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반 고흐 `들판의 농부` 906억에 팔려
1,206 15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13194988
2017.11.15 14:28
1,206 15

뉴욕 크리스티 경매서 13일 낙찰
인상파도 호조로 10년만에 최고기록


0004048979_001_20171115142616907.jpg?typ

반 고흐 '들판의 농부'


빈센트 반 고흐의 1889년작 '들판의 농부'가 13일(현지시각) 뉴욕 크리스티 이브닝 경매에서 8130만달러(906억원)에 낙찰됐다. 반 고흐 작품의 역대 최고 경매가를 기록한 '가셰박사의 초상'의 8250만 달러에 거의 근접한 가격이다. 1889년 프랑스 남부 생폴드모솔 수도원에서 요양할 당시 그린 것으로 알려진 후기 대표작으로, 반 고흐는 1년 뒤 권총으로 자살했다. 이 작품의 낙찰자는 미 억만장자 낸시 리 배스와 페리 R. 배스 부부였다.

15일 파이낸셜 타임스 등 외신에 따르면 인상파 회화 등이 활황세를 보이면서, 글로벌 미술 시장이 뜨겁게 달궈지고 있다. 13일 크리스티 경매에서 반 고흐의 작품이 추정가 5000만 달러를 훌쩍 뛰어넘는 낙찰가를 기록한데 이어, 페르낭 레제의 1913년 작품 '형태의 대비'도 7010만달러(782억원)에 낙찰돼 레제의 작품 중 최고가를 경신했다. 크리스티는 16일까지 한 주동안 60점이 출품된 경매의 낙찰총액이 13억 달러(1조 4492억원)를 돌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인상파 회화의 낙찰총액은 4억7930만달러(5341억원)에 달해 10년만에 최고기록을 경신했다.

전통적으로 11월에는 크리스티, 소더비, 필립스에서 인상파와 근대 미술작품, 전후 및 현대 작품이 집중적으로 경매에 나온다. 최근 아시아와 신흥국의 경제 성장으로 시장에 진입하는 신규 구매자가 늘어나면서 세계 미술품 경매 시장의 호황이 지속되고 있다.

기욤 세루티 크리스티 최고경영자(CEO)는 "올해 미술시장은 지난해보다 훨씬 강력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앞으로 더욱 대형 작품들이 시장으로 쏟아져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크리스티 경매는 16일까지 이어진다. 15일에는 다빈치의 작품 중 유일하게 개인이 소장하고 있던 '살바토르 문디'(구세주)도 경매에 붙여진다. 다빈치가 1500년경 그린 것으로 알려진 이 그림은 러시아 억만장자이며 미술품 수집가인 드미트리 리볼로프레프가 소장하고 있었다. 추정가는 약 1억 달러(1125억원)에 달할 것으로 점춰지고 있으며, 이는 역대 경매에 나왔던 다빈치의 그림 중 최고가다. 

[김슬기 기자]

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09&aid=0004048979

댓글 1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7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5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6.8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3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4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6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5140 이번에 트와이스가 주제곡 부르는 드라마 원작 내용 8 05:47 230
1005139 센과치히로에서 돼지들 사이 엄마아빠 찾는 가장 간단한 방법 12 05:07 1112
1005138 한복이 찰떡같이 잘 어울리는 여돌 (설현,수지 아님).jpg 28 04:55 536
1005137 가끔 볼때마다 웃게되는 예능 웃긴영상모음 1 04:43 189
1005136 미드 리버데일 ‘베티’의 엄마 역할을 맡은 배우의 90년대 5 04:38 342
1005135 한국에 데뷔한 외국인 멤버들 한복 곱게 차려입은 짤 (feat.일본인,태국인,중국인 등) 12 04:37 610
1005134 전주사람에게 맛집 추천받는 방법.jpg 88 04:24 1667
1005133 조회수 600만 넘은 몬스타엑스 미로틱 커버 무대.avi 6 04:14 278
1005132 지구대통령 뽀로로는 남북합작으로 태어났다 7 04:10 487
1005131 어째서인지 차은우빼고 한 여초 남돌 비주얼투표 순위.jpg 35 04:08 1623
1005130 맥도날드 감자 벌레 튀김.jpg 17 04:02 1167
1005129 갓세븐 노래파트 체인지 10 03:33 247
1005128 [단독] 이재웅 "만나는 북한 사람마다 IT 강조..경제협력 기대감 커" 13 03:31 823
1005127 2018 미국 음악시장(레코딩 산업협회 조사) 5 03:30 361
1005126 (약혐?) 특이점이 온 일본 버츄얼 유튜버 2 03:24 1064
1005125 원덬 기준 무서운 장면없이 무서운 영화 원탑 (약스포) 25 03:22 1370
1005124 세계에서 가장 많은 이용객수를 자랑하는 역. 有 24 03:22 1423
1005123 벨라 하디드가 은근 꾸준히 미는 스타일 31 03:21 1804
1005122 반려동물과의 동거계약서 12 03:21 917
1005121 가방끈이 전혀 내려갈일 없을거 같은 블랙핑크 제니.jpg 27 03:20 25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