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더 이스트라이트 측 "김창환 회장, 중학생인 이승현에 전자담배 강요"
2,930 3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95704566
2018.10.19 13:26
2,930 37

201810191055078318879_20181019113717_01_


[헤럴드POP=고명진 기자]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이석철 군이 미이더라인엔터테인먼트의 김창환 회장, 프로듀서 A씨의 폭언, 폭행 사실에 대해 밝혔다.

19일 서울 종로구 소재 변호사회관 조영래홀에서는 그룹 더 이스트라이트 멤버 폭행 피해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더 이스트라이트의 리더 이석철 군이 참석했다.

법무법인 남강의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군 측 변호사는 "김창환이 전자담배를 선물 받았다면서, 당시 중학생인 이승현이 싫다고 하는데도 계속 강요해 전자담배를 물게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승현이 어쩔 수 없이 전자담배를 입에 물고 훅 불자 '담배는 부는 게 아니라 빨아야지'라고 말하며 뒷머리를 손바닥으로 때렸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18일 한 매체의 보도로 더 이스트라이트가 김창환 회장과 A씨로부터 폭언, 폭행을 당해왔다는 사실이 알려졌다.

이에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는 같은날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미 원만히 해결된 일이고, 해당 프로듀서는 사퇴했다"고 밝혔다. 또한 김창환 회장이 이를 방조했다는 주장에 대해선 "사실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하지만 더 이스트라이트 이석철 군은 오늘(19일) 긴급 기자회견을 개최, 반박에 나섰다. 


popnews@heraldcorp.com

댓글 3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도서이벤트] 스시, 마지막 한 점까지 완벽하게 즐기는 방법 『스시 교과서』 1137 03.19 3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공지 5-2, 5-4항목 주의요망 ✊✊✊✊✊✊) 4841 16.06.07 338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28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7 15.02.16 159만
공지 ✊✊✊✊✊✊✊✊✊✊✊✊✊✊✊✊✊✊ 최근 대놓고 공지 안지켜지는것 같은 슼방 466 03.22 3.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2 18.08.31 1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96569 "中 극동지역 투자 확대에 러시아 '움찔'…반감 증폭" 14:44 24
1196568 자칭 바지사장 작년 컬투쇼에서.jpg 5 14:42 473
1196567 온실 속 냥 vs. 스트릿냥 싸움 말리는 골든리트리버 6 14:42 300
1196566 "약속 언제라도 깬다"…연락사무소 철수로 본 북핵 흑역사 3 14:41 78
1196565 ㄹㄹ웹이 사라질뻔한 유머짤.jpg 4 14:40 472
1196564 야구선수와 아이돌 체구차이 실감하기 77 14:37 1975
1196563 메이저리그 전체 9순위로 뽑혔던 투수의 KBO 데뷔전 근황.jpg 10 14:37 423
1196562 승리 암진단 키트 보니까 생각나는 실리콘밸리 사기극.ytb 6 14:37 624
1196561 (고전) "나..난..토마토지롱 ㅜ^ㅜ!!" 20 14:34 962
1196560 이번에 X등급 페널티 확실하게 주는 프듀 67 14:31 3033
1196559 무대 진짜 즐기는거같아서 볼 맛 나는 이번 태연콘서트 무대 9 14:30 557
1196558 며느리가 된 최애 연예인.jpg 16 14:30 2644
1196557 추천 했을 때 반응 좋은 AOA 수록곡 TOP10 7 14:30 150
1196556 생방송중 역대급 생일축하 참사...jpg 57 14:27 3335
1196555 어제 그알과 현재 사태 깔끔히 정리한 베댓.jpg 36 14:27 3018
1196554 K-치과 22 14:26 1292
1196553 경기장에서 잠들면 발생하는일.gif 4 14:26 619
1196552 월급날 3일 전.gif 14 14:25 1131
1196551 청와대 “문 대통령 대구 칠성시장 경호 때 경호원이 기관총 든 것 맞다" 167 14:25 1890
1196550 기자들이 단체로 저격했었던 YG의 횡포.jpg 20 14:25 16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