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서른이지만' 양세종♥신혜선, 꿈·가족·사랑 다 지킨 '해피엔딩'(종합)
2,137 42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65423281
2018.09.18 23:07
2,137 42
201809182215348200371_20180918225539_01_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양세종, 신혜선, 안효섭, 예지원 모두 행복한 결말을 맞았다.

18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연출 조수원|극본 조성희)에서는 국미현(심이영 분)과 재회한 우서리(신혜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유학을 포기한 우서리는 공우진(양세종 분)에 “난 네 옆에 있는 게 제일 행복해”라며 이것은 포기가 아닌 선택이라고 말했다. 우서리의 편지를 읽던 공우진은 육교로 뛰쳐나갔고, 자신을 기다리고 있는 연인을 꼭 끌어 안았다. 우서리는 아침에 편지를 주면서 떠나지 않는다는 사실을 말하려 했지만, 공우진의 반응에 말하지 못했던 것을 밝혔다. 여러 고난을 이겨낸 두 사람은 더욱 깊어진 마음을 나눴다.

몇 개월 후 제니퍼(예지원 분)는 가정도우미 일을 그만두게 됐고, 유찬(안효섭 분)마저 떠나자 저택에는 우서리와 공우진만 남게 되었다. 그때 진현(안승균 분)은 공우진이 주얼리 샵에서 뭘 맞춤 제작을 하고 있다고 전했고, 청혼을 의미하는 것 아니냐는 뉘앙스를 풍겼다. 이에 우서리는 속으로 “둘만 남는 거 고민하다 결혼으로 결론을 내린 건가? 그래 이제 서른 하나지?”라고 생각하며 고민에 빠졌다.

이미지 원본보기201809182215348200371_20180918225549_01_
근사한 차림으로 등장한 공우진이 고급 레스토랑으로 우서리를 에스코트했고, 우서리는 분위기가 딱 청혼으로 흘러가는 듯 하자 “자 껴줘 결혼반지. 모 하나도 안 무섭다”라며 손을 내밀었다. 순간 정적이 흐르자 “저기 혹시 아니야? 아니 그런데 왜 안 입던 슈트는 입고”라며 민망함에 어쩔 줄 몰라 했다. 공우진은 “나 너한테 당장 바라는 거 없어. 난 그냥 네가 불편하지 않고 네가 나한테 세상에서 제일 편한 사람이었으면 좋겠어”라며 연인을 안심시켰다.

2년 뒤 유찬은 금메달을 땄고, 우서리는 한층 더 성장한 연주자가 되었다.

한편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는 열일곱에 코마에 빠져 서른이 돼 깨어난 '멘탈 피지컬 부조화女'와 세상과 단절하고 살아온 '차단男'. 이들의 서른이지만 열일곱 같은 애틋하면서도 코믹한 로코 드라마다.

popnews@heraldcorp.com
댓글 42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스파오x더쿠 이벤트] 덬심저격 스파오(SPAO) 짱구뷰티 출시! 2337 06.22 3.1만
전체공지 [더쿠공지-3-4 보은/연합 투표 및 스밍 금지 항목 추가] 5901 16.06.07 398만
전체공지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좀!! 확인 必] 16.05.21 378만
전체공지 [1806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현재 theqoo.net 가입 불가] 1704 15.02.16 18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9 18.08.31 14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296245 극장이랑 궁합 잘 어울리는 간식들.jpg 03:07 73
1296244 오늘자 송혜교.jpg 6 03:06 188
1296243 극한직업 상담사 이걸 상담하네... 03:05 113
1296242 '아내의 맛' 측, 전라디언 자막 공식 사과 "주의 깊게 방송 살필 것"[전문] 13 03:02 263
1296241 시크릿 송지은 예쁜나이 25살 원래 하려고 했던 컨셉 9 02:51 1340
1296240 디즈니 불어 버전 노래 추천 2개 - 모아나, 알라딘 3 02:50 108
1296239 후방) 동방신기 옷벗는 무대 10 02:47 630
1296238 약 n년간 지속되고 있는 케톸 혼란의 현장.jpg 51 02:44 1853
1296237 세기의 사진 알랭들롱과 브리짓 바르도 11 02:40 739
1296236 새벽에 원덬 대오열시킨 그때 그 미친 연기.ytb 15 02:31 1267
1296235 [펌]부분 얼룩 제거 꿀팁.jpg 47 02:31 777
1296234 내가 남자아이돌이라면 해보고싶은 컨셉은? 147 02:26 1647
1296233 케톡의 흔한 어그로 팩트폭력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jpg 61 02:18 3159
1296232 외국에도 퍼진 축구 대역전극 5-4 (0대4를 역전함) 27 02:16 1385
1296231 프듀 안보던 나덬이 홀린듯 저장한 미친미모 연습생 목격짤 19 02:15 1504
1296230 공중파 토크쇼중 수위가 가장 높았던 토크쇼 .jpg 45 02:14 2573
1296229 담배꽁초 가득…재떨이 된 '빗물받이' 17 02:13 849
1296228 야 얘이름이 뭐냐?? 엑소같은데 22 02:12 1811
1296227 "극장에서 볶음김치에 밥 먹는 사람을 봤어요"jpg 101 02:05 3631
1296226 고속버스 배차는 이 구간 넘사 27 02:05 15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