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블랙하우스' 측 "내부 문제제기 有…박정훈 사장 폐지 거론"(공식)
1,744 3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13480724
2018.04.17 17:55
1,744 36

SBS 박정훈 사장이 '블랙하우스'의 편향성 논란에 프로그램 폐지 가능성을 거론한 것으로 확인됐다.

SBS 관계자는 17일 YTN Star와의 통화에서 "시사 예능프로그램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와 관련 지난 3일 SBS 노사합의기구 공정방송실천협의회의 논의가 있었다. 이 자리에서 노사 양측 모두 프로그램의 편향성이 개선돼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SBS 박정훈 사장은 "제작진의 의지를 존중해 (프로그램을) 지켜보겠다. 그럼에도 편향성이 고쳐지지 않으면 없애야 한다. '그것이 알고 싶다'가 극복한 것처럼 '블랙하우스'도 시간을 갖고 노력하면 지금보다 공정한 방송이 될 수 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블랙하우스'는 정봉주 전 의원의 성추행 의혹과 관련하여 MC 김어준과 친분이 있는 정 전 의원의 행적이 담긴 사진을 독점 공개했다. 이후 일부 시청자들은 '블랙하우스'가 편향된 방송을 하고 있다며 문제를 제기했고, 프로그램 폐지 요구까지 나왔다.

이에 제작진은 "사건 전체의 실체에 접근하려는 노력이 부족하여 결과적으로 진실규명에 혼선을 야기했다. 이에 대해 시청자 여러분과 피해자 A씨께 깊이 사과드린다"며 "이번 일을 계기로 보다 공정한 방송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사과했다.

YTN Star 김아연 기자 (withaykim@ytnplus.co.kr)
[사진출처 = SBS]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내 일베나 잡아라

댓글 3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0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8.4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26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0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0.23 나눔먹튀 무통보 차단 관련 추가★ 4709 16.06.07 26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6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9 15.02.16 13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72 08.31 89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43720 다음생에 슈퍼 다이아몬드 수저로 태어날 무묭이 집 고르기 19:35 84
1043719 잘생긴놈이 운동하면 안되는 이유 13 19:34 397
1043718 여자친구 엄지 : 케찹 두개 받은 사람?!?! 양심고백!!!!!! 27 19:30 474
1043717 백종원 라면집 24 19:30 715
1043716 [현지에서먹힐까] 다음주 끝판왕 메뉴 등장 ㄷㄷㄷ 25 19:29 1599
1043715 최민식이 생각하는 아이돌 발연기 6 19:28 485
1043714 충격적인 13년 전과 현재의 신혜성 얼굴 12 19:27 700
1043713 남성에게만 유죄 '추정원칙'?…무고죄만 있다 15 19:26 266
1043712 [티비플]점점 도를 넘어서는 코난 3 19:26 252
1043711 올것이 오고야 만 치킨 근황 36 19:26 1582
1043710 [나혼자산다 선공개] 미대오빠와 나래바르뎀 극적인 두사람의 재회 24 19:26 901
1043709 최근 쌀 값 상승은 북한 원조 때문? 15 19:25 254
1043708 '비밀과 거짓말'부터 '배드파파'까지, 2018 KBO 리그 중계로 결방 결정 19:23 57
1043707 예스?? 노?? 예스 1 19:22 264
1043706 이 취향 얼굴 좋아하면 이런 얼굴만 좋아함(남자연예인) 92 19:20 2120
1043705 펌)문재인, 이해찬, 박주민, 손석희, 유시민을 이용하는 이재명 지지자들 16 19:20 226
1043704 무묭이가 계속 소취 원하는 소속사 콘서트 5 19:20 666
1043703 아이폰 XR 리뷰 실사 16 19:19 1046
1043702 팬한테 장기자랑 시키는 야구팀.jpg 15 19:18 894
1043701 안 들은 걸로 할게요.tv 1 19:18 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