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소통 원활, 분위기 굿" 밝은 판타지오 연예인들
1,303 4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32077054
2018.05.17 10:35
1,303 4
정작 연예인들은 흔들리지 않고 있다. 소속사 판타지오와 판타지오 뮤직 연예인들이 바깥 잡음에 신경쓰지 않고 묵묵히 자신의 일을 해나가고 있다.

서강준·공명·이태환·강태오·유일은 배우로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서강준은 사전제작으로 진행돼 내달 첫방송되는 KBS 2TV '너도 인간이니'와 연말 편성된 JTBC '제3의 매력'에 출연한다. 공명은 영화 '극한직업' 촬영 중이며 이태환은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로 박서준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 강태오는 OCN '그 남자 오수' 종영 이후 일본 팬미팅을 가며 '베트남 왕자'답게 신규 기획 중인 베트남 예능 및 합작 영화와 드라마를 검토하고 있다. 신예들로 구성된 서프라이즈U 차인하도 '기름진 멜로'에 출연하고 있다.

아스트로는 여름께 컴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컴백과 별개로 개인 활동도 활발하다. 차은우는 최근 한 드라마의 주인공 미팅을 마쳤다. 확정될 경우 데뷔 후 첫 드라마 주연이다. 지난 2월 앨범을 발매한 위키미키는 멤버 일부가 우주소녀와 컬래버레이션으로 뭉친다. 헬로비너스도 계약 기간이 남아있으며 나라는 연기자로 재평가 받고 있다. '나의 아저씨'가 끝난 후 곧바로 다른 드라마 주연을 위한 미팅을 잡아놓고 있다. 옹성우는 내년 1월까지 워너원으로 활동한 후 판타지오로 넘어온다. 서프라이즈U가 될 지는 아직 고민 중이다.

오히려 연예인들은 일간스포츠에 "기존에 원활하게 소통이 되지 않아 불편한 점이 있었으나 지금은 오히려 해소됐다. 바깥에서는 어떻게 보일지 모르겠지만 내부적으로는 잘 해나가고 있다. 걱정할 일은 없다"고 안심시켰다.

판타지오와 판타지오 뮤직은 최근 기존 대표들이 물러났다. 대표들의 퇴사 후 잡음이나 사실 확인이 되지 않은 얘기들이 흘러나왔지만 말 그대로 '억측'이었다. 특히 판타지오 뮤직은 창립 때부터 함께한 본부장이 여전히 남아 연예인들과 건강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판타지오는 2016년 12월 중국의 투자집단인 JC그룹의 한국지사인 골드파이낸스코리아(주)가 지분 27.29%를 인수하여 최대주주가 된 후, 작년 8월에 320억 유상증자를 단행하여 지분 50.07%를 확보하면서 중국계로 지배주주가 변경됐다. 작년 12월말 열린 이사회에서 JC그룹은 창업자 나병준 공동대표를 해임하고 중국 측 대표이사 단독 체제를 선언했다. 또한 지난 14일 판타지오 뮤직 우영승 대표가 사직서를 제출했다.

나병준 대표는 지난 3월 스타디움이라는 새로운 매니지먼트를 설립했다. 나병준 대표를 따라간 직원들이 퇴직금을 받지 못했다고 알려졌으나 이는 사실무근. 판타지오 관계자는 "퇴직금이 미지급된 직원은 없으며 현재 노동부와 문제되고 있는 사항도 없다. 퇴직 전 법인카드를 부당하게 과다사용한 직원 2명과 분쟁이 있었으나 노동부를 통한 중재가 완료됐다. 정확한 사실 확인이 안 된, 편파적이거나 추측성 언론 보도에 대해 강경하게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고 강조했다.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2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5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94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8 15.02.16 138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66 06.14 4.9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62 05.30 4.2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3 05.30 3.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69 08.31 8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1908 아이즈원 허위사실 루머 유포하는 두산베어스 팬들.jpg 01:25 107
1041907 사귄지 50 일만에 홍콩여행 보내준다는 남친.jpg 6 01:25 161
1041906 요즘 여돌들이 종종 하는데 예쁜것같은 헤어 스타일링.jpg 3 01:24 202
1041905 백현 무대 좋아하는 덬들의 영원한 딜레마 센 컨셉 vs 청량 컨셉 4 01:24 51
1041904 활동때 어린 늦둥이 남동생을 종종 데리고 다녔던 아이돌.jpg 6 01:22 521
1041903 이세계물 기적의 논리 4 01:21 215
1041902 뷰티인사이드 웬디 OST 빨리 나와야하는 이유.jpg 22 01:18 653
1041901 전설의 의정부고 삼대미녀 12 01:17 753
1041900 박신혜랑 류화영 몇 방울씩 섞어놓은거 같은 외국 여가수.jpg 17 01:14 934
1041899 너, 나, 그리고 우리 3 01:12 284
1041898 맘카페에서 올라오는 아이 관련 고민글 중 은근히 많은게 머냐면.txt 53 01:12 2029
1041897 군대 간 배우 동하 근황 19 01:11 1183
1041896 황교익 3줄 완벽 요약 16 01:11 638
1041895 H.O.T. 에쵸티 아웃사이드캐슬 안무 따는 문희준과 댄서 11 01:11 393
1041894 항상 웃고 있어서 팬들이 조심스레 걱정했던 아이돌 26 01:10 2578
1041893 [어서와한국은처음이지] 촛불혁명을 보고 터키 친구들이 남긴 메시지 21 01:08 931
1041892 선녀가 지상에 내려와서 사는 모습을 아름답게 찍은 자연속 힐링 영상 (도시에 지쳐있거나 시골이 그리운 덬들에게 추천) 11 01:07 360
1041891 무대 중 자켓단추가 안풀어져서 살짝 당황탄 전효성 8 01:06 807
1041890 일본판 시공의 폭풍 4 01:06 334
1041889 [수미네반찬] 수미쌤 복창 터지는 중식대가의 유부초밥 8 01:06 5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