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자식에게 손절당하는 엄마 특징.txt
66,886 625
2021.04.13 04:27
66,886 625
https://img.theqoo.net/nClNI



1. 내 삶에 대한 이야기를 하면, 엄마는 이것을 바로 자신에 대한 이야기로 가져와 이야기를 한다.
(예) 출산 후, 힘들어하는 딸 앞에서 30년 전 자신이 출산한지 얼마나 힘들었는지 이야기 함.
직장 상사로 인해 힘들어하는 딸 앞에서 30년 전 자신이 직장생활할 떄 얼마나 힘들었는지 이야기 함.)


2. 내 감정에 대해 엄마와 이야기를 하면 이 이야기에 자신의 감정을 얹어 자신의 이야기를 시작한다. (1번과 비슷)


3. 엄마는 나에 대해 질투를 한다.
(예) 딸의 젊음, 외모, 삶 (대학생활, 직장생활, 해외여행 등)에 대해 질투를 함.)


4. 엄마는 내 감정에 대한 공감능력이 떨어진다.


5. 엄마는 자신이 좋은 부모라고 보여지는 것에만 지원을 해준다.


6. 엄마와 감정적으로 친밀감을 느끼지 못한다.


7. 엄마가 나를 좋아하거나 사랑하는 것에 대해 지속적으로 의문이 든다.


8. 내 삶에 어떤 사건 (사고, 질병, 이혼 등)이 일어났을 때, 엄마는 내 감정이 아니라 본인에게 어떤 영향이 미치는지에 대해 반응한다.


9. 엄마는 다른 사람 (이웃, 친구, 가족, 직장 동료 등)이 자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 과도하게 의식한다.


10. 엄마는 자기 자신의 감정을 부정한다.


11. 엄마는 본인의 감정이나 행동에 책임을 지기보다는 나 또는 다른 사람을 비난/원망한다.


12. 엄마는 쉽게 상처를 받고 문제를 해결하기 보다는 오랜 시간 동안 뒤끝/원한을 갖는다.


13. 나는 엄마의 노예같은 기분이 든다.


14. 나는 엄마의 질병이나 질환 (두통, 스트레스, 병)에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


15. 나는 아이를 돌보는 것 같이 엄마의 물리적/정서적인 요구를 채워주고 있다.
(예) 필요한 물건 사주기, 짜증이나 분노 받아주기 등)


16. 엄마는 나를 받아들이고 품어주지 못하는 것 같다.


17. 엄마는 나를 비난하는 것 같다.


18. 엄마와 함께 있으면 무력해진다.


19. 나는 엄마로 인해 수치심/부끄러움을 느낀다.


20. 엄마는 내 본질을 잘 알고 있는 것 같다.


21. 엄마는 세상이 자신을 중심으로 돌아가야하는 것처럼 행동한다.


22. 나는 나 자신을 엄마로부터 분리하는 데에 어려움을 겪는다.


23. 엄마는 내 선택을 통제하려고 한다.


24. 엄마는 자기중심적인 기분과 우울한 기분 사이를 왔다갔다 한다.


25. 엄마는 내게 거짓말을 한다/사기를 친다.


26. 나는 엄마로부터 조종당한다는 기분이 든다.


27. 나의 존재 자체가 아니라 내가 어떤 행동을 해야 엄마에게 가치를 인정받는다.


28. 엄마는 자신이 희생자나 순교자인 것처럼 행동하고 통제하려한다.


29. 엄마는 내가 느끼는 감정과 다르게 행동하도록 만든다.


30. 엄마는 나와 경쟁한다.


31. 엄마는 항상 자신의 방식으로 일을 해야한다.




ㅊㅊ https://summertv.tistory.com/m/33?category=757100





해당항목이 많을수록 나르시시스트(자기애성 인격장애) 부모일 확률이 높다. 자식이 둘이라면 애완아/착취아를 지정해 각각 사랑/멸시를 주면서 키운다. 애완아는 나르시시스트로 성장하고, 착취아는 결코 받을 수 없는 사랑을 계속 갈구하다가 각성한 후에 손절하고 떠나는 경우가 많다.





⬇️ 나르시시스트 부모의 특징과 그 밑에서 생존하는 방법

https://m.youtu.be/vclYSllnogQ


https://m.youtu.be/rfMT73AFGl4


https://m.youtu.be/FNWJ2uQGcv4




⬇️ 정신과 의사가 알려주는 나르시시스트 부모와 배우자

https://m.youtu.be/6oflNmjm7Bw
댓글 62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492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3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03 15.02.16 33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181 20.05.17 21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747 20.04.30 64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슼은 일기장이 아님. 잡담성 본인 생각 게시물은 제발 다른 게시판에)🔥🚨🔥 1214 18.08.31 29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5369 브래지어 후크 최초로 개발한 사람의 일화. 574 12:22 6만
15368 갤럭시폰으로 모든 사진 필터를 만들 수 있는 법 알려줄게 1023 08:31 3.5만
15367 방탄소년단 지민 트위터 공계 업뎃 234 00:49 2.6만
15366 네이버페이 30원 447 00:02 2.4만
15365 입문용 향수로 많이 언급되는 향수들 401 05.14 2.4만
15364 네이버페이 180원 160 05.14 2.9만
15363 네이버페이 120원 136 05.14 1.9만
15362 "최정원" 생각하면서 들어봐봐 442 05.14 1.6만
15361 어제만큼 더운 금요일에 네이버 쇼핑라이브보면서 포인트벌자 181 05.14 3798
15360 미국 시트콤 프렌즈 재결합 스페셜에 출연하는거 같은 방탄소년단(그 외 특별출연진들 데이비드 베컴 외) 618 05.14 4.6만
15359 할거없는새벽 네이버페이x해피포인트 룰렛돌릴사람???? 426 05.14 2.4만
15358 네이버페이 287 05.14 3.6만
15357 얘들아 카톡임티 제발 여기서 사 ㅜ 793 05.13 6만
15356 백상예술대상 이승기 133 05.13 1.9만
15355 쪽팔림주의) 캐나다 입국 시 주의해야할 점 664 05.13 5.7만
15354 "손정민씨 부검 결과 익사 추정…머리 상처, 사인 아냐" 709 05.13 4.5만
15353 설리가 원했던 것 중 한 가지.jpg 427 05.13 6만
15352 네이버페이 120원 228 05.13 2.4만
15351 건강을 챙기는 사람들이 요즘 먹는다는 식품들 429 05.13 4.4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