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단독]"한미훈련이 왜 내정문제냐" 文 발언에 폭발한 日자민당
1,970 59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72896915
2018.02.14 01:34
1,970 59



자민당 외교부회 "공개 안할 말 한국이 일부러 공표"
"일본내 7개 기지에 유엔군 들어와 있다"고도 주장

“한미군사훈련은 내정의 문제다. (아베)총리가 직접 거론하는 건 곤란하다”는 문재인 대통령 발언을 둘러싼 논란이 현해탄을 넘으면서 점점 더 증폭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왼쪽)이 9일 오후 평창 블리스 힐 스테이트에서 평창올림픽 개막식 참가차 방한한 아베신조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기 위해 입장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13일 열린 일본 자민당 외교부회에서 이 발언이 집중적으로 도마에 오르면서다. 자민당내 외교 관련 의원들이 주도하는 이 외교부회에는 외무성 고위 관료들도 함께 참석한다.

문 대통령의 발언은 지난 10일 청와대 고위 관계자의 전언으로 처음 알려졌다. 이 관계자는 9일 열린 한일정상회담과 관련해 “아베 신조 총리가 '(올림픽때문에 연기된)한미군사훈련을 (올림픽 뒤엔)예정대로 진행하는 게 중요하다'고 하자 문재인 대통령은 ‘이 문제는 우리의 주권의 문제이고 내정에 관한 문제다. 총리께서 이 문제를 직접 거론하는 것은 곤란하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양국 정상이 벌인 신경전은 12일 서울서 열린 양국 의원들간 ‘미래 대화’로 이어졌다. 더불어민주당 윤호중 의원이 “아베 총리가 잔칫집과 다른 말을 해서 점수를 잃었다”고 주장해 논란이 벌어졌다.

그런데 13일 자민당 회의에서 이번엔 일본 의원들이 문 대통령 발언 자체에 대한 불만을 쏟아낸 것이다.

소식통들에 따르면 일부 의원들은 청와대 고위 관계자가 이 발언을 언급한 것 자체를 문제 삼았다. “왜 정상들간에 이뤄진 대화를 일부러 공표한 것이냐. 원래 정상 레벨에서의 (민감한)대화는 공표하지 않아야 하는데 한국이 일부러 공표했다”는 주장이었다. 이 회의에 참석한 일본 외무성 관계자들도 의원들에게 비슷한 뉘앙스의 설명을 했다고 한다.

또 “한·미군사훈련이 왜 단순한 내정 문제냐”는 비판도 이어졌다. “한반도의 안정을 위한 일본의 역할을 생각해봐라”,“특히 유엔군의 후방사령부가 지금 (도쿄 외곽의)요코다 기지에 있고, 또 미군기지 7곳에 유엔군이 들어와 있지 않느냐.그런데도 어떻게 내정문제이기만 하느냐”는 주장들이 쏟아져 나온 것이다.

의원들은 외무성 관계자들에게 “이게 정말로 단순히 내정과 주권에 대한 문제냐. 아베 총리가 하면 안되는 얘기냐”고 물었고, 이에 외무성측은 “한·미 군사훈련이 중요하다는 일본측의 입장을 총리가 확실히 전달했다는 게 중요하다”는 입장만 밝혔다고 한다.

회의에선 아베 총리의 평창행에 과연 성과가 있었느냐,아니냐에 대한 의견이 팽팽하게 맞섰다. 아베 총리를 옹호하는 측에선 “총리가 가지 않았다면 올림픽을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분위기가 더 전면에 부각됐을 것”이라며 “단기적으로 성과가 보이지 않더라도 한·미·일간 공조를 계속 시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반면 “정말 그것이 성과냐”고 반박하는 의견도 있었다. 도쿄=서승욱 특파원 sswook@joongang.co.kr




댓글 5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13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10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37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12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18.11.01 투표/스밍 등에 관한 대가성 이벤트 홍보 절대금지★ 4752 16.06.07 277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271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43 15.02.16 142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79 08.31 96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68101 솔직히 난 가난한사람들 이해 안돼 ㅋㅋㅋㅋㅋㅋㅋ.jpg 8 06:16 219
1068100 개인적으로 최고로 꼽는 볼빨간사춘기 공연 1 05:46 187
1068099 김현중 드라마 시청률 근황 36 04:56 1540
1068098 보조개 수술 뽐뿌오게 이쁜 남돌 여돌들.gif 33 04:48 1305
1068097 샤이니 일본공연중에 요상한 안무 62 04:30 1641
1068096 우울해서 더 편안한 새벽 2시에 듣고 싶은 노래 (feat.mot) 3 04:20 262
1068095 네이버캐스트 조회수 300만 돌파한 가요대제전 빅스 도원경 무대 5 04:14 303
1068094 오늘 수능을 치를 수험생들에게 건네는 정승제 선생님의 메시지.txt 9 04:05 700
1068093 [알쓸신잡2] 덕수궁 돌담길이 데이트 코스로 좋은 이유 4 03:57 801
1068092 바닐라/크림류 좋아하는 원덬이가 그리워하는 단종과자.jpg 24 03:51 1303
1068091 밑의 지브리 남캐 vs글 짱구 오*임 +여기 댓글에도 있어ㅜ 17 03:36 542
1068090 슬라임 유행에 5%정도는 기여했다고 생각하는 연예인.jpg 95 03:31 3441
1068089 지브리 남캐 하울vs하쿠 10 03:31 497
1068088 월레스와 그로밋-화려한 외출 (한국자막ㅇ) 2 03:29 232
1068087 어깨 목 뭉침을 위한 스트레칭 모음.ytb 142 03:17 789
1068086 문재인 대통령 기다리는 '지각 대장' 푸틴 대통령 23 03:17 1667
1068085 생각보다 메이저화 되고 있는 취미시장 68 03:10 4101
1068084 일본 유튜브 주간차트.jpg 12 03:09 1005
1068083 공간지각능력테스트 해보자 86 03:09 1340
1068082 브이앱 하다가 당황한 구구단 세정 ( feat. 세쓰) 7 03:08 5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