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같은 말도 더 예쁘게 잘 표현해서 하는 능력이 있는 거 같은 아이유.txt
2,268 6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900227049
2018.10.23 23:57
2,268 62



좋은 사람을 보듯, 대단하고 소중한 사람을 보듯,

저를 두시간 세시간 넘게 바라봐 주셔서

정말 정말 감사하고 너무 너무 행복했습니다.





qDIbT




행복이라는 단어를 자음 하나하나, 모음 하나하나 

꼼꼼하게 마음 구석구석 다 느낄 수 있었던 하루였어요.





zwXwA





무대가 작다고 그 곳에 오신 관객분들이 작은분들이 아니시잖아요

불러주시면 당연히 감사하며 열심히하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JTFbq





회사도 저도 전부 다 설명할수는 없는 나름의 이유와 사정이 있지만

그런 부분까지 전부 여러분들이 이해하고 참아줄 필요는 없다고 생각해요.


무조건 응원해달라고 하지않아요. 여러분은 그냥 여러분이 좋아하는 제 모습을 좋아해주시면 돼요.

전부 이해해줄 필요도 없어요. 마음에 안드는 부분 마음에 안들어!! 라고 해도 괜찮습니다.

저는 그냥 맡은 일 책임감있게 다 열심히 하고있을게요.


열심히 하는 모습 보고 응원할 마음이 드시면 그때 응원해주셔도 돼요.

나를 위해 무리해서 이해하거나 노력하거나 하지 않아도 정말 괜찮아요.


모두를 만족시킬 수 없어서 늘 미안합니다.





jYBct



여러분 언젠간 아이유보다 당장 해야 할 업무나 출퇴근이,

시험이, 눈앞에 애인이 훨씬 더 중요해지는 때가 오잖아요?


그럼 그때 가서 이제 팬질 손 털자 할 때 하더라도

'내가 내 존재도 모르는 사람한테 혼자만 일방적으로 시간 낭비 했구나',

'쓸 데 없는 짓 했구나' 하면서 후회하지는 않게 해주고 싶어요.


'적어도 완전히 일방적인 관계는 아니었다'

'내 덕분에?아이유가 더 반짝반짝 할 수 있었고 행복해 했다' 는 정도의 확신은 가질 수 있도록

저도 저 나름의 방식으로 여러분을 행복하게 해줄게요.


그러니까 그냥 여러분이 짐작하는 거보다도 아주 약간 더

제가 여러분을 생각 하면서 산다는 거 정도는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MoVsH



여려분이 아이유는 이런 사람인 거 같아요 라고 얘기 한 거처럼,

여러분이 저를 안 보고 있을 때도 그렇게 좋은 사람으로 살게요.




nyAOX


20대, 제가 좋아하고 사랑하는 사람들한테 갚으면서 살거예요.

여러분한테


'나는 앞으로 이런것들을 갚으면서 살기에도 20대가 빠듯하다.

그래서 내가 지쳐도 지치지않고, 포기하고 싶어도 포기하지않고 그래야겠다.


이 사람들을 위해서, 나 응원해주는 사람들 위해서. 나를 위해서가 아니라

이 사람들을 위해서 20대를 그렇게 살아봐야겠다.' 라는 생각을 했어요.


이런 생각을 하게 해주셔서 감사하고 제가 앞으론 눈으로 보여드릴게요


입으로 말고 눈으로, 보여드릴게요


이런 생각을 하게 해주셔서 정말 정말 감사합니다.





zVdgy



(지방 콘서트를 하다가 한 멘트)


제가 찾아갈게요.

여러분은 구태여 차비와 힘을 쓰지마세요.

제가 꼭 다시 보러 오겠습니다.




JPwIf




언제나 나보다 훨씬 더 단단하고 빛나는 우리 유애나에게

내가 좀 더 어울리는 사람이 될게요.


아직도 우리가 처음해본게 있다니

앞으로 얼마나 많은 처음들을 우리가 함께 할 수 있을까 

기대되네요.

