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MB 아들 이시형 마약사건 연루 밝혀질까
514 4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713294394
2018.04.17 12:08
514 4
[서울신문]

KBS, 지난해 김무성 사위 마약 관련 이후 후속보도
MB 권력남용 수사와 같은 맥락…재수사 촉구”
0002908432_001_20180417115605701.jpg?typ
원본보기

이명박 전 대통령 아들 이시형씨.[서울신문DB]

이명박 전 대통령의 아들 이시형 씨가 마약 사건에 연루됐다는 의혹을 다룬 KBS의 ‘추적 60분’을 방송하지 말아 달라며 법원에 방송금지가처분 신청을 낸 것으로 밝혀졌다.

이 씨는 지난 12일 서울남부지방법원에 18일 방송 예정인 추적 60분 ‘MB 아들 마약 연루 스캔들 누가 의혹을 키우나’ 편에 대한 방송금지가처분을 냈다.

추적 60분 제작진은 “이번 취재 과정에서 이씨가 마약사건 공범들과 수 차례 어울렸다는 제보와 함께 보통 사람들이 상상하기 힘든 거액의 유흥비를 썼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말했다.

앞서 종합편성채널 JTBC는 최근 ‘2012년 내곡동 사저 특검이 이시형 씨의 친구를 통해 청와대 경호처 특수활동비가 유흥업소에 입금된 것을 알고 있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추적 60분은 지난해 ‘검찰과 권력 2부작, 검사와 대통령의 아들’ 편에서 김무성 자유한국당 의원 사위의 마약 투약 사건에 이씨가 연루된 정황이 있었지만, 검찰이 ‘봐주기 수사’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씨는 이에 대해 허위사실이라며 KBS와 추적60분 제작진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해 관련 재판이 진행 중이다.

추적 60분 관계자는 ”지난해 보도에 이어 후속보도를 이어갈 수 있는 추가 제보가 있었고, 용기를 내준 제보자에게 보답하고 실체적 진실을 강조하기 위해 후속편을 제작했다“면서 ”이 전 대통령 재임 시절 권력 남용에 대한 수사가 이뤄지고 있는 만큼 아들 이시형 씨에 대한 재수사 촉구를 미룰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 재미있는 세상[나우뉴스



ⓒ 서울신문(www.seoul.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댓글 4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BBQxSBS 슈퍼콘서트 with 더쿠 ②탄】 비비큐 치킨 상품권 2차 당첨자 발표!! (9/20 木 연락 마감) 55 09.18 5212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6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3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6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2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2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3 05.30 4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6 08.31 8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2878 자다깨서 보쌈을 흡입하는 트와이스 정연 13:42 38
1002877 김정은 "집에 온 것처럼 편하셔야 되갓는데" 3 13:42 171
1002876 ??? : 저 빨갱이가 비핵화에 속아서 북한한테 다 퍼주네!!! 9 13:41 303
1002875 결국 살생을 저질러버린 도경수 (백일의 낭군님) 13:40 193
1002874 박민영, 10월 21일 생애 첫 공식 팬미팅 'My Day' 개최 2 13:40 61
1002873 문 대통령 백두산 트래킹 꿈 이루나…"인근 비상경비태세" 22 13:39 391
1002872 지금 보면 새로운 대박이 지금보다 어렸을때 슈돌 나온 장면들 9 13:39 358
1002871 동물 진짜 좋아하거나 감수성, 공감능력 풍부한 사람들은 꺼리는 장소 2top 2 13:38 374
1002870 ??? : 짐이 곧 미륵이니라.jpg 3 13:38 270
1002869 [공식입장] 방탄소년단, 美 NBC '더 투나잇 쇼 스타링 지미 팰런' 출연 확정 11 13:37 302
1002868 왈본 관방장관 근황.gisa 33 13:37 679
1002867 지미팰런쇼 방탄 출연 예고 4 13:36 210
1002866 에밀리 블런트 VS 브리 라슨, 네티즌들 '캡틴마블' 미스캐스팅 갑론을박 25 13:36 347
1002865 이때싶 올리는 북한지역 본관성씨 모음 18 13:35 830
1002864 이승우 아레나 화보.jpg 25 13:35 546
1002863 [소녀포레스트] 효연 놀리다가 더 놀라버린 유리ㅋㅋㅋㅋㅋㅋㅋㅋㅋ.jpgif 12 13:35 456
1002862 오늘 같은날 등장하셔야 하는분 ‥‥jpg 17 13:33 1234
1002861 엄마가 사슴을 주워왔다 16 13:33 687
1002860 "썩은 식혜 맛"..'백종원의 골목식당', 한화 팬들도 막걸리집에 혹평 9 13:33 1083
1002859 독배처럼 생긴 칵테일 VS 칵테일처럼 생긴 독배 6 13:33 4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