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아는형님' 홍석천 "트와이스보다 워너원, 강다니엘·옹성우 픽"
1,938 11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53498325
2018.01.14 11:05
1,938 11

Wehsf



홍석천이 트와이스와 워너원 중 워너원을 선택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아는 형님'에서 홍석천과 배우 장서희가 전학생으로 출연했다.

이날 이상민은 홍석천에 "가게 이름을 항상 자기만의 이니셜로 시작하는 브랜드를 많이 만들었는데 매번 성공을 하지 않았냐. 비결이 있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아니다. 망한 것도 많았다. 가게를 10개 내면 3~4개는 실패하는데 사람들이 모를 뿐이다"라고 답했다.


김희철은 홍


석천에 "가장 크게 망한 게 뭐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쇼핑몰을 한 적이 있다. 이름을 되게 특이하게 지었다. 남들이 안 하는 이름을 썼다"며 "남성 쇼핑몰은 '네이놈'이라고 지었고, 여성 쇼핑몰은 '네이년'이라고 지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장서희는 "그러면 기분 나빠"라고 말했고, 홍석천이 "귀엽잖아"라고 반박하자 "너나 귀엽지"라며 발끈했다.

이어 홍석천은 "옷이나 사! 네이년에서"라고 말했고, 장서희는 "기분 나빠서 누가 사냐"고 맞받아쳤다.

그러자 강호동은 홍석천에 "아무리 친구라도 장서희한테 너무 냉정한 거 아니냐"고 물었고, 홍석천은 "나는 내 옆에 김희선을 갖다 대도 냉정하다. 철벽이지"라고 답했다.

또 김희철은 "트와이스 9명이 다 오면?"이라고 물었고, 홍석천은 "왜 9명이 떼로 덤비냐. 쓸데없다"라며 질색했다.

하지만 홍석천은 그룹 워너원을 언급하자 "워너원? 나야 나. 강다니엘, 옹성우"를 외치며 '나야 나' 춤을 선보여 확고한 취향을 밝혔다
.

댓글 1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 공지 5-2, 5-4항목 주의요망 ✊✊✊✊✊✊) 4843 16.06.07 339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16.05.21 330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68 15.02.16 160만
공지 ✊✊✊✊✊✊✊✊✊✊✊✊✊✊✊✊✊✊ 최근 대놓고 공지 안지켜지는것 같은 슼방 470 03.22 3.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1112 18.08.31 132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199597 청하의 퇴근 4대 명언 07:18 105
1199596 방탄소년단, 美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 30주 연속 진입 신기록 '빌보드 200' 115위 3 07:16 41
1199595 할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미쳤어 안무영상+인터뷰 4 07:00 307
1199594 반기문 "한미동맹 흠집 나 남북경협 불가능" 12 06:51 425
1199593 골키퍼는 ‘막는’ 포지션이다 8 06:44 676
1199592 "우산·마스크 함께 챙기세요"..내륙 곳곳 비·미세먼지 나쁨 6 06:35 810
1199591 "불안해서 살겠나"..길거리 등 공공장소 묻지마 범죄 빈발 9 06:33 420
1199590 콜롬비아 언론 분노, "손흥민 추한 행동, 카르도나 기억해라" 18 06:27 2088
1199589 사랑~ 9 06:17 333
1199588 칭기스칸, 지구온난화 200년 늦춰준 '환경전사' 16 06:02 1008
1199587 소니 최신 센서를 사 간 화웨이.jpg 6 05:07 1583
1199586 "좋은 짱개는 죽은 짱개" 라는 말을 함부러 쓰지 않는 게 좋은 이유 83 05:05 3425
1199585 한때 가성비 뿌링클로 유명했던 롯데리아 뿌링클 20 04:31 2761
1199584 ‘마음의 병’ 앓는 저스틴 비버, “가족과 건강이 우선” 25 04:14 2582
1199583 일본판 치즈인더트랩 표지 58 04:10 3530
1199582 대륙 홈마가 찍은 차은우 행사짤.jpg 24 04:04 2568
1199581 중학생이 읽었단 책이 저 책이 아닌 이유 80 04:03 3421
1199580 예리 미나 "손흥민, 주의 깊게 보고 있다" 9 03:59 1619
1199579 중국 공안에게 붙잡힌 정형돈.jpg 18 03:58 2843
1199578 벚꽃 종이접기 175 03:47 3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