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일억개의 별’ 서인국-정소민-박성웅, 의미심장 미스터리 예고 공개! 궁금증↑
480 8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7194225
2018.09.20 17:12
480 8
https://img.theqoo.net/KERxY

[서울경제]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이 서인국의 베일에 가려진 정체와 의문의 살인사건, 동요하는 박성웅의 모습과 함께 숨막히는 긴장감으로 눈 뗄 수 없게 만드는 미스터리 예고편을 공개했다.

제33회 더 텔레비전 드라마 아카데미 어워즈 8개 부문을 휩쓴 동명의 일본 드라마를 리메이크해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tvN 새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유제원 연출/송혜진 극본/스튜디오드래곤 제작)(이하. ‘일억개의 별’)은 위험한 남자 무영(서인국 분)과 그와 같은 상처를 가진 여자 진강(정소민 분) 그리고 무영에 맞서는 그녀의 오빠 진국(박성웅 분)에게 찾아온 충격적 운명의 미스터리 멜로.

그런 가운데 ‘일억개의 별’ 측은 지난 20일(목)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2차 본 예고편을 공개해 이목을 단숨에 집중시켰다. (https://tv.naver.com/v/4084573)

미스터리 예고편은 ‘김무영’이라고 부르는 누군가의 속삭임에 눈을 뜬 ‘자유롭고 위험한 괴물’ 서인국의 모습으로 강렬한 포문을 연다. 이와 함께 검은 우산에 그려진 브루어리(양조장) 마크, 죽은 여자의 시체, 일사불란한 경찰서 앞 의미심장한 눈빛, 끊어진 팔찌를 한번에 조립하고 뒤죽박죽 흩어져있던 스노우볼을 원래대로 배치하는 월등한 기억력 등 미스터리한 상황이 연이어 펼쳐져 시선을 사로잡는다. 여기에 의문의 인물 서인국이 등장, 긴장감을 고조시키며 그를 둘러싼 미스터리가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또한 예견된 운명처럼 얽히고 설키는 서인국-정소민-박성웅의 관계가 눈길을 끈다. “나랑 놀자. 나 되게 재미있어”라며 홀리듯 정소민 곁을 맴도는 서인국과 그에게 강렬하게 끌리는 정소민, “사람 죽을 때 기분이 어때요?”라고 묻는 서인국에게 묘한 기시감을 느끼는 박성웅의 모습이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내는 것.

특히 예고편 말미 무언가를 보며 흥미롭다는 듯 입가에 미소를 띄운 서인국의 모습이 더해져 예측할 수 없는 전개가 한층 정점에 다다른다. 더욱이 “저번에 나한테 물었었지? 사람 죽일 때 기분이 어떠냐고, 너”라는 박성웅의 질문에 그를 도발하는 듯 “재미있네”라며 장난스럽게 대답하는 서인국의 모습은 향후 펼쳐질 두 남자의 숨 막히는 대립을 엿보게 하면서 보는 이들에게 긴장의 끈을 놓지 못하게 한다.

tvN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은 ‘나의 아저씨’, ‘김비서가 왜 그럴까’, ‘아는 와이프’의 계보를 이을 tvN 새 수목드라마로 오는 10월 3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예정.


댓글 8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3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6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0.23 나눔먹튀 무통보 차단 관련 추가★ 4702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8 15.02.16 13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71 08.31 8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3319 아니 내이름 신효정이거든? 3 13:44 51
1043318 전화를 받지 않는 남자와 그 주변인들의 생각.jpg 13:44 46
1043317 엠팍펌) 철사를 이용해 만든 철망에 대한 조선의 기록 - 성종실록과 중종실록 13:44 16
1043316 밑에 뽀글머리 보고 생각난 ㄹㅇ 뽀글머리라고 생각했던 남돌 헤어 두 개 13:44 30
1043315 지금 보니 무서운 더이라 맞는 소리 영상 13:44 78
1043314 LG생활건강, 사상 최대 3분기 실적…'럭셔리 브랜드' 해외서 통했다 1 13:44 44
1043313 대종상 시상식 갔던 에이프릴 나은 기사 사진.jpg 1 13:43 67
1043312 수양대군(세조)이 단종을 쳐내고 왕위에 오를 수 밖에 없었던 환경.txt 3 13:42 207
1043311 [직격인터뷰]'남한산성' 측 "한사랑, 영화 관련無..조명상 아직 전달 못받아" 9 13:42 210
1043310 손깍지 철벽방어하는 트와이스 지효.gif 5 13:40 353
1043309 [단독] 국세청, 배우 장동건·김남주 세무조사…대형 엔터사 탈세 검증 나서나 14 13:40 771
1043308 와이지가 미국 언플을 다른가수 껴써 하는 이유.jpg 8 13:38 722
1043307 고통받는 넥센팬.gif 10 13:38 345
1043306 애플 부사장 '아이폰XR, 보급형 아냐…XS처럼 최고의 폰' 15 13:37 249
1043305 SM이 미는 보아 로고 28 13:36 1610
1043304 HAPPY SALLY DAY! - 롤링페이퍼 & 인터뷰 4 13:34 121
1043303 준플레이오프 4차전 한화 선발 투수와 넥센 선수의 과거 사진 2 13:34 240
1043302 마음의 소리 리부트 (성훈, 유리) 티저도 공개됨 6 13:33 336
1043301 대종상 방송사고, 한사랑은 약과? 조명상 트로피는 '실종' 상태 34 13:33 1011
1043300 대한가수협회 측 "한사랑? 가수협회 회원 아니다" 8 13:32 6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