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만취 역주행 운전자 가로막은 시민
2,448 23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32542644
2018.05.17 23:29
2,448 23


'인천 고속도로 의인' 한영탁 씨에 이어 위험을 무릅쓰고 만취 역주행 운전자의 주행을 막은 뒤 경찰에 인계한 시민의 용감한 행동이 화제를 낳고 있다. 주인공은 임호영(36세, 자영업) 씨.  

임 씨는 지난 13일 오후 6시 30분쯤 아내와 가족모임에 참석한 뒤 귀가하기 위해 경기도 화성공단에서 수원 영통 방향 고속화도로 1차로를 주행하고 있었다. 

그런데 저만치에서 3차로로 달리던 차량이 갑자기 유턴하더니 1차로로 진입한 뒤 임 씨의 차량을 향해 달려왔다.  

놀란 임 씨가 급브레이크를 밟아 가까스로 충돌사고는 면했지만, 이 과정에서 잠자던 임 씨의 아내가 대시보드를 짚다가 손목을 삐끗했다.  

화가 난 임 씨가 "지금 뭐하시는 건가요?"라고 소리치자 역주행 차량 운전자는 씨익 웃었다. 이상하다 싶어 "아저씨, 술 드셨어요?"라고 묻자 창문을 열고 "아니요"라고 대답하더니 악셀을 밟았다. 
순간 술냄새가 확 끼쳤다. 임 씨는 '이대로 보내면 큰 사고가 나겠다' 싶어 역주행 차량에 살짝 매달렸다가 차키를 뽑아 차량 윗부분에 올려놨다. 이 과정에서 실랑이 하다가 임 씨의 입술에 피가 나기도 했다. 

운전자는 "차키를 내놓으라"며 임 씨의 손목을 꺾었다. "돈을 주겠다"고 협박하고, 심지어 무릎을 꿇고 "한 번만 봐 달라"고 빌기도 했다. 

결국 역주행 차량 운전자는 임 씨 차량 뒤에 오던 싼타페 차량 운전자의 신고로 경찰에 인계됐다. 음주측정 결과, 면허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15%가 나왔다. 

임 씨는 17일 CBS노컷뉴스와 전화통화에서 "역주행은 일반적인 상황이 아니다. 일단 역주행 차량을 세워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음주운전을 확인한 이상 그대로 보내면 사고낼 게 뻔하기 때문에 차량에 매달려서 멈춰 세우고 경찰에 인계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경찰에 역주행 차량을 신고하고, 목격자 진술도 해준 싼타페 차량 운전자에게 감사하다"며 "영상을 보면 연락달라. 맛있는 커피 쏘겠다"고 웃었다.

원문보기: 
http://www.nocutnews.co.kr/news/4971564#csidxaf86ff9123ea95183faf2ffd4e8fa80 onebyone.gif?action_id=af86ff9123ea95183


댓글 23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2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94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8 15.02.16 138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66 06.14 4.9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62 05.30 4.2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3 05.30 3.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69 08.31 8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1333 어제자 서패위 얼굴소멸할것같은 아이돌(사진많음주의) 17:14 39
1041332 ???: 삼양에서 고소한다 그래도 할 말 없음 8 17:13 267
1041331 석좌교수 61명, 강의 안해도 연 평균 3000만원 연봉 4 17:11 145
1041330 아이돌 그룹이 노래가사에 직접 자신의 멤버 이름을 넣은 케이스들 22 17:10 534
1041329 고양이를 안 키우는(잘 모르는) 덬들이 알면 놀라는 한가지 22 17:10 618
1041328 올해 12월 31일에 체조경기장에서 콘서트하는 가수.jpg 11 17:09 797
1041327 시청률 '꼴찌' 그럼에도 유재석의 예능은 남다르다 11 17:09 258
1041326 전효성 탱크탑 9 17:08 535
1041325 보는 내가 부끄러워지는 젠지 롤 최우범 감독 인터뷰 3 17:07 157
1041324 삼성전자에서 다음달부터 판매하는 85인치 8K QLED TV.jpg 15 17:07 525
1041323 "독도는 우리 땅" 고독하게 싸워온 독도맨 김성도 세상 떠났다 4 17:06 370
1041322 방금 뜬 방탄소년단 UN총회 비하인드 영상 6 17:06 314
1041321 스탠드업 코미디, 갤럭시부심.ytb 2 17:05 147
1041320 리트리버의 미친 친화력.gif 13 17:04 890
1041319 美 '메가 밀리언즈' 복권 당첨 불발…다음주엔 1조8000억원 7 17:02 248
1041318 존나 치졸한 우익돼지 새끼의 수법 14 17:01 807
1041317 마지막 유럽콘도 즐겁게 잘 보낸 방탄 지민' 8 ' 13 16:58 476
1041316 찾아라 비밀의 열쇠~ 2 16:57 312
1041315 살면서 본 남자 애교중 역대급.gif 65 16:56 2761
1041314 방탄소년단 도입부 좋은 노래 중 하나 Wings 50 16:56 6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