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1억 든 금고 통째 훔쳐 킥보드에 싣고 도주…대낮 주택 절도 20대
999 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78416903
2019.01.13 13:45
999 2
(광주=뉴스1) 허단비 기자 = 광주 광산경찰서는 13일 고급 전원주택에 침입해 1억원 상당의 금품이 든 금고를 통째로 훔친 혐의(주거침입 및 절도)로 이모씨(26)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7일 오후 12시30분쯤 광산구 수완동 한 전원주택 문을 부수고 들어가 A씨(44)의 금고를 훔쳐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금고에는 오만원권 현금 2000만원과 1000여만원 상당의 고급시계 3점, 패물 등 총 1억원 상당의 금품과 현금이 있었다.

조사 결과 이씨는 A씨 초인종을 눌러 안에 아무도 없다는 것을 확인한 후 망치로 베란다 문을 부수고 집으로 들어갔다.

이후 안방에 있는 금고를 옆집에서 훔친 전동킥보드로 끌고 나온 후 택시를 타고 그대로 도주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범행 전 인터넷으로 광주 내 고가 아파트가 어디인지 검색하며 범행 장소를 물색한 것으로 드러났다.

서구에 거주하는 A씨는 해당 주택이 광주 고위층이 많이 거주하고 고가라는 점을 노려 광산구까지 이동해 범행을 저질렀다.

또 망치와 금고 테두리를 두를 투명 시트지를 준비해가는 등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씨는 버스와 도보를 이용해 범행 현장을 가고, 도주 때에는 택시를 타는 등 이동수단에 변화를 주는 치밀함을 보이기도 했다.

이씨는 전날 오후 8시40분쯤 서구 본인의 집 근처에서 잠복 중이던 경찰에 검거됐다.

특정한 직업이 없는 이씨는 경찰에서 "담양 천변에 금고를 버렸다. 금품은 집에 두면 들킬까 봐 지하철 물품 보관함에 넣어놨다"고 말했다.

또 금품 등은 "빚을 갚기 위해 돈이 필요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하철역 물품 보관함에 숨겨 둔 1억원 상당의 금품 등을 회수하고 이씨의 여죄를 조사하고 있다.

beyondb@news1.kr
댓글 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공지 - 추가 강조 공지 및 8번 19금 항목 수정 19.09.06] 6006 16.06.07 455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41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21 15.02.16 19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38 18.08.31 160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387459 이진 인스타그램 업데이트 (핑클 신곡 녹음 추측) 4 11:07 203
1387458 자유당 관계자 "황교안이 그동안 가발을 이용했다는 것을 사실무근, 정확히는..." 5 11:06 209
1387457 "조국 임명으로 '사회정의' 무너져"…전국 대학교수 1028명 '시국선언' [전문] 13 11:05 531
1387456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첫 발생..관련주 급등세 2 11:04 133
1387455 [단독]'신서유기7' 규현 합류·안재현 하차 국내서만 촬영(종합) 28 11:03 797
1387454 토스 행퀴 67 11:03 766
1387453 스타벅스가 장사 잘 되는 이유.jpg 40 11:00 1994
1387452 어제자 버버리 쇼에 선 켄달 제너 (워킹 평타는 친듯) 15 10:58 899
1387451 해쉬스완? 인지도도 없으면서 꼴에 연예인이라고 ㅋㅋㅋㅋㅋㅋㅋ 64 10:58 2326
1387450 [카드뉴스] 손님 허락 없이 SNS에 무단으로 CCTV 캡처 올리는 식당들(9/10 기사, 무명의 더쿠 출연) 18 10:57 1498
1387449 결국 한 사람만 불쌍하게 된 새벽의 한 팬덤의 난리 37 10:54 2886
1387448 호날두 "성폭행 루머, 아들이 볼까 겁났다" 33 10:54 915
1387447 '우리오빠 대신 해쉬스완' 엇나간 정국 팬심에 네티즌 "작작해라" 14 10:54 777
1387446 카놀라유 먹으면 정말 차가 놀라나요?.jpg 12 10:53 569
1387445 국악소녀 송소희가 전 소속사와 분쟁하게 된 이유 정리.txt 5 10:53 935
1387444 "짜증 나고 운 적도 있어요" 한 팬이 홍현희에게 하지 말아 달라고 부탁한 행동 48 10:52 3085
1387443 남자가 힘이면 여자는 뭐일까? 16 10:51 992
1387442 해쉬스완 인스타 테러에 이로한 댓글 jpg 67 10:50 2615
1387441 [바이럴아님] 무선충전기 고속 거치대 7400원(택배비포함) 세일해!! 38 10:50 1183
1387440 정국이 덕분에 이슈됐으면 감사합니다 해야지~ 떼잉 ㅉ 42 10:50 1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