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 박원숙·박소담, 알고보니 친척 관계…"연예계 절친들도 모른 비밀"
41,530 315
2019.10.21 10:24
41,530 315
https://img.theqoo.net/fVOId

[TV리포트=손효정 기자] 배우 박원숙(70)과 박소담(28)이 친척 관계로 밝혀졌다. 

21일 TV리포트 취재 결과, 박원숙과 박소담은 6촌 관계의 친척이다. 박원숙의 사촌 오빠의 손녀가 박소담이다. 다르게 표현하면, 박소담의 할아버지와 박원숙이 사촌지간이다.

6촌지간이라 하면 보통 먼 관계라고 생각이 된다. 다만, 사촌간에 왕래가 잦고 가깝게 지내면 먼 사이만은 아니다. 실제로 박원숙은 박소담을 친조카처럼 생각하고 챙긴다는 후문.

사실 본지는 두 사람이 친척이라는 사실을 오래 전 접했다. 연예계에서 이를 아는 이들이 소수에 불과했기 때문에 정확한 팩트를 확인하기까지 시간이 걸렸다.

박원숙과 박소담은 두 사람의 관계가 알려지기를 원하지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양측 소속사의 모든 관계자가 인지하고 있는 사실이 아니었으며, 알더라도 외부에 비밀로 했다. 박원숙과 박소담의 절친한 동료 배우들 역시 전혀 몰랐다. 이처럼 박원숙과 박소담이 '쉬쉬'한 이유는 대중의 시선 때문일 것으로 풀이된다. 만약 오해를 산다면, 박소담의 성장이 박원숙 덕분이라고 색안경을 끼고 보게 되고 실력을 있는 그대로 평가하기 어렵기 때문. 

실제로 박원숙이 박소담의 캐스팅에 관여한 적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박소담이 배우로서 작품이나 활동과 관련해 결정해야 할 일이 있을 때, 박원숙이 최종적으로 검토하고 조언을 아낌없이 해준다는 전언이다.


박원숙과 박소담은 2015년 영화 '사도'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앞서 알려진 연예계 6촌에는 유희열&신보라, 이정&이재훈, 故신해철&서태지, 옥주현&박형식, 강수연&김석훈, 이은미&이필립 등이 있다. 

한편, 박원숙은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배우로 통한다. 1970년 MBC 공채 2기 탤런트로 데뷔, 드라마 '전원일기', '토지', '그대 그리고 나', '별은 내 가슴에', '보고 또 보고', '장미와 콩나물', '이브의 모든 것', '그 여자네 집' 등에 출연했다. 최근 작품은 SBS '황후의 품격'이며, 현재 MBN '모던패밀리'에 출연 중이다. 

박소담은 2013년 영화 '소녀'로 데뷔한 후, 2015년 영화 '경성학교:사라진 소녀들', '검은 사제들', 2016년 드라마 '뷰티풀 마인드', '신데렐라와 네 명의 기사'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특히 올해 그는 영화 '기생충'으로 천만 배우가 됐으며, 최근에는 tvN 예능 '삼시세끼-산촌편'에 출연했다. 

손효정 기자 shj2012@tvreport.co.kr
댓글 31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 4번 업데이트사항 필독 10월24일 추가+] 현재 도입 된 본인인증 시스템 인증 필수! / 운영관련 공지 10.14 30만
전체공지 [새로운 기능 적용 알림 - 191114 - 번인방지 모드 기능 추가] 05.21 16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43 16.06.07 487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44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6 15.02.16 206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7.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3번 필독! ●●●잡담성 게시물 스퀘어 올리지 말고 공지 좀 지켜주길 바라●●●) 1142 18.08.31 17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6368 [속보] 여배우 사와지리 에리카 용의자를 체포 경시청 조직 범죄 대책 부 (NNN) 328 11.16 2.6만
6367 여성사진에 "육덕이다, 꼽고싶다" 댓글 단 일베 회원 무죄 586 11.16 2.9만
6366 [속보] 日, '규제 품목' 액체 불화수소 수출 허가 182 11.16 1.7만
6365 넘어진 교사 올라타 폭행한 중학생…가해 학생 고발한 교육청 397 11.16 3만
6364 중국대사관 "중국 학생 이해해달라" 홍콩 지지 대학생들 "한국 민주주의 무시" 229 11.16 1.8만
6363 [단독] 접시에 고기 덜어준 '호의'를 성관계 '동의'라고 해석한 법원 579 11.15 3.3만
6362 고3 누나 정은지, 수험생들 '격려'했다가 때아닌 뭇매 맞게 만든 발언 335 11.15 4.1만
6361 2019학년도 수능 만점자 김지명군.jpg 296 11.15 3.1만
6360 엠넷 측 "엑스원, 'V하트비트' 불참…물의 일으켜 죄송"[전문] 178 11.15 1.3만
6359 [단독] "내 통장 잔고는 6원"...도끼, 주얼리 대금 미납 피소 369 11.15 4.5만
6358 엠넷 측 "아이즈원·엑스원 '2019 MAMA' 출연 논의 中" [공식입장] 337 11.15 1.7만
6357 [단독]슬리피의 생활고? 부평 집 소유+대출금도 갚았다 256 11.15 3.2만
6356 14일 경찰에 따르면 시즌 1에 해당하는 ‘프로듀스101’과 ‘프로듀스101 시즌 2’의 시청자 문자 투표 데이터 원본을 확인한 결과 두 프로그램을 통해 최종 선발된 연습생 중엔 순위 안에 들지 못했던 연습생들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607 11.15 3.7만
6355 수능 직후 수험생 22층에서 투신 사망 461 11.14 4.2만
6354 프듀소속사 '안준영 재판 결과 전까지 모든 일정 스톱 266 11.14 2.4만
6353 [속보]"아이오아이-워너원도"…안준영 PD, '프듀' 1·2 조작도 일부 시인 218 11.14 2.1만
6352 '분쟁 끝' 강다니엘, 이제부터 진짜 시작..·11월 컴백·연말 가요 축제 준비 137 11.14 6259
6351 프듀 1,2도 조작? 아이오아이·워너원은 이미 해체했는데… 83 11.14 7894
6350 'I.O.I·워너원도..' 경찰 '프로듀스101' 전시즌 조작 정황 포착 149 11.14 1.3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