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아랫배 계속 만져”...거문고 명인, 제자들 성추행 의혹
735 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90939837
2018.03.14 13:18
735 6
【서울=뉴시스】 이재훈 기자 = 거문고 명인인 수도권대 명예교수 A씨가 제자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14일 국악계 등에 따르면 A 교수가 수십년간 무형문화재 가곡 전수조교로 가르친 학생들을 상습적으로 성추행왔다는 주장이 나왔다. 

이 학교 재학생은 한 방송에 해당 교수가 "아랫배를 계속 만졌다"고 폭로했다. 문화예술계 '미투'(me too·나도 피해자다)를 고발하는 페이스북 계정에서도

A 교수에 대한 폭로가 이어지고 있다. 사실 여부를 위해 A 교수 측에게 연락을 취했으나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해당 학교는 실태 조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폭로가 국악계 미투 운동으로 이어질 지 관심이다. 국악계는 문화예술계에서 유독 폐쇄적인 조직이라 미투 운동 전개가 힘들지 않겠냐는 관측이 나왔다. 

국악계 관계자는 "다만 원로들이 관습적으로 해온 행동과 언행 등이 젊은 국악인들에게는 불쾌하게 느껴지는 측면이 많다는 지적은 계속 있어 왔다"고 말했다. 

일대일로 교육을 하는 전수문화라 성추행 여지가 많다는 시선도 있었다. 한편에서는 일부 원로들의 잘못된 인식이 문제일 뿐, 국악계 전체를 매도하는 건 무리라는 
의견도 내놓고 있다.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3&oid=003&aid=0008485394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6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1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5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8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8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0963 한국당 "화해치유재단 일방 해산, 한일관계 고려 신중해야" 19:19 1
1010962 PC방에서 인강 듣는 사람 멋있게 보일려나?.jpg 19:18 121
1010961 미미쿠키 사건이후 재평가 10 19:17 381
1010960 아이돌과 방송촬영해서 신나보이는 댄싱하이 출연진 8 19:16 304
1010959 사람이 정말 어처구니가 없을 때 나오는 진실한 표정.jpg 16 19:15 971
1010958 대만에서 친구들과 휴가 보내고있는 아이들 슈화 5 19:14 489
1010957 영원한 라이벌이였던 크리스티나 아길레라와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카풀 라이브 ㄷㄷ.jpg 5 19:13 244
1010956 아이즈원 데뷔 축하받은 사쿠라 16 19:12 996
1010955 옛날에 x맨이 끝나길 기다린 이유 15 19:12 859
1010954 진짜 무논리 무근본인데 아육대 보다 생각나서 올리는 버논 어머님이누구니 14 19:09 583
1010953 리만 가설 간단 설명 35 19:08 1039
1010952 역대 대통령 축전을 받은 연예인들 모음 24 19:05 973
1010951 18억 집에 대한 독일의 종부세는? 9 19:04 689
1010950 형식적인 유산소 운동이 지겨울 때 한 번쯤은 볼만한 운동 유튜버.ytb 60 19:00 1308
1010949 12년전 소소한 충격을 줬던 노래 11 19:00 676
1010948 덬: 무슨 이런 좌석까지 파냐 ㅡㅡ 37 19:00 3421
1010947 노무현재단 신임 이사장에 유시민 내정(종합) 7 19:00 571
1010946 이제 정말 아무런 방해없이 음악에만 집중할 수 있을것 같아요 39 18:59 2186
1010945 요술소녀 op.ytb 1 18:58 80
1010944 유명 수제쿠키 업체의 민낯..코스트코 제품 속여서 되팔아 15 18:58 12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