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공정성을 굉장히 강조한 올해 골든디스크의 단 한가지 병크로 의심되는 부분.txt
4,158 8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53855620
2018.01.14 21:38
4,158 81

※ 올해 골든디스크 음원 본상은 11팀이 받았음.


스트리밍 (가중치 7)


1. 볼빨간사춘기 - 좋다고 말해 - 138,625,597

2. 아이유 - 밤편지 - 133,791,992

3. 윤종신 - 좋니 - 129,876,425

4. 헤이즈 - 비도 오고 그래서 - 114,159,853

5. 빅뱅 - 에라 모르겠다 - 103,260,205

6. 트와이스 - KNOCK KNOCK - 102,591,893

7. 위너 - REALLY REALLY - 100,280,059

8. 악동뮤지션 - 오랜 날 오랜 밤 - 100,177,120

9. 수란 - 오늘 취하면 - 96,576,247 (본상 X)

10. 방탄소년단 - 봄날 - 89,189,669

11. 블랙핑크 - 마지막처럼 - 88,011,728


12. 레드벨벳 - 빨간 맛 - 84,909,504 (본상 O)




다운로드 (가중치 3)


1. 아이유 - 밤편지 - 2,181,372

2. 볼빨간사춘기 - 좋다고 말해 - 2,148,890

3. 악동뮤지션 - 오랜 날 오랜 밤 - 1,806,453

4. 윤종신 - 좋니 - 1,780,037

5. 빅뱅 - 에라 모르겠다 - 1,778,189

6. 헤이즈 - 비도 오고 그래서 - 1,725,668

7. 위너 - REALLY REALLY - 1,632,127

8. 트와이스 - KNOCK KNOCK - 1,627,915

9. 방탄소년단 - 봄날 - 1,534,438

10. 수란 - 오늘 취하면 - 1,502,265 (본상 X)

11.지디 - 무제 - 1,476,371


12. 블랙핑크 - 마지막처럼 - 1,429,854

13. 레드벨벳 - 빨간 맛 - 1,420,332 (본상 O)



스밍과 다운로드 수치는 가온 차트에 뜬 16년 12월 월간 차트와 17년 연간 차트 보고 계산했음

골든 디스크 집계 기간 16년 12월 1일 ~ 17년 12월 31일



스트리밍과 다운로드를 7대 3으로 가중치 뒀다는 기준은 아래 기사에서 확인할 수 있음

(심사대상과 집계 기간도 포함)

http://isplus.live.joins.com/news/article/article.asp?total_id=22275683&cloc=



틀린 점이 있다면 댓글로 빠르게 알려줘. 최대한 빠르게 수정할게.



댓글 8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9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6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5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4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6209 여성이 바라는 공지사항.jpg 11 04:02 260
1006208 분만할 때 고통을 못 느꼈다는 카일리 제너 8 03:56 455
1006207 테슬라는 혁신일까 폰지사기일까 2 03:49 255
1006206 1인 1개 말고 여러개 써보니 생각보다 좋은 것.jpg 18 03:45 653
1006205 실물보면 훨씬예뻐서 놀란다는 여배우 (의외의 인물) 24 03:40 1148
1006204 자식에게 의문의 극딜당하는 나루토.jpg 7 03:34 326
1006203 의문의 명탐정 코난 코스프레행 11 03:29 488
1006202 그때 그 시절 미인들의 존예롭던 짤들을 모아모아.jpg 11 03:19 758
1006201 김준현의 영화 관람 포인트 11 03:15 671
1006200 인피니트 어쿠스틱라이브 메들리 6 03:13 130
1006199 오늘 정오 음싸에 발매되는 러블리즈X윤상X김이나 신곡.ytb 15 03:10 259
1006198 세계적으로 불과 얼마전까지만 해도 엄청나게 빨아주었으나 요즘 상태를 보곤 상당히 죽은 중국 관련 '이것'.jpg 25 03:09 1631
1006197 세계기상기구 달력 사진 공모전에 한국 작품 2점 선정 10 03:09 679
1006196 방탄 숙소에서 짐싸는 뷔 16 03:07 1123
1006195 '프듀48' 윤해솔 "데뷔 무산 이후 극심한 슬럼프" 2 03:06 747
1006194 인라 전 올라왔던 절미인업❤ 7 03:02 1056
1006193 호불호 어마어마하게 갈리지만 좋아하는 사람은 죽도록 좋아했다는 그때 그 뉴이스트 렌 45 02:54 1311
1006192 “진로를 아이의 선택에 맡기라고? 그런 말 하면 엄마들한테 욕먹어” 13 02:52 716
1006191 [속보] 절미언니 인스타 라방 중(+끝남) 39 02:51 2067
1006190 1 vs 2 30 02:50 3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