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김창완, 드라마 ‘사자’ 합류…‘별그대’ 박해진-장태유PD 재회 [공식입장]
481 9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613013677
2017.11.15 09:44
481 9

mkXck


http://entertain.naver.com/read?oid=382&aid=0000606925

명품 배우 김창완이 내년 최고의 기대작 드라마 ‘사자’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선과 악을 넘나드는 캐릭터를 선보인다.

드라마 ‘사자’(四子, 연출 장태유 극본 김제영) 제작사에 따르면 김창완은 ‘사자'의 우기석 박사 역으로 출연을 확정지었다.

‘사자’는 살아남는 게 목적이 되어버린 한 남자와 사랑 속에서 사람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또 다른 남자 그리고 모든 이야기의 중심에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쫄깃한 로맨스 판타지 추리 드라마다. 평범하지 않은 삶을 살아가고 있던 한 남자가 자신과 똑같이 생긴 남자와 우연한 사건으로 엮이며 벌어지는 내용을 새로운 컬러의 로맨스와 미스터리적인 요소 속에 담아낼 예정이다.

김창완은 의학박사 우기석 역으로 분한다. 우기석 박사는 어릴때부터 서자로 집안에서 외롭게 자란 강일훈(박해진)을 따뜻하게 감싸주지만 자신의 욕망에 집착하는 인물이다. 그는 시간이 지날수록 일훈에게 집착하며 광기어린 모습을 보이게 된다.

제작사 관계자는 “우박사는 극의 전반에 사람좋은 모습으로 스토리를 이끌지만 극이 진행될수록 가장 추악한 본모습을 드러내게 된다"라며 "점차 변해가는 우박사의 모습이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룹 산울림 출신으로 수많은 명곡을 남긴 김창완은 MBC '하얀거탑' '커피프린스 1호점' SBS '별에서 온 그대' '비밀의 문' 영화 '구르믈 버서난 달처럼' 등 다양한 작품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극에 없어서는 안될 감초 명품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특히 이번 '사자'에서는 '별에서 온 그대'에서 함께 호흡한 배우 박해진, 장태유 PD와 다시 한번 조우하게 돼 눈길을 끈다. 

한편, SBS '별에서 온 그대' '뿌리깊은 나무' '바람의 화원' 등으로 탁월한 감각과 연출력으로 한류를 이끄는 연출자로 활약중인 장태유PD와 영화 ‘원더풀라디오’(2011), ‘미쓰와이프’(2015)의 각본 및 영화 ‘치즈인더트랩’을 연출한 김제영 작가가 만난 '사자' 는 제작 전부터 한국은 물론 중국 등 해외에서도 반응이 뜨겁다.

기존 한국 드라마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독특한 이야기 구조와 인간에 대한 묵직한 메시지를 동시에 담고 있는 이 작품은 완성도를 위해 캐스팅을 마무리한 후 오는 12월부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댓글 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6.9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6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5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2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3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4 06.14 4.7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6237 모 고등학생들 야자 튄 사유들 1 09:57 112
1006236 이 노래 아는 사람들은 대부분 30대 8 09:54 172
1006235 '물괴' 혜리, "'혜리가 사극을?' 이겨내고 싶었어요" 1 09:54 66
1006234 '나 혼자 산다' 정려원·추석특집 효과…시청률 13.8%로 동시간 1위 10 09:54 180
1006233 '원더걸스' 선예 탈퇴, 과거 발언 보니 "하나님의 자녀로 살고파" 13 09:53 287
1006232 진짜 진짜 잘생긴 지창욱 최근 사진 4 09:52 265
1006231 빠른년생 제도 폐지가 반쪽짜리인 이유.jpg 15 09:50 537
1006230 방예담, 드디어 데뷔하나..YG 新 보이그룹 서바이벌 출전 확인 27 09:46 527
1006229 전지현 미샤 2018 F/W 화보 13 09:45 532
1006228 ‘랜선라이프’ 고퇴경 “K-POP 콘텐츠 수익 0원? 저작권 때문에” 17 09:44 922
1006227 '공복자들' 노홍철, MBC 주말 예능 복귀 "9월 30일 첫방송 9 09:42 167
1006226 설현 연기평 35 09:38 840
1006225 오늘 새벽 차준환 쇼트 경기 점프 움짤 모음.gif 17 09:35 922
1006224 거리노래방 유튜브에 저작권 걸려 중단 49 09:32 2503
1006223 칠레의 예비 경찰견 17 09:29 821
1006222 미국 하이틴 잡지의 흔한 방탄소년단 특집 호 + 안에 내용물 넘겨보기 20 09:28 1113
1006221 ??? : 나는 국민첫사랑이다 16 09:28 921
1006220 일본에서 엄청 인기 많은줄 알았는데 그정도는 아니라서 의외였던 일본 남자배우 39 09:23 2908
1006219 [알쓸신잡] 거의 완벽한 아리스토텔레스.jpg 37 09:22 2106
1006218 [단독] 용산 5분의1 가격 삼성 신상폰… 뜯어보니 중국산 부품 하우징폰 13 09:21 10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