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미국 수사국, 홍석현 전회장이 MB와 삼성 메신저역할 “의심
324 6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13190863
2017.11.15 14:23
324 6
미국 금융정보분석원(FinCEN: The Financial Crimes Enforcement Network)이 이명박 전 대통령측과 관련된 수상한 돈의 흐름을 파악, 관련 계좌를 수사하고 있는 가운데 중앙일보 홍석현 전 회장 이름의 계좌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FinCEN(핀센)은 우리나라의 금융정보분석국(FIU)처럼 자금세탁과 관련된 비정상적인 돈 거래를 조사하는 곳으로, 최근 실 소유주 논란이 되고 있는 다스의 미국 앨라버마 소재 현지 법인계좌에서 수백억원 상당의 자금거래가 있었던 정황을 파악했다고 <시사인> 주진우 기자가 14일 밝혔다.

주 기자는 이날 오후 CBS 라디오 <시사자키 정관용입니다>와의 인터뷰에서, “이 전 대통령측과 수상한 거래가 있었던 계좌 몇 개 중 하나가 홍 전 회장의 계좌였다”며 “홍 전 회장이 이 전 대통령과의 거래에서 삼성의 메신저 역할을 한 것으로, 미국 수사 당국자들이 의심하고 있다”고 전했다.

주 기자는 특히 “홍 전 회장측은 외국에는 계좌를 가지고 있지 않다고 부인하고 있다”며 “그래서 ‘제가 계좌를 봤는데요”라고 재차 물었더니, 그 다음부터는 얘기를 안 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 기자는 또 미국 수사 당국자들의 전언을 인용, “미국측이 이에 대해 한국 수사 당국에 관련 사실을 물어보았으나 그들은 ‘전혀 건드릴 수 없다’는 입장만 밝혔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미국 수사 당국의 협조요청에 한국측에서 ‘건드릴 수 없다’는 입장을 확인해준 시점은 박근혜 정부 때였다 ”고 덧붙였다.

그는 또 이명박 대통령 시절 청와대와 홍 전 회장 사이의 토지거래 사실과 관련, “홍 전 회장이 경매를 통해 청와대 뒤편 땅을 낙찰 받았으나 군사보호 구역이라 개발이 어려워 청와대 소유의 다른 땅과 건물로 바꾸어 거래가 이루어졌다”며 “그 거래로 홍 전 회장은 적어도 앉은 자리에서 50억~60억원의 이득을 봤다”고 특혜 의혹을 주장했다.

그러면서 “당시에는 특혜 의혹에도 이 전 대통령과 홍 전 회장 모두 워낙 힘이 막강해 유야무야 넘어갔다”며 “홍 전 회장 사람들이 청와대에 가기도 하고 몇 가지 일을 같이 한 것으로 보는데, 미국 수사 당국자들은 이보다 더 큰 거래가 삼성과 이 전 대통령 사이에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홍 전 회장 측은 지난 8일 “현재 해외 계좌가 없고, 보도 내용이 사실과 달라 언론중재위 제소를 준비 중이다. 그 결과에 따라 법적 대응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http://www.goodmorningcc.com/news/articleView.html?idxno=76439 

댓글 6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6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1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5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8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8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0831 디자인이 중요한 이유(경희대) 2 16:30 158
1010830 오늘 지미팰런쇼 방탄 정국 움짤 3 16:29 179
1010829 TV에 나온 자기 모습을 보면서 좋아하는 댕댕이 8 16:28 334
1010828 현재 선발로 경기 중인 K리그 79년생 축구선수ㅋㅋㅋ 13 16:28 308
1010827 한국 사람 절반은 수도권 거주···인구 최대 증가 도시는  3 16:28 146
1010826 피겨 민유라 선수 새 프로필? 화보? 사진.insta 5 16:27 314
1010825 요즘 신난 나창정 인스타 근황... 14 16:27 411
1010824 [LOL] 젠지 롤드컵 선발멤버 큐베, 엠비션+하루, 크라운, 룰러, 코어장전.. 플라이 탈락 3 16:27 52
1010823 해리포터 영화 OST - 헤드위그 테마 3 16:26 83
1010822 지금봐도 신기한 위아래 직캠 역주행 6 16:25 273
1010821 최근 핱시2 출연진들 근황.JPG 21 16:25 983
1010820 MBTI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 (MBTI 검사는 왜 완전히 무의미한가.) 9 16:24 367
1010819 라방에서 타돌깐 엔시티 알계와 친구들 중 친구 1 사과문 19 16:24 763
1010818 군대에서 다른건 몰라도 확실하게 하나는 배워가는거 6 16:23 528
1010817 제시 잭슨 美목사 "文대통령, 만델라·김대중 대통령 계승" 극찬 5 16:23 166
1010816 존예로운 오늘자 설현 인스타 1 16:23 185
1010815 내안의 잠재된 폭력성을 확인할 수 있을때 6 16:23 454
1010814 구의 직경을 구하시오.jpg 3 16:22 315
1010813 자식과 이별을 눈치 챈 어미소의 눈물 19 16:22 834
1010812 아내 몰래 담배 피운 남편, 구글맵 탓에 딱 걸려 8 16:22 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