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언니는 살아있다 막방기획①] 막장과 사이다 사이, 김순옥표 주말극 이번에도 통했다
396 0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590370810
2017.10.13 22:26
396 0

시크뉴스 포토


[시크뉴스 홍혜민 기자] ‘순옥 매직’이라는 수식어까지 탄생시키며 집필하는 작품마다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록하는 김순옥 작가가 이번에도 시청자들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했다.

첫 방송 시청률 6.6%으로 출발하며 고전을 면치 못했던 ‘언니는 살아있다’는 종영을 한 회 앞둔 지금 시청률 22.6%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시청자들을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앞서 ‘K팝스타 시즌6’의 일요일 편성으로 토, 일 방송이 아닌 토요일 하루만 방송되었음에도 고정 시청층을 형성하는 데 성공한 ‘언니는 살아있다’는 김순옥 작가의 힘을 다시 한 번 실감케 했다. 

2007년 MBC에서 방영됐던 아침드라마 ‘그래도 좋아’를 시작으로 이듬해인 2008년 SBS ‘아내의 유혹’으로 스타 작가의 반열에 이름을 올린 김순옥 작가. 이후 ‘천사의 유혹’ ‘웃어요, 엄마’ ‘다섯 손가락’ ‘왔다! 장보리’ ‘내 딸, 금사월’을 집필해 온 김순옥 작가는 자극적인 소재로 인한 막장 논란에도 ‘욕하면서 보는 드라마’라는 수식어를 탄생시키며 매번 높은 시청률과 화제성을 기록했다. 


특히 2010년 SBS ‘웃어요, 엄마’ 이후로는 주말극에만 집중해 왔던 김순옥 작가는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완벽한 ‘주말극의 여왕’으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작품 역시 늘 꼬리표처럼 따라 붙었던 ‘막장’이라는 평가를 완벽히 내려놓진 못했지만, 전작들보다 훨씬 개연성 있는 전개로 악평보다 호평을 이끌어내는 데 성공했다. 극 초반 김순옥 작가를 후회하게 만들었다는 수많은 출연 배우들과 얽혀있는 관계들 역시 후반으로 갈수록 풍성한 이야기와 매 회 눈을 뗄 수 없는 속도감을 선사하는데 일조했다. 

김순옥 작가가 ‘언니는 살아있다’의 성공으로 이룬 것은 비단 개인의 커리어뿐만이 아니다.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첫 악역에 도전한 씨스타 출신 배우 다솜, 악녀 캐릭터로 연기력을 재평가 받는데 성공한 손여은부터 양정아, 조윤우, 박광현 등 많은 출연 배우들에게 ‘인생 캐릭터’를 선물했기 때문이다. 주, 조연을 가리지 않고 모든 캐릭터가 적재적소에서 자신의 몫을 하며 이야기를 이끌어 나간 만큼, 배우들 모두 ‘언니는 살아있다’를 통해 연기자로서의 커리어를 한 단계 더 쌓을 수 있었다. 

김순옥표 주말극은 또 한 번 성장했다. ‘언니는 살아있다’를 마친 뒤에는 조선 최고의 악녀가 등장하는 사극과 미니시리즈를 집필해 보고 싶다며 또 한 번 새로운 도전을 예고한 김순옥이 다음에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을 찾을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이는 이유다.

[홍혜민 기자 news@fashionmk.co.kr/사진=SBS 제공]



순옥킴 원래 사극 쓰고 싶었다던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 0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7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1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5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8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8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1181 '굿모닝 아메리카 '방탄소년단 소개영상 번역 3 23:12 216
1011180 보고나면 여운 오래가고 헛헛해지는 한국영화 23:11 214
1011179 오늘 방탄 미국 GMA에서 애기팬이 무대에 난입(?)한 이유(귀여움 주의) 7 23:11 348
1011178 떠나는 문재인 대통령 배웅하는 김정은 위원장과 리설주 여사 4 23:10 282
1011177 방탄 GMA 이후 두번째 월드실트 1위찍음 3 23:10 254
1011176 원덬의 새로운 웃음지뢰 웃겨서 저세상 가기 가능 5 23:10 174
1011175 2008년 대한민국 여자들의 싸이대문을 조졌던 바로 그 움짤.gif 16 23:09 858
1011174 공항에서 미모 레전드 찍었던 프로미스나인 백지헌.jpgif 8 23:09 220
1011173 굿모닝 아메리카 방탄소년단 - IDOL 무대 6 23:08 314
1011172 솔직히 아동용 애니인데 커서봐도 개재밌음 7 23:08 520
1011171 정의로운 도둑을 허락해줬으면 싶은 김예림(투개월)의 mp3 10 23:06 561
1011170 지금 제발회 대신 생방송 중인 신서유기5 v앱 상황ㅋㅋㅋㅋㅋㅋㅋㅋㅋ(집찍) 28 23:06 1118
1011169 오버워치 홈페이지 근황 34 23:05 708
1011168 미국 방송에 이니시계 차고 나온 방탄소년단 정국.jpgif 82 23:04 1264
1011167 2017년 가장 많이 팔린 스낵 TOP 10 28 23:04 702
1011166 007 스카이폴 보는 덬들중에 이거 보려고 간 덬들 꽤 있음.jpg 16 23:04 577
1011165 다이소 천원짜리 칼로 의천검 만들기 . 1 23:04 636
1011164 롯데리아 메뉴 중 은근 매니아층이 많은 메뉴 27 23:04 931
1011163 방탄 정국 이니 시계..만지작만지작  10 23:04 655
1011162 아이유와 심형탁의 게임 리뷰.jpg 6 23:03 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