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단독] 낸시랭, 결혼 약속했던 옛 남자친구 A씨 사기죄로 고소
7,878 7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91034340
2018.03.14 16:02
7,878 70


낸시랭(왼쪽), 남편 전준주.


[이데일리 박현택 기자] 팝아티스트 낸시랭이 결혼을 약속했던 전 남자친구 A씨를 사기죄로 고소했다.

낸시랭은 최근 서울강남경찰서에 A씨를 사기와 정보통신망이용촉진 및 정보보호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낸시랭은 고소장에 지난 2015년 8월 경 A씨를 소개받아 2년여간 사귀며 결혼까지 생각했으나, 슬하에 딸을 둔 유부남인 사실을 알고 지난해 여름 께 결별했다고 썼다.

또한 낸시랭은 A씨가 자신을 전 대통령 B씨의 6촌 조카, 대기업 부회장 C씨와 막역한 사이라고 속이며 500억원의 현금이 있지만 세무 조사를 받고 있어

당장 현금을 꺼내어 쓸 수 없다고 거짓말하며 자신에게 거액의 사업자금과 활동자금을 받아 썼다고 적었다.

이어 개인소유 집을 담보로 하며 A씨에게 2억원 상당의 금전적 지원을 하고 숙식까지 제공했지만 A씨는 고급 주택과 승용차를 사주겠다는

감언이설로 자신을 속여가며 사기행각을 펼쳤다고 주장하고 자신의 계좌 인출 내역, 문자 메시지 전송 내역 등 을 포함한 증거자료를 함께 제출했다.

낸시랭은 또한 A씨와 결별 후, 현 남편인 전준주를 만나 지난 2017년 12월 혼인신고를 했지만,

A씨가 문자 등을 통해 본인과 남편을 포함한 주변사람에게도 부부에 대한 폭언과 남편에 대한 모함을 서슴치 않았으며,

이를 언론에 제보하여 커다란 정신적 피해를 입혔다며 이에 대한 증거도 제출했다.

낸시랭은 이에대해 14일 이데일리 스타in에 “약 2년간 A씨에게 사기를 당하면서, 물질적·정신적 큰 고통을 겪었다”며

“이후 남편 왕진진과의 혼인신고 전·후 에도 A씨의 협박과 모함에 시달렸으며 악의적인 언론사 제보를 통해 부부에 대한 무분별한 기사가 양산되었으며

이에 본인과 현 남편은 ‘사회적살인’과 같은 2차 피해를 입게되어 결국 A씨를 고소하게 됐다”고 전했다.

낸시랭과 전준주는 지난해 12월 27일 서울 용산구청에 혼인신고서를 제출하고 법적 부부가 됐다.


박현택 (ssalek@edaily.co.kr)


http://v.entertain.media.daum.net/v/20180314154854424

댓글 7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3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8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6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8482 北"종전 협상에는 주변국의 입장도 고려해야..日등 많은 국가들과 상의할 것." 14:11 17
1008481 오늘 일간 탑텐 14:11 29
1008480 여기에 설탕을 조금 넣으면 완벽.gif 23 14:08 716
1008479 1년 전 UN총회 트럼프 연설 14:08 95
1008478 [프듀48] 공식 쇼룸 방송에서 한국말 먼저하는 모에 미우 15 14:06 304
1008477 일본 학생들(특히 초등학생) 필수품 33 14:05 997
1008476 볼때마다 현웃터지는 유병재와 꼬마의 싸움 3 14:05 195
1008475 '히든싱어5' 최소현x김민창, 원조 가수 탈락시킨 모창神 저력[TV줌인] 14:05 73
1008474 드디어 불닭볶음면 정복에 성공한 일본 28 14:03 1438
1008473 도람뿌가 중국에 보내는 추석선물... 7 14:02 773
1008472 전소미 청하 롤코, 선미 가시나 커버무대 4K 직캠 11 14:02 376
1008471 나덬이 좋아하는 배우 김태리의 모습들.jpgif 6 14:01 345
1008470 걸그룹 출신 솔로가수 정리.txt 14 14:00 348
1008469 [아이즈원] 어리둥절한 혼다히토미의 일본팬 4 14:00 726
1008468 아티스트 유튜브 국가별 조회수 11 14:00 303
1008467 나 지금 쇼미더머니 래퍼본거같은데 16 13:59 872
1008466 꼰대란 무엇인가(쉽게 이해하기) 35 13:58 776
1008465 중화요리 4대 문파를 중심으로 본 중식 무림 역사.txt 3 13:55 564
1008464 얼굴 여백이 많은 사람들이 포니테일한 모습ㅋㅋㅋ 33 13:53 2986
1008463 KBO 카메라 연출 레전드 22 13:52 7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