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팝's신곡]"눈물 곁에 잠들죠" 유승우, 더욱 처량한 이별송
193 5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590169388
2017.10.13 18:36
193 5

201710131723494233693_20171013174351_01_ 


[헤럴드POP=고승아 기자]싱어송라이터로 거듭나고 있는 가수 유승우가 한층 진해진 감성을 전했다.

유승우가 네 번째 미니앨범 발표를 앞두고 13일 오후 6시 선공개곡 '오늘밤엔'을 공개했다.

'오늘밤엔'은 유승우가 작사, 작곡한 곡으로 헤어진 연인을 잊지 못해 잠 못 드는 한 남자의 슬픈 독백을 담은 발라드곡. 애절한 기타 반주와 후반부 펼쳐지는 스트링 세션의 연주가 더해져 이별의 정서를 더욱 처량하게 만드는 곡이다.

특히 유승우는 최근 드라마 '또 오해영', '구르미 그린 달빛'과 더불어 듀엣곡 '잠은 다 잤나봐요', '너만이', '오빠', '티가나' 등으로 아름다운 하모니를 전달했던 유승우가 오랜만에 솔로로 출격, 더욱 기대감을 더했던 터.

유승우는 이번 자작곡을 통해 한층 성장된 모습을 보여줬을 뿐만 아니라 가을이 짙어져 가는 10월에 어울리는 감성을 선보였다.

'오늘밤엔'에서 유승우는 기타를 연주하며 "오늘 그대와 헤어진 그 밤을 나는 잊어보려고 해요. 쉽지 않을 거예요. 아직도 그댄 내게 사랑한다 할 것 같아"라며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했다.

"지난날이 또 나를 울게 한데도 나는 살아야 해요. 그대 없는 밤을 견뎌야 해요.", "한숨도 오지 않을 것 같아 멀뚱히 누웠다가 눈물 곁에 잠들죠."

유승우는 담담하면서도 눈물 젖은 목소리로 이별의 아픔을 노래하며 헤어진 감성을 극대화시켰다. 또한 뮤직비디오 속 유승우는 담담함과 슬픔이 교차된 표정을 지은 채 기타를 연주해 아련함을 더했다.

한편 유승우는 오는 28일~29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올릭핌공원 뮤즈라이브홀에서 올해로 세 번째를 맞이한 '유승우의 달달한 밤'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popnews@heraldcorp.com
http://entertain.naver.com/read?oid=112&aid=0002964880





댓글 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5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4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7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10076 소시 유리 인스타라이브 레전드 20:14 10
1010075 수능·모평 영어 최고 오답률 1위 20:14 12
1010074 내년 방영 예정인 MBC 드라마 배우 라인업 1 20:13 107
1010073 알바로 한달수입 550만원 버는법 5 20:13 338
1010072 쇼미 악편 안당하는법.jpg 11 20:12 235
1010071 투머치토커 박찬호의 나쁜손.gif 1 20:12 101
1010070 방금 브이앱에서 양갈래머리 한 장원영 23 20:11 807
1010069 특이점이 온 젤리.. 2 20:10 446
1010068 소녀시대 유리의 험난하고 웃긴 사진 어플 사용기.avi 7 20:10 189
1010067 최근 옷장 다 갈아엎고 있다는 한 여돌 사복 온도차.jpg 27 20:09 1119
1010066 [아이캔스피크] 눈물 없이 못 보는 장면...gif 33 20:08 756
1010065 역대급 라이브로 반응 오졌던 아리아나 그란데 카풀 가라오케.ytb 1 20:08 189
1010064 리버풀 팬카페 대참사.jpg 4 20:07 346
1010063 방금 끝난 아이즈원 브이앱 시청자수 하트수.jpg 49 20:07 1074
1010062 사과문의 정석 - 전현무 사과문 41 20:06 1095
1010061 평범한 화장실 휴지 커팅기 9 20:05 918
1010060 문체부 공무원, 동료 여직원 '몰카'…공용 서버에 보관 13 20:05 379
1010059 무묭기준 잘생긴 20대 헐리우드 배우들 34 20:04 519
1010058 어깨 좁아보이는 마동석.jpg 6 20:03 785
1010057 지금의 방탄소년단을 만들었다고 생각되는 곡들.txt 46 20:03 9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