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마크롱에게 "나쁜짓 안할게요" 다짐 청년, 3주만에 약속 깨
1,909 14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95701591
2018.10.19 13:23
1,909 14
mBeQt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으로부터 다시는 어리석은 짓을 해서는 안 된다는 충고를 듣고 그러겠다고 다짐한 청년이 채 불과 3주가 지나기도 전에 마약 소지와 공무집행방해죄로 유죄 판결을 받았다.마크롱 대통령으로서는 매스컴에 대대적으로 보도된 훈훈한 스토리의 결말이 꼬여버리면서 머쓱한 처지가 됐다.18일(현지시간) 공영 프랑스 TV 등에 따르면 카리브 해의 프랑스 해외영토 생마르탱에 거주하는 22세 흑인 청년이 지난 17일 법원에서 마약 소지와 공무집행방해 죄목으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4월을 선고받았다.

마약 소지 혐의로 체포된 청년은 체포될 당시 심하게 저항하며 경찰관에게 위해를 가해 공무집행방해 혐의까지 적용됐다.그는 재판이 진행 중인 닷새 전에도 또 소량의 마리화나를 소지한 혐의로 체포돼 조사를 받고서 풀려났다.이 청년은 지난달 29일 마크롱이 생마르탱을 방문했을 당시 민소매 티셔츠에 검은 두건 차림으로 대통령과 대화해 매스컴을 탄 인물이다.당시 마크롱은 청년에게 무슨 일을 하느냐고 물었고 그는 "교도소에서 나온 지 얼마 안 돼서 지금 아무 일도 안 한다"고 했다. 이에 "어떤 어리석은 일을 저질렀기에"라고 마크롱이 묻자 청년은 부끄러워하며 "조그만 강도질을…"이라고 답했다.

마크롱은 청년과 함께 그의 아파트를 방문하고는 그에게 "이 상태에 머무르면 안 된다. 어리석은 짓을 다시 해서도 안 된다. 강도질은 이제 끝이다. 잊지 마라. 당신 어머니는 그보다 더 좋은 대우를 받을 권리가 있다"고 충고했다.대통령의 조언에 이 청년은 그리하겠다고 다짐했고, 마크롱은 곧바로 그 옆에 서 있던 청년의 어머니를 힘껏 안아줬다.당시 이 청년을 둘러싸고 온라인 공간에서는 그가 무장 마약갱단의 두목이라는 루머가 돌았고, 관할 검찰청은 이례적으로 나서서 소문을 부인하기도 했다.방송 카메라 앞에서 청년이 한 다짐은 불과 3주 만에 거짓으로 드러나 마크롱 대통령만 머쓱한 처지가 되어 버렸다.극우정당 국민연합(RN)의 질베르 콜라르 의원은 트위터에서 "대통령이 생마르탱의 작은 천사에게 한 충고는 아무 소용 없는 일이 돼 버렸다"고 비꼬았다.

(파리=연합뉴스) 김용래 특파원 
댓글 1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3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10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38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3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52 16.06.07 278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7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44 15.02.16 14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79 08.31 9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71022 요즘 유행중인 라면조합 3 17:22 230
1071021 이재명 지지자들 "내가 이재명이다"..사망 지지자 위한 굿도 6 17:20 125
1071020 볼수록 타고난 육아능력을 가진듯한 샤이니 민호 8 17:19 239
1071019 초심 잃은 맘스터치... 16 17:19 651
1071018 너 한번 나 한번.gif 1 17:19 141
1071017 새끼 고양이들의 장난감.gif 1 17:18 235
1071016 심상정 : 이재명, 후보 선출되지 않으면 정의당으로 와라 15 17:17 307
1071015 후백제가 후삼국시대 강국이었던 이유 5 17:16 421
1071014 방예담 역변했다고 하는데 똑같음... 34 17:16 1533
1071013 이번주 푹 POOQ에서 무료로 시청가능한 드라마.JPG 3 17:15 725
1071012 한번만 안아줘!! 4 17:14 270
1071011 이재명: 제 아내 김혜경이 혜경궁김씨가 아니라는 증거 찾습니다. 33 17:12 1347
1071010 쌈자의 두성에 심취한 카메라감독.gif 1 17:12 365
1071009 트위터에서의 나 vs 링크드인(북미 취업프로필 사이트)에서의 나 1 17:08 355
1071008 차은우 가족의 최애 멤버는? 3 17:07 583
1071007 이재명 탈출각 재는듯 13 17:07 1256
1071006 [치킨인류] 이욱정 PD가 또.. 9 17:07 694
1071005 공감성 수치 있으면 절대 못 보는 영화 甲.jpg 29 17:07 1481
1071004 [알쓸신잡] 우리가 잘 모르는 위인, 장기려 박사 11 17:07 347
1071003 한국에 와서 충격먹은 19세 모델.gisa 10 17:06 12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