과 계약을 체결했다.

KT와 LG유플러스는 디즈니의 방대한 오리지널 콘텐츠를 자사 이동통신, IPTV 고객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통신사들은 콘텐츠 강자 디즈니를 잡기 위해 최소 판매 목표를 약속하는 '미니멈 개런티'를 조건으로 걸었다.

각종 마케팅을 통해 일정 수준의 디즈니플러스 유료 가입자를 유치하기로 했으며 망 이용대가도 기존 넷플릭스와의 계약에 준해 일부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디즈니플러스는 올 하반기에 정식으로 출시된다. 디즈니 측은 국내 진출을 위해 시장 조사를 마쳤고 우리나라가 마블 등 콘텐츠에 대한 매니아층이 많다고 판단했다.

넷플릭스 제휴도 큰 영향을 끼쳤다. 현재 넷플릭스가 국내 통신사와 손잡고 미디어 시장을 장악했기 때문에 한 곳만 손을 잡기보다는 여러 회사와 제휴를 맺고 최대한 빨리 가입자를 끌어모으는 것으로 전략을 바꿨다.

디즈니의 정책은 해당 국가의 1위 통신사와 독점 계약을 체결하는 방식이었고 미국은 버라이즌, 일본의 경우 NTT도코모와 손잡고 서비스를 선보였다.

디즈니는 이통 1위 사업자인 SK텔레콤과 오랜 기간 제휴 관련 논의를 이어갔으나 여러 부분에서 이견을 좁히지 못했고 SKT가 넷플릭스와 망사용료 소송을 하고 있다는 점도 발목을 잡아 계약이 무산된 것으로 전해졌다.

디즈니 측과 KT, LG유플러스는 "계약 관련 구체적인 내용에 대해 얘기할 수 없다"며 말을 아끼고 있다.
댓글 44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온에어 협조 공지 통합] 20.04.29 380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759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77 15.02.16 31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1884 20.05.17 16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679 20.04.30 5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2 18.08.31 27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006 기성용 “미칠 정도로 황당”…기자회견서 26분간 반박 410 20:16 3.3만
11005 폭행 사건 연루 '장제원 아들', 얼굴에 침 뱉고 "우리 아빠 누군지 알아" 251 19:34 8005
11004 기성용은 "인터뷰를 먼저하고 싶다고 말했다. 성폭행범으로 낙인이 찍혀있다. 개인적으로 숨고 싶지 않았고, 당당하게 빨리 해결하고 싶었다"고 기자회견을 시작했다. 113 16:42 9632
11003 [TEN 이슈] 조병규 잃은 유재석, 연예계 학폭 최대 피해자인가 635 11:50 3.1만
11002 어제자 목동 맘카페 뒤집어놓은 초등교사.jpg 580 09:43 7.3만
11001 [단독] 궁지 몰린 램지어 "내가 실수했다…비판에 괴롭다" 404 02.26 4.8만
11000 [단독] 장제원 아들 '노엘' 이번엔 폭행 논란 334 02.26 3.1만
10999 이번 일이 졸업생들 사이에서도 화제가 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평소에도 가끔 연락을 주던 그 당시 동급생은 ‘그땐 모두가 상처 주는지도 모르고 심한 말을 했던 것 같아요. 저 또한 누군가에게 상처를 줬을지도 모르겠네요. 기회가 된다면 저도 사과하고 싶어요. 말의 무게와 책임을 다시 느끼게 됩니다.’라는 말을 전해왔습니다. 미숙한 사춘기 청소년들이 모여 있었던 중학교 2학년 시절, 657 02.26 5.5만
10998 [단독] '충무로 블루칩' 옹성우, 200억 대작 '서울대작전' 합류 303 02.26 1.7만
10997 이영지, 유재석 新예능 ‘컴백홈 MC 확정' 1043 02.26 5.3만
10996 ‘학폭 논란’ 박혜수 소속사와 JYP가 달랐던 점 [이슈와치] 642 02.26 3.3만
10995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본회의 표결 결과 334 02.26 1.3만
10994 [속보]가덕도신공항 특별법 국회 본회의 통과 670 02.26 2.1만
10993 "영어메뉴 한국어로 해주세요" 리뷰에.."너무 웃겨요" 답글 단 가게 387 02.26 4.1만
10992 [단독] ‘학폭 사과’ 현진, ‘음악중심’ MC 교체 관련 사안은 無 229 02.26 2만
10991 세븐틴 민규 '학폭' 추가 폭로 "장애인 친구에 사탕 봉지 먹여" 515 02.26 3.9만
10990 박명수 “연예x체육계 학폭 가해자, 거짓말 했다면 이 바닥 떠야”(라디오쇼) 635 02.26 4.9만
10989 정식 녹화가 27일에 잡혀있으나 녹화를 하루 앞둔 이날까지도 제작진은 어떤 결정을 못 내리고 있다. 조병규와 유재석 측 모두 제작진의 답만 기다리고 있다. 568 02.26 3.3만
10988 [단독]데이식스, 4월 완전체로 돌아온다…1년만 새 앨범 발매 227 02.26 71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