기대 시키고 싶어요.




qyzVx



가수가 힘이 없고 주눅이 들어 있으면
팬들도 팬들 사이에서 주눅이 들어있더라고요.

그래서 생긴 목표가
'내 팬들 기 살려주는 가수가 돼야겠다'

적어도 우리 팬들 기 살려 주는 가수가 되겠습니다.



vsFNI



Q.10주년이나 됐는데도 쉬지 않고 계속 소처럼 열심히 일하는 이유는?

아직까진 이 일이 안 질린것도 있지만, 새로운 팬분들이 계속해서 생겨요. 
작년보다 올해 더 많은 유애나 식구들이 함께하게 되었거든요.
그래서 그분들을 위해서 또 십년을 더 열심히 해야죠.



uwdbf




우리 팬들이 심심하지 않도록,

외롭지 않은 한 해를 제가 만들어드릴 것을 약속하겠습니다.




ttpvG



이제 아이유의 제2막을 앞두고 

우리 모두에게 정말 수고했다는 이야기를 하고 싶어요.

정말 수고했어요.수고하셨습니다.


저의 지난 10년을 유애나를 빼고는 어느 한 부분도 제대로 설명할 수 없어요.

언젠간 아이유라는 이름을 나의 서랍 깊은 곳에 넣어두게 되는 날이 오더라도

유애나라는 이름은 한시도 잊지 못할 것 같아요.


우리 이제 앞으로의 10년을 어떻게 또 만들어볼까요?

언제나처럼 우리가 그려왔던 것처럼, 

같이 즐겁게 만들어요.


제 바람은.

지난 10년보다는 좀 더 편안하고 덜 치열했으면 좋겠어요

저도.. 여러분도..

우리 모두 다요.


우리만의 푹신한 세상 안에서

느적느적 사이좋게 지내요.


모자란 사람이지만

앞으로도 잘 부탁합니다.




댓글 6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2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10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3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50 16.06.07 27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7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43 15.02.16 14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79 08.31 9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66716 숭한데 끝까지 보게되는 마리오 옷입는짤 약후방 00:51 41
1066715 드라마 하얀거탑에서 기억에 남는 OST 1 00:49 23
1066714 역대 수능샤프들.JPG (올해 수능 샤프 하늘색!) 3 00:49 164
1066713 방탄소년단 측 "원폭 티셔츠·나치 모자, 상처 입은 분들께 사과" 5 00:49 99
1066712 화려한 머리색이 잘어울리는 여돌.jpgif 9 00:48 218
1066711 민트초코의 유래 6 00:48 89
1066710 원덬 마음에 이슈인 얼굴들 00:48 60
1066709 라디오에서 게스트 다 있는데 혼자 햄버거 먹방하는 아이돌;; 8 00:45 921
1066708 코요태 passion 부르는 앤씨아 1 00:45 63
1066707 야밤에 개터지는 몬스타엑스 슛아웃 ASMR 00:45 53
1066706 이거는 싫은데 이거 들어간 케잌은 존맛임 51 00:42 1630
1066705 마마무 BLUE;S 컨셉 포토 - 화사 15 00:41 460
1066704 ???: 오빠...! 17 00:39 468
1066703 외국인이 한국어 배워서 영어에 섞어쓰면 4 00:39 640
1066702 ???: 소속사 해명문 중간중간에 일본에대한 빡침이 느껴지는듯해 ㅠㅠ 46 00:38 1742
1066701 집에 물이 안나와서 파워에이드로 머리 감았다.. 46 00:38 1385
1066700 요즘 피씨방 서비스 수준 4 00:37 615
1066699 (설렘주의) 친구끼리 이렇게 설렐일이냐!!?? <은주의 방> 1 00:36 320
1066698 방송에서 병신이라고 욕하는 NCT 멤버 170 00:36 2712
1066697 방탄 뷔 뒷계정 럽스타그램 유출.jpg 115 00:36 39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