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희대의 탈옥수 신창원이 유명했던 여러개의 이유
4,649 3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7196132
2018.09.20 17:14
4,649 31
1. 신창원 패션

DvmDM

당시 저 화려한 티가 신창원의 트레이드마크였음


2. 탈옥과 탈옥 후 행적

1997년 1월 20일 부산교도소의 화장실 쇠창살을 쇠톱날로 절단하고 탈출하였다. 이후 약 2년 동안, 전국을 오가며 약 9억 8000여만원을 훔쳤고, 훔친 돈으로 유흥업소 여종업원들을 유혹해 동거하며 아지트로 삼았다. 그러나, 동거할 곳이 없을 때는 토굴 등에서 생활하며 쥐고기로 연명한 적도 있었다고 한다. 또한 경찰의 추격에 쫓기는 중 신창원의 담당형사인 원종열 경장이 쏜 총에 맞아 부상당한 상태임에도 불구하고 경찰의 추격을 끝내 따돌려 신창원은 자신의 초인적인 체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경찰은 신창원의 검거를 위해 헬리콥터를 띄우고 전경을 동원했으나 번번이 속수무책이었으며 열세 번을 눈앞에서 놓쳐 많은 경찰관들이 이에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

이 과정에서 동거녀들과의 관계가 주목 받았는데 왜냐하면 동거녀 중 누구도 신고하지 않았다는 것
그리고 신창원이 사랑꾼이었던 게 진술 과정에서 내 여자들만 지켜주면 다 말하겠다라고 했었음


3. 재검거 상황 - TV 수리공 센스

https://www.youtube.com/watch?v=PeIAmYZFR3Y

TV 수리하러 갔다가 결혼사진이 없는 게 이상하다고 생각한 수리공의 신고로 재검거됨


4. 어린 시절의 고백 

지금 나를 잡으려고 군대까지 동원하고 엄청난 돈을 쓰는데 나같은 놈이 태어나지 않는 방법이 있다. 내가 초등학교 때 선생님이 '너 착한 놈이다.'하고 머리 한번만 쓸어 주었으면 여기까지 오지 않았을 것이다. 5학년때 선생님이 '이 새끼야, 돈 안가져 왔는데 뭐 하러 학교 와, 빨리 꺼져'하고 소리 쳤는데 그 때부터 마음 속에 악마가 생겼다.

— 《신창원 907일의 고백》 중

돈이 없어 힘든 가정에서 살다가 저 일 이후 비뚤어져서 학교를 그만두고 소년원 생활을 전전함
그리고 누나와 아버지는 신창원에게 자수를 권할 정도로 평범한 사람들이었음


5. 모범수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다시 수감된 후 검정고시를 빠르게 패스하고 수년 간 모범수로 살았으나
2011년 아버지의 사망 소식에 충격을 받고 자살시도를 했었음
뇌사상태까지 빠졌으나 겨우 목숨을 건져 지금도 교도소에서 생활 중



처음 감옥에 갔던 건 강도혐의였고 본인이 아니라 공범이 살인을 했는데 그것 때문에 형이 추가된 거였음
하지만 탈옥과 유명세가 얹혀서 무기징역을 받아서 당시에도 알맞은 형인가 논란이 되었음


댓글 3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스파오x더쿠 이벤트] 덬심저격 스파오(SPAO) 짱구뷰티 출시! 2333 06.22 3.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3-4 보은/연합 투표 및 스밍 금지 항목 추가] 5901 16.06.07 39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7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4 15.02.16 18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9 18.08.31 14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96237 내가 남자아이돌이라면 해보고싶은 컨셉은? 39 02:26 325
1296236 케톡의 흔한 어그로 팩트폭력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jpg 36 02:18 1583
1296235 외국에도 퍼진 축구 대역전극 5-4 (0대4를 역전함) 18 02:16 702
1296234 프듀 안보던 나덬이 홀린듯 저장한 미친미모 연습생 목격짤 10 02:15 712
1296233 공중파 토크쇼중 수위가 가장 높았던 토크쇼 .jpg 21 02:14 1188
1296232 담배꽁초 가득…재떨이 된 '빗물받이' 7 02:13 394
1296231 야 얘이름이 뭐냐?? 엑소같은데 15 02:12 1032
1296230 "극장에서 볶음김치에 밥 먹는 사람을 봤어요"jpg 71 02:05 2096
1296229 고속버스 배차는 이 구간 넘사 21 02:05 1004
1296228 둘째임신한줄 알았는데 아니어서 속상해하는 함소원 12 02:04 1399
1296227 은근 한국사람들 입맛에 잘맞는 여행지 19 02:03 1442
1296226 골프치는 손연재.gif 15 02:03 869
1296225 영화 알라딘 양탄자 씬 패러디하는 유튜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안웃길수도있음) 6 02:01 434
1296224 결말이 상당히 마음에 들었다는 사람들이 많은 한국영화 흥행작.jpg 5 02:00 1124
1296223 오마이걸이 가지고 있는 아직 아무도 깬 적 없는 거 (feat. 100% 무뜬금) 20 01:55 1934
1296222 피자를 시켰는데... 시바 31 01:52 2349
1296221 날씨 보고 갈 무명의 더쿠들? 23 01:50 1355
1296220 “잡종강세” “튀기”…다문화가족 비하한 익산시장 11 01:48 390
1296219 한국에선 별로 의미없는 실험 17 01:48 1758
1296218 맞는말 장인 사유리 트윗.twt 30 01:48 14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