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미투' 김생민, 팟캐스트로 활동 재개…논란 後 1년 5개월만
17,480 151
2019.09.20 09:34
17,480 151

[단독]'미투' 김생민, 팟캐스트로 활동 재개…논란 後 1년 5개월만

기사 이미지

방송인 김생민 / 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방송인 김생민이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이후 약 1년 5개월 만에 팟캐스트로 활동을 재개했다.

지난해 4월, 미투 가해자로 지목돼 자숙의 기간을 가지던 김생민이 최근 팟캐스트 ‘영화 들려주는 김생민입니다’를 통해 활동을 재개했다. 

김생민은 해당 방송에 대해 “많은 분들의 인생작으로 손 꼽히는 영화 명작을 오랜 시간 영화를 소개했던 마음으로 준비하였습니다. 영화가 주는 감동으로 잠시나마 단비처럼 촉촉한 시간이 되길 바래봅니다”라는 소개글을 게시했고, 지난 14일부터 방송을 시작했다.

방송 오프닝에서 김생민은 미투 논란에 대해 직접적 언급을 피하되 “요즘 저희 동네에서는 (저를) 돌생민이라고 한다. 돌아온 생민. 그 외의 의미는 각자 마음속에 있는 거니까요 우리가 그걸 밖으로 얘기할 필요는 없겠죠. 잘지내고 계시죠 어디서 저와 함께 이 방송을 들으시던 간에 행복하시고 보고싶습니다”라고 인사말을 남겼다.

그러면서 그는 “제정신이 아니에요 미안합니다. 약간은 이해하실수도 있으시겠죠. 저 혼자 영화 이야기를 하려고 한다. 잘할 수 있을까요”라는 말을 남기면서 영화 ‘시네마천국’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방송 전체에서도 미투 논란에 대한 언급은 피했다. 

앞서 김생민은 지난해 4월, 2008년 한 방송사 스태프였던 A씨가 프로그램 회식자리에서 김생민에게 성추행을 당했다는 주장이 등장하면서 미투 가해자로 지목됐다.

이후 김생민은 “10년 전, 출연 중이었던 프로그램의 회식 자리에서 잘못된 행동을 했습니다. 너무 많이 늦었다는 것을 알지만 그 분을 직접 만나 뵙고 과거 부끄럽고, 부족했던 제 자신의 행동에 대해 머리 숙여 진심으로 사죄 드렸습니다”고 성추행 의혹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이어 그는 “저의 부족한 행동으로 인해 상처 받으셨을 그 분을 생각하면 너무 마음이 무겁고 죄송한 마음뿐 입니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깊이 사과 드립니다”라며 사과의 뜻을 전하고 출연 중이던 모든 프로그램에서 자진하차했다.

당시 김생민은 KBS2 ‘연예가중계’, ‘김생민의 영수증’을 비롯해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출발!비디오 여행’, SBS ‘TV 동물농장’, 'tvN ‘짠내투어’, MBN ‘오늘 쉴래요?’, MTN ‘김생민의 비즈정보쇼’, YTN ‘원 포인트 생활상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데뷔 27년만에 첫 전성기를 맞았던 상황. 하지만 미투 논란에 휩싸이면서 그는 1년 5개월 간 자숙의 시간을 가질 수밖에 없었다.

그런 논란 이후, 팟캐스트 방송을 통해 다시 활동을 재개한 김생민. 여전히 그에 대한 여론이 싸늘한 상황에서 김생민의 개인 방송 활동 재개가 어떤 반응을 불러일으킬지에 대해 관심이 쏠린다.

popnews@heraldcorp.com
댓글 15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필독】 본인인증시스템 도입 예정 및 운영관련 공지 00:16 3.4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28 16.06.07 471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30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3 15.02.16 201만
공지 ■■■ 한시적 정치글 스퀘어 자제 공지 - 정치토크방 이용바람 ■■■ 10.04 3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40 18.08.31 16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6023 속보) 조국사퇴 484 14:00 1.3만
6022 습관이 된 ‘NO재팬’… “회복에 많은 시간 걸릴 듯” 334 13:01 1.2만
6021 [속보] 슈퍼엠, ‘빌보드200’ 1위… BTS 이어 두 번째 쾌거 312 11:28 9687
6020 SuperM, 데뷔 동시 美빌보드 200 1위 기염 "새로운 도전 통해 행복" 144 10:50 3730
6019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과일 TOP6 263 10.13 1.6만
6018 'BTS 정국 열애설' 타투샵 "정신과 치료 중, 악플러 책임 물을 것" 219 10.13 1.8만
6017 방탄소년단 정국 열애설 타투샵 "지금까지 협박…하루에도 전화 수백통" [직격 인터뷰] 230 10.13 1.7만
6016 "무례 혹은 재치?"…'도레미마켓' 엑스원 손동표, 때아닌 태도 논란 [전일야화] 283 10.13 2.6만
6015 방탄소년단(BTS) 정국 열애설 타투샵, 악플러로 극심한 피해…“빅히트 믿었지만 연락 無” 317 10.13 2.2만
6014 '전참시' 장성규 "유튜브 채널 수익 한달 20억원↑…출연료 100만원" 304 10.12 2.7만
6013 [속보] 뉴욕 브루클린 총기난사 현재까지 4명 사망 161 10.12 2.7만
6012 [단독] “직접 그를 만났다”…NCT 태용, 과거 논란들의 진실 551 10.12 3.1만
6011 뚜벅이들을 위한 '서울 단풍길' 명소 TOP7 530 10.12 1.6만
6010 방금전 삭제된 KBS 기사 캡쳐 ㅋㅋ 169 10.11 2.3만
6009 [단독] "2012년, 싱가폴 W호텔"..안재현 측, 구혜선 가운 사진 반박 349 10.11 3.2만
6008 "일본은 좋은 나라인데 한국 사람들, 한국 대통령이 기가 좀 센 것 같다"고 토로했다. 96 10.11 7572
6007 [단독] `싸이월드` 역사 속으로…도메인 만료 공지조차 없어 뒤끝 남겨 188 10.11 1.7만
6006 [단독] 김원희, '일로 만난 사이' 마지막 게스트…절친 유재석과 의리 178 10.11 1.8만
6005 [단독] 여성 목 조르던 괴한…학생이 잡고 경찰이 풀어줘 338 10.11 2.7만
6004 ‘어떻게 지각 논란을 사과하겠어, 그냥 인스타 하는 거지’ 블랙핑크 제니 SNS 사진 공개 341 10.10 3.8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