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신천지 측, 대구 S교회 권사에 “우리 신도 맞다”
19,805 138
2020.02.26 17:37
19,805 138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대구 S교회의 현직 권사가 신천지라는 의혹에 대해 신천지 측이 “오래 전부터 우리 신도가 맞다”고 밝혀 충격을 주고 있다.

해당 권사는 ‘슈퍼 전파자’라고 불리는 신천지 소속 31번째 확진자와 함께 신천지 대구 집회에 참석했다는 소문이 전해지기도 했다. 이에 대해 부산 지역의 안드레지파에서 홍보를 담당하고 있다는 한 신도는 본지와의 전화 통화에서 “다대오지파 소속이 맞다”고 인정했다. 다만 장로로 알려진 해당 권사의 남편도 신천지인지에 대해선 “확인하지 못했다”고 답했다.

그는 “그분이 1차 양성 판정을 받을 때 신천지 교적부에서 신도임이 확인됐다. 해당 신도 역시 자신이 대구 S교회 출신이 맞다면서도 현재는 신천지 신도라고 이야기했다”고 밝혔다. 즉 해당 인물이 신분을 속이거나 추수꾼으로 활동한 것이 아니라, 그저 기존 교회에서 신천지로 옮겼을 뿐이라는 이야기다.

해당 인물이 S교회 ‘현직 권사’로 알려진 데 대해 그는 “기존 교회에서야 성도 수 관리 차원에서 교적부 정리를 안 하니 그럴 뿐이지, 오래 전에 이미 우리 쪽으로 나온 게 맞다”고도 했다.

그가 신천지 신도라는 걸 어떻게 확인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교적부는 생명책과도 같다. 거기에 이름이 올라가려면 쉽지 않다. 최소한 7~8개월 성경공부를 해야 하고 시험을 봐서 90점 이상 맞아야 한다. 입교가 되더라도 한참 조건을 충족시켜야 가능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제 우리 신도 수가 20만 명을 넘어가고 회원 수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니, 손바닥으로 해를 가린다고 해서 가려지는 게 아니다. 드러날 때가 되었다”며 논란이 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 같은 내용들을 인정하는 이유를 밝혔다.

이어 그는 “우리 교리를 알게 된 분들은 한번 (신천지로) 넘어오면 그쪽(기독교)으로 다시 가지 않는다”고 자신했다. 또 “어디에서 넘어왔는지도 명단에 다 기록해놓는다. (부산의 대형교회인) S교회에서 온 교인 명단도 있다”고 했다.

본지는 사실을 확인하고자 대구 S교회에 수 차례 연락했으나 연결되지 않았다.


https://www.christiantoday.co.kr/news/329155

댓글 13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스퀘어 정치글 및 코로나19글 전면 금지 & 코로나19 게시판 신설 & 대통방/정치토크방 폐쇄 02.27 36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9.10.14 10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59 16.06.07 541만
전체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 16.05.21 505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51 15.02.16 228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142 18.08.31 19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8044 흥국생명 이재영, FA 취득 앞두고 동생 이다영 계약 언급해 논란..같은 팀 조송화에게도 불똥 106 12:23 7672
8043 소지섭, 오늘(7일) 조은정과 혼인신고, 법적부부됐다 [공식] 415 09:17 4.3만
8042 래퍼 빌스택스(前 바스코), 대마초 ‘합법화’ 주장 “대마초, 더 좋은 사람으로 만들어” 151 07:33 1.2만
8041 [일본 야후 메인기사] 불매운동 계속되는 한국서 웬일인지 대박 528 04.06 2.7만
8040 “얼굴은 탱탱해야”…8살 수아·설아, 외모 고민 292 04.06 3.5만
8039 "일 자꾸 미루는 사람, 뇌가 다르다" 195 04.06 2.9만
8038 [단독]‘이재명 배달앱’ 나온다..배민의 난(?) 방지 345 04.05 3.2만
8037 [단독] 강하늘♥이태은, 2년째 열애 중... 강하늘 측은 부인 "친한 동료" 275 04.05 5.6만
8036 조주빈 "성범죄 보다 손석희 사건으로 더 욕먹을 줄 알았다" 238 04.05 2.5만
8035 3대째 대를 이어오고 있는 전통 깊은 맛집 5곳 143 04.05 9833
8034 [단독]두 딸 8년간 성폭행…인면수심 친아버지 '30년형' 확정 272 04.04 2.2만
8033 소속사 “휘성, 가족·지인 사망으로 힘든 시간 보내…정신과 치료 중”[전문] 326 04.03 4.2만
8032 JTBC 측 “16일부터 5주간 방탄소년단 영화·다큐·콘서트 실황 편성”(공식) 211 04.03 1.8만
8031 베트남 언론, “韓 네티즌들 분노, 박항서 사임하고 귀국해야 해” 303 04.03 3.8만
8030 [단독]카라 출신 강지영, 음주 운전자에게 교통사고 당해 225 04.03 4.3만
8029 [단독] 가수 휘성, 약물 투약 직전 직거래…"인터넷에서 알게 됐다" 295 04.02 3.3만
8028 [공식] 정종연 PD "N번방 관련, 출처無 악의적 내용 사실NO..수사의뢰·법적책임 물을 것" 232 04.02 2.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