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여성사진에 "육덕이다, 꼽고싶다" 댓글 단 일베 회원 무죄
31,089 593
2019.11.16 11:56
31,089 593
2019111611088016873_1.jpg

여성 사진 게시물에 "육덕이다"라는 댓글을 남겨 모욕 혐의로 기소된 일간베스트(일베) 회원에게 무죄가 선고됐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최근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판사 신민석)은 모욕 혐의로 기소된 박모씨(38)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박씨는 지난해 11월12일 일베 게시판에 올라온 피해여성 A씨의 사진이 담긴 게시물에 "육덕이다. 꼽고 싶다"라는 댓글을 작성해 모욕한 혐의를 받았다.

이에 대해 박씨는 '꼽고 싶다'는 말이 A씨가 피트니스 모델 중에 손에 꼽을 정도라는 의미로 사용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검찰은 박씨를 벌금 70만원에 약식기소했지만 법원은 법리적 판단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정식재판에 회부했다.

재판부는 "'육덕'(肉德)의 사전적 의미는 '몸에 살이 많아 덕스러운 모양'인데 여성이 풍만하다거나 성적 매력이 있다는 의미로도 사용되는 것으로 보인다"며 "박씨가 후자의 의미로 사용했다 하더라도 이는 A씨의 인격적 가치에 대한 사회적 평가를 저하할 만한 표현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고 판단했다.

이어 "서울 소재 대학교를 졸업한 사람으로 '꼽다'와 '꽂다'의 맞춤법을 혼동했을 것으로 보이지 않는 점 등에 비춰 볼 때 박씨가 성관계의 의미로 '꼽고 싶다'라는 표현을 사용했다고 단정할 수 없다"고 덧붙였다.

이지완 기자

댓글 59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4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2 16.06.07 496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52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6 15.02.16 210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1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3번 필독! ●●●잡담성 게시물 스퀘어 올리지 말고 공지 좀 지켜주길 바라●●●) 1142 18.08.31 17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6606 자는 학생 깨우면 성추행... 교사 직위해제.jpg 329 12:41 1.5만
6605 민식이 사건 발생당시 찍힌 블랙박스 261 12:22 1.3만
6604 34·60·78살..인간은 세 번 늙는다 235 10:50 1.8만
6603 3시간 만에 3만 마리 득실···물로만 헹군 텀블러 ‘세균 천국’ 426 09:38 2만
6602 [단독]이동욱, 남자 구미호 된다… tvN '구미호뎐' 주인공 114 09:29 9891
6601 [단독] 방탄소년단, 내년 2월 컴백…軍 입대 전 마지막 앨범 229 08:04 2.5만
6600 "먹는 일도 교육이다" 프랑스 '채식 급식' 의무화 203 00:21 1.2만
6599 美 유명 비건 "고기만 한 달 먹었더니 정신 말끔해져" 216 12.09 3.1만
6598 [기사]젝스키스 강성훈,홍콩배우 임달화 서걸,남진,양동근,백청강,오만석,전효성 등 월드스타연예대상 수상 154 12.09 1.4만
6597 BTS 사진에 '백인 흉내'…해외 비판에 국내팬들은 '황당' 475 12.09 3.7만
6596 국민 82% "우리나라 살기 좋은 곳이라 생각한다" 238 12.09 8948
6595 강용석 측 “김건모, 강제 성행위로 고소...대가 지불 없었다” (공식입장 전문) 305 12.09 2.4만
6594 '무상급식'인데도 고기 안 먹으니 '채식주의자용 급식' 해달라는 비건 청소년들 275 12.09 1.7만
6593 이시언 "2019 MBC연예대상=무조건 박나래, 당연히 받아야 해" 414 12.09 2만
6592 [단독]서예지, 김수현과 '사이코지만 괜찮아' 주인공 236 12.09 2.3만
6591 [단독] 강용석, 김건모 성폭행 의혹 관련 고소장 접수 ”2016년 피해건” 402 12.09 2.9만
6590 [단독]안구건조증·결막염 이유로···年1678회 안과 찾은 45세 149 12.09 2.7만
6589 낸시랭 "전 남편 왕진진 때문에 사채 써…빚 9억, 이자만 600만원" 256 12.09 2.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