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文대통령 “대북 군사적 압박에 유연한 변화 필요” 한미훈련 중단 시사(상보)
399 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51048741
2018.06.14 18:18
399 7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체회의를 소집해 북미정상회담 결과 평가 및 우리 정부의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트럼프 대통령이 언급한 한미연합훈련 중단 여부와 관련해 “북한이 진정성 있게 비핵화 조치를 실천하고 적대관계 해소를 위한 남북간, 북미간 성실한 대화가 지속된다면, 판문점선언에서 합의한 상호 신뢰구축 정신에 따라 대북 군사적 압박에 대해 유연한 변화가 필요하다”며 한미연합훈련에 대해서도 신중한 검토를 하겠다고 밝히고 구체적 내용은 미국과 긴밀히 협의할 것을 지시했다. 

..



문 대통령은 우선 지난 70년간 적대관계에 있던 북미 양국 정상이 최초로 만나 새로운 북미관계 수립을 약속하고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체제 구축과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에 합의한데 대해 높이 평가했다. 

특히 △지난 한해 고강도 핵 실험과 15차례 미사일 발사 △그에 따른 강도 높은 제재와 압박의 악순환과 거친 설전 △군사적 방법의 선택 가능성과 전쟁 위기설까지 한치 앞을 내다보기 어려운 절체절명의 시기를 벗어나 올 2월 평창 올림픽을 시작으로 두 번의 남북 정상회담과 판문점선언을 이끌어냈다며 역사상 최초의 북미 정상회담에까지 이르게 되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로써 판문점선언상 완전한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 번영의 목표에 대해 남북미 모두가 확실한 공감대 위에 서게 되었다”며 “남북과 북미간 정상회담이 연이어 성공적으로 개최되고 앞으로 계속적인 회담까지 합의함으로써, 남북 관계와 북미 관계가 선순환하며 발전할 수 있는 토대가 마련되었다”고 평가했다. 

아울러 앞으로 북한이 비핵화 이행방안을 더 구체화하고 미국은 상응하는 포괄적 조치를 신속히 마련해 가면서 합의의 이행을 속도있게 해나가기를 기대하고, 판문점선언의 차질없는 이행을 위해 외교안보부처가 긴장을 늦추지 말고 맡은 바 임무를 충실히 이행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이제 한반도의 평화와 발전은 보다 포괄적인 시각으로 접근해야 한다”며 “북한 비핵화와 체제보장이라는 안보 과제를 넘어 한반도 평화와 남북 공동번영이라는 새로운 시대정신을 받아들여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이제 육지 속의 섬에서 벗어나 남북을 연결하고 대륙과 해양을 가로지르면서 평화와 번영의 대전환의 시대를 주도할 수 있는 과감하고 혁신적인 도전을 생각할 때임을 인식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을 통해 평화와 협력, 공존과 번영의 새 역사를 써나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18&aid=0004126028

댓글 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8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5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9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4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4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5864 아무로나미에를 저격한게아니냐며 엄청 시끄러웠던 노래 21:06 42
1005863 어제자 유연정 21:05 146
1005862 [DA:이슈] 선예 셋째 임신, 아무튼 축하드립니다 (종합) 4 21:05 133
1005861 제일 핫한 아이스크림은? "민초".JPG 14 21:04 155
1005860 SBS 시사전망대에서 경제 전문가가 분석한 방탄소년단 신드롬과 경제적 가치.txt 21:03 118
1005859 오늘자 분홍 블러셔 찰떡인 사쿠라 11 21:03 417
1005858 약후방) 수영복 입은 수지 3 21:02 534
1005857 나는 못된 장난을 꾸미고 있음을 엄숙히 선언합니다.gif (주어 해리포터/데이터주의) 8 20:59 336
1005856 본편에서는 잘렸던 영화 오만과 편견 미국판 엔딩 키스신 19 20:58 730
1005855 잘생겨서 주접떨게되는 오늘자 갓세븐 엔딩장면 19 20:58 362
1005854 고속도로에서 25톤 트럭에 사람이 뛰어들었는데 검사가 재조사하라함.jpgif 41 20:58 964
1005853 많이 힘들어보이는 구구단 세정 잡지 인터뷰 71 20:57 1431
1005852 갓세븐 잭슨의 한국어 임기응변 능력.....swf. 12 20:57 224
1005851 담배 꽁초 수거 기계 5 20:56 341
1005850 [프듀48] 요염 그 자체인 인간 루머 4 20:56 618
1005849 일본인 친구와 절교하는 방법 10 20:56 462
1005848 러블리즈 유지애 데뷔 후 현재까지 모습 변화.jpgif (데이터주의) 10 20:54 311
1005847 2019 한국 남자 아이돌판이 기대되는 이유 30 20:54 1373
1005846 삼립 롤케이크를 수제라고 속여서 판 업자 소개글 43 20:54 1781
1005845 가슴 아픈 김세정 최근 인터뷰 42 20:54 14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