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부산외대 교수가 여학생 성추행"…전문가 참여 조사 착수
338 9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90944200
2018.03.14 13:27
338 9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성폭력 피해고발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캠페인이 각계각층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부산의 한 대학교수가 여학생을 성추행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부산외대는 최근 관련 투서가 교육부에 접수돼 가해자로 지목된 A 교수와 B 학생을 상대로 조사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대학 측은 외부 전문가가 참여하는 성희롱·성추행 조사 위원회를 구성했다. 

B 씨는 지난달 5일 오후 5시께 A 교수가 자신을 불러 단둘이 술을 마신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3시간여 뒤에 귀가하는 택시에서 A 교수가 자신의 몸을 만졌다는 게 B 씨의 주장이다. 

대학 관계자는 "피해자 입장에서 철저히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01&aid=0009955602




댓글 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5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4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7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0076 "트럼프 때문에…" 공화당 기부금 끊는 억만장자들 2 21:33 69
1010075 원덬이 좋아하는 남자아이돌 메인보컬들 3 21:32 138
1010074 [갤럽] 트럼프 지지율 40% 부정평가 56% 17 21:31 259
1010073 빚내서 집사라 6 21:30 298
1010072 아이콘 일본 하이터치회 취소 39 21:30 985
1010071 IMF를 뛰어넘은 불경기 21:30 123
1010070 최근 MC몽이 작곡,작사한 곡들 _txt 6 21:30 323
1010069 맛잘알 나루토 3 21:29 120
1010068 오늘자 헐리우드 2019년 아카데미(오스카상) 작품상/감독상/남주/여주/남조/여조 후보 예측사이트 최신판.jpg 3 21:29 179
1010067 라이브 도중 시청자 500명 나간 아이돌.... 26 21:27 2392
1010066 시급 4만원 꿀알바 8 21:26 783
1010065 아이즈원 '혼다 히토미' 데뷔확정 당시 일본 같은 팀 멤버 반응.jpg 51 21:26 1401
1010064 ㄹㅇ 호불호 갈리는 음식 11 21:26 289
1010063 장원영 조련에 성공한 강혜원(a.k.a 강광배).gif 13 21:25 582
1010062 파나소닉, 풀프레임 미러리스 S시리즈 발표 5 21:25 126
1010061 오늘도 알 수 없는 갬성의 소유 컴백 포토.jpg 6 21:24 539
1010060 충청북도 충주시 출신인 연예인들.jpg 1 21:24 298
1010059 박명수도 한 수 접는 폭행사건 이후 노홍철 10 21:23 1147
1010058 중국의 호소···"세계 산업서 美 높은 곳 우리는 밑부분, 남의 목에 칼을 들이대는데 어떻게 협상을 해, 중국 억제는 인류 평화적 발전 방향에 부합하지 않아".gisa 33 21:22 432
1010057 푸틴의 정적이 출소 하는 장면 3 21:21 8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