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첫방D-18 '댄싱하이' 이기광X이호원X이승훈, 13세 소녀댄서에 동공지진
730 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832041546
2018.08.20 17:25
730 6

Rmajh


첫 방송을 18일 앞둔 ‘댄싱하이’가 13세 소녀댄서의 한순간 무대를 씹어먹는 댄스 영상을 선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하고 있다. 그녀의 무대를 본 이기광, 이호원, 이승훈 세 명의 코치가 모두 너무 놀라 동공지진이 된 상태에서 두 손을 머리 위로 올리는가 하면 “도대체 부족한 게 뭐냐”며 극찬을 마지않아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오는 9월 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KBS 2TV ‘댄싱하이’ 측은 20일 댄스코치 저스트 절크-리아킴-이기광-이호원-이승훈이 13세 소녀댄서 박시현의 무대를 보고 놀라움에 휩싸이는 모습을 네이버TV(https://tv.naver.com/v/3855727)를 통해 선 공개했다. 

‘댄싱하이’는 국내 최초 10대 댄서들의 댄스 배틀이 펼쳐질 예능 프로그램으로 막강 댄스코치 군단의 합류 소식과 3천여 명의 지원자가 몰려 시선을 집중시켰다. 지난 5일 KBS 여의도 공개홀에서 7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43팀의 참가자들이 MC 정형돈과 댄스코치와 함께 완전체로 첫 녹화를 마쳤다. 

이번에 선 공개된 박시현의 무대는 말 그대로 놀라움의 연속이다. 우선 ‘13세’라는 나이로 모두를 놀라게 한 그녀는 귀엽고 깜찍한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하더니, 노래가 흘러나오자마자 스웨그 넘치는 표정과 반전 춤 실력으로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특히 박시현은 순차적으로 어깨와 골반, 다리가 따로 놀며 자유자재로 본인 스스로 음악에 맞춰 이를 컨트롤 하는 모습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 여유로움과 스웨그 넘치는 표정이 무대를 한순간에 씹어먹는 모습. 

박시현의 댄스를 본 모든 이들이 환호와 환성을 내지르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 가운데 댄스코치 이기광은 엄청난 놀라움에 휩싸여 양팔을 머리 위로 들어 올리며 감탄을 했고, 이호원 역시 입을 다물지 못한 채 그녀의 무대에 빠져드는 모습. 

특히 리아킴은 박시현의 몸동작에 몸을 들썩이며 매서운 눈으로 그녀의 동작을 캐치했고, 저스트 절크 역시 기쁨을 감추지 못하고 환하게 웃어 보였다. 박시현의 무대가 끝나자 댄스코치 이승훈은 “아니 도대체 이 열세 살 소녀에게 부족한 게 뭘까요?”라며 극찬을 마지않았다. 

영상을 보지 않고서는 말할 수 없는 반전 13세 댄서 박시현의 ‘댄싱하이’ 무대가 선 공개되면서 이를 본 모두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을 정도. 전국의 댄스 실력자들이 대거 지원한 ‘댄싱하이’는 박시현의 무대를 선 공개하는 것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실력자들을 줄줄이 공개할 것을 예고해 기대감을 무한대로 끌어 올리고 있다. 

‘댄싱하이’ 측은 “오늘 박시현 양의 무대를 시작으로 방송 전까지 참가자들의 무대를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라면서 “10대라고는 믿을 수 없는 천재적인 댄스 실력을 가진 이들뿐 아니라 다양한 장르, 다양한 매력, 다양한 색깔의 잠재력 넘치는 댄스 실력자들이 정말 많았다. 첫 방송을 통해 확인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열정 넘치고 실력과 잠재력까지 지닌 10대 댄서들이 등장해 어디에도 없었던 댄스 배틀을 펼칠 ‘댄싱하이’는 ‘거기가 어딘데’ 후속으로 오는 9월 7일 금요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KBS 2TV ‘댄싱하이’ 
popnews@heraldcorp.com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영화 《뺑반》 시사회 당첨자 발표!! (1/23 水 연락마감) 321 01.20 1만
전체공지 ▶ 영화 《증인》 시사회 당첨자 발표!! (1/22 火 연락마감) 141 01.20 1.1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18.08.31 18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18.08.21 1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18.08.20 18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64 16.06.07 308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01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58 15.02.16 151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2018/12/11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105 18.08.31 11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34027 래퍼 마미손 “채플린 같은 음악하고 싶다… BTS급 인기는 힘들죠” 1 15:25 78
1134026 필리핀 육군에 공여 된 구룡 1 15:25 81
1134025 아이유 인터뷰 팔레트편 2 15:24 104
1134024 92년 흑인 LA폭동, 한국 군필자의 위엄 11 15:23 365
1134023 어릴 때 데뷔하는 아이돌들한테 보여주고 싶은 8년차 남돌 마인드 2 15:23 359
1134022 다음주 동상이몽2 최민수♥강주은 출연 10 15:23 245
1134021 5분내에 잇몸이 마르는 방법 15:22 201
1134020 닭꼬치 사가지고 가다가 경찰에게 불심검문 당한 썰.jpg 7 15:22 297
1134019 요즘 블리자드 만화.manhwa 6 15:21 219
1134018 우리나라식 반값 8 15:20 592
1134017 90년대 스트릿 패션 18 15:19 498
1134016 싸이, 연습생 대거 모집…싸이표 아이돌 탄생하나 5 15:19 299
1134015 에이핑크 "신화처럼 오래도록 함께하는게 목표" 3 15:19 106
1134014 다이어트 도우미 -먹지마라냥- 1 15:19 207
1134013 [예방접종 필요] 홍역 유행 1983-1996년생 2030이 특히 취약함 24 15:18 714
1134012 여성·사회주의 활동가, ‘독립유공자 서훈’ 확대 (작년 6월 기사) 5 15:17 83
1134011 전화번호부 정도는 양호한 편이었던 과거 한국의 개인정보 상황 53 15:16 1497
1134010 어느 아이유 팬의 왜곡된 팬심 5 15:15 839
1134009 오버워치 개발자 제프 카플란의 과거 3 15:15 310
1134008 은근 웃긴 경리 인스타 스토리 상담소 ㅋㅋㅋㅋ 5 15:15 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