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프리스틴 카일라 오빠 “활동 중단 원인은 스트레스 아닌 뇌진탕… 소속사 활동 강행”
4,113 4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590156220
2017.10.13 18:20
4,113 47
이미지 원본보기201710131733_61180011820545_1_2017101317카일라 공식 페이스북에 게재된 카일라 프로필 사진(왼쪽) / 카일라 친오빠 트위터(오른쪽)

걸그룹 ‘프리스틴’의 멤버 카일라의 친오빠가 트위터에 “소속사 측이 카일라가 부상으로 뇌진탕에 걸렸음에도 활동을 강행했다”는 내용의 글을 남겨 논란이 일고 있다.

12일 프리스틴 소속사 플레디스는 공식 팬카페에 건강 문제로 인한 카일라의 활동 중단 소식을 전했다. 해당 공지에서 소속사는 “카일라가 지난 추석 미국 고향 집에서 휴식을 취하며 건강 검진을 받은 결과 의료진으로부터 휴식을 취하라는 권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최근 카일라는 다른 아이돌에 비해 상대적으로 통통한 몸매 때문에 악플에 시달렸다. 팬들은 스트레스로 인한 건강 이상을 활동 중단의 원인으로 추측했다.

이미지 원본보기201710131733_61180011820545_2_2017101317카일라 친오빠 트위터

그러나 13일 미국에 거주 중인 카일라의 친오빠가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활동 중단 원인은 뇌진탕”이라고 밝히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이날 카일라의 친오빠는 연달아 멘션을 남겼다. 오전에 남긴 글에서 그는 “카일라는  뇌진탕 회복 중에 있다”는 말로 정신 건강과 관련된 문제가 아님을 밝혔다. 뒤이어 남긴 멘션에서는 “처음부터 사실을 밝혔더라면 이렇게 많은 문제에 직면하지 않았을 것”이라는 말로 소속사의 대처에 항의하는 불만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미지 원본보기201710131733_61180011820545_3_2017101317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카일라의 친오빠가 활동 중단 원인이 뇌진탕이라고 밝히면서 지난 8월 남겼던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타고 급속도로 퍼지고 있다. 당시 카일라의 친오빠는 동생의 근황을 묻는 팬에게 “자세한 건 말할 수 없지만 카일라가 뮤직비디오 촬영 중 부상을 입었음에도 무리하게 촬영을 강행했다”는 댓글을 남겼다.

주로 머리 부분의 외상에 의해 발생하는 뇌진탕은 큰 후유증이나 합병증을 동반하지는 않지만 작은 뇌출혈이 동반되는 경우도 있다. 그래서 지속적인 통원 관찰 또는 필요 시 입원 관찰이 필요하다. 부상에도 불구하고 뮤직비디오 촬영과 무리한 스케줄을 강행시켰다는 가족의 주장이 나오면서 항의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이미지 원본보기201710131733_61180011820545_4_2017101317

2001년생인 카일라는 지난 3월 걸그룹 프리스틴(PRISTIN)으로 데뷔했다. 지난 8월에는 두 번째 미니 앨범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위 라이크(WE LIKE)’로 활동했다. 소속사 측은 “카일라의 건강이 회복되는대로 활동을 재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소연 인턴기자
댓글 4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5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6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3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4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5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7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8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9893 결혼에 대한 명언.jpg 18:33 47
1009892 한국에서 과대평가와 과소평가를 동시에 받았던 일본가수.jpg 18:33 83
1009891 절미의 맹수시리즈.insta 1 18:33 73
1009890 미국이 인터넷 최강국일 수밖에 없는 이유 7 18:31 471
1009889 류준열이 알려주는 인스타 전신샷 잘찍는법ㅋㅋㅋㅋㅋ 5 18:29 511
1009888 외국에서 보는 동아시아 걸그룹 특징 8 18:29 668
1009887 생각보다 너무 못뜬거 같아서 들을 수록 아까운 가인 노래 17 18:28 634
1009886 아이폰 XS 배터리 타임 6 18:27 436
1009885 트와이스 돈 엄청 버는 건 김성현씨 덕분이다 13 18:26 842
1009884 무묭이가 좋아하는 샤이니 셜록 도입부 안무 2 18:26 202
1009883 팬들이 주는 편지 읽는 모습이 보기 좋은 갓세븐 제이비 4 18:26 130
1009882 소속사내 후속 걸그룹 (여자) 아이들이 잘돼서 애매해진 그룹 31 18:25 1209
1009881 BTS, 유엔총회 연설→NCT127, '지미키멜 라이브' 출연..아이돌 국위선양 14 18:25 210
1009880 유리엄마가 짱구네를 극혐하는 이유.jpg 11 18:25 465
1009879 전문대 문과 취업 근황 13 18:25 764
1009878 넷플릭스 코리아 인스타그램에 올라온 추석기념 짤 9 18:24 444
1009877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94년도 이후 우승을 하지 않는 이유.jpg 11 18:23 303
1009876 '러블리 호러블리' 나홀로 월화극 방송에도 1%대 최저 기록 5 18:23 172
1009875 황교익 페이스북 20 18:22 518
1009874 남보라 "신청곡 1도 없어....." 15 18:18 1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