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트럼프 "한국, 자국 안보 돕는 미국을 왜 고마워하지 않나"
1,176 37
무명의 더쿠 https://theqoo.net/590142580
2017.10.13 18:00
1,176 37

170510122555-donald-trump-05010-exlarge-


■ NBC, 안보회의 발언 보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안보 분야 수뇌부회의에서 핵무기의 10배 증강을 주장해 측근들을 놀라게 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에 트럼프 대통령은 즉각 '가짜 뉴스'라고 반박하며 해당 방송사 허가 취소까지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특히 이 회의에서 "한국인들이 미국(주한미군)의 안보 지원에 대해 왜 더 고마워하지 않고 더 환영하지 않느냐"고 참석자들에게 물은 것으로 보도됐다. 

11일(현지시간) 미국 NBC 방송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7월 20일 국방부에서 열린 안보 회의에서 미국이 핵무기 보유량을 지속해서 감축하고 있다는 보고를 받자 "더 많은 핵무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NBC는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의 핵무기 보유량이 최고치에 달했던 1960년대 3만2000기 수준으로 증강하고 싶다는 뜻을 나타내자 렉스 틸러슨 국무장관 등이 깜짝 놀랐다고 당시 회의에 참석했던 당국자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 현재 미국이 보유한 핵탄두는 4000기 수준이므로 10배 정도 핵무기 보유를 늘리겠다는 의미가 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평소 미국의 핵능력 강화를 주장해왔다. 그는 대통령 당선인 시절이던 지난해 12월 트위터에서 "미국은 세계가 핵무기와 관련해 정신을 차리게 될 때까지 핵 능력을 크게 강화하고 확장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회의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주한미군과 관련해 "한국인들이 미국의 방어 지원에 대해 왜 더 고마워하지 않고 더 환영하지 않느냐"고 물었고, 한 참석자가 "미국의 (한국) 지원이 궁극적으로 미국 국가안보에도 이익이 된다"고 설명했다고 NBC는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즉각 트위터를 통해 "NBC 보도는 가짜 뉴스"라며 "내가 미국의 핵무기 보유량을 10배 증강하고 싶다는 이야기를 만들어냈으며 나의 품위를 떨어뜨리려는 의도"라고 반박했다. 또한 "이런 모든 가짜 뉴스가 NBC와 그 네트워크에서 나온다. 어떤 관점에서 그들의 방송인가에 이의를 제기하는 것이 적절하지 않겠는가. 나라를 위해서도 좋지 않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한 후 기자들과 만나 "역겨운 언론은 쓰고 싶은 것은 뭐라도 쓸 수 있다"며 NBC 보도를 거듭 부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신 자신이 주장하는 것은 핵무기 확대가 아니라 현대화라는 입장을 피력했다. 그는 기자들에게 "우리는 증강할 필요가 없다. 그러나 나는 현대화를 원하며 완전한 재건을 원한다. 그것은 최고 상태로 있어야 한다"며 핵 전력의 현대화 필요성을 주장하면서 "역겨운 언론은 쓰고 싶은 것은 뭐라도 쓸 수 있다"고 NBC 방송을 거듭 겨냥했다. 

댓글 3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08/29 (수) 더쿠 기능 업데이트 내역 알림 08.31 7.1만
전체공지 동영상 움짤 업로드 기능 추가 08.21 5.7만
전체공지 더쿠 개편 오픈 필독 공지! (각종 유의사항 및 현재까지 추가된 새로운 기능 안내) 08.31 13만
전체공지 더쿠 이미지 업로더 2.0 개편 및 사용 방법 안내 (리사이즈 오류 필독, 한 장만 업로드되는 문제 필독) 08.20 7.1만
전체공지 더쿠 theqoo 이용 규칙 4666 16.06.07 263만
전체공지 ■ 사이트 內 여혐-남혐 관련 게시물 및 성별 분란 조장/트페미 등 관련언급 + 글/댓글 금지 (0608갱신) 16.05.21 253만
전체공지 【180625-26 더쿠 신규가입 마감!】 ★ 현재 더쿠 theqoo.net 가입 불가 ★! 1634 15.02.16 134만
공지 더쿠 검색개편때문에 알아야할, 구글에서 더쿠 글 검색하는법 2055 06.14 4.8만
공지 더쿠타치들이...써줬으면 하는...우왕ㅋ굳ㅋ 빠른...움짤만드는 홈페이지 1255 05.30 4.1만
공지 글에 움짤 넣었는데 로딩이 천년만년이라고??!!재생이 잘안된다고? 움짤 빨리 뜨는 구글블로그로! 811 05.30 3.6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안내 (●★◆ 08/15 너무 심해서 제목 갱신 : 성별논란 기사만 퍼오는 회원 + 암묵적으로 주어만 빼고 성별논란 공지위반 하고 동조하는 회원들 8월 11일~8월 15일 4일간 현재 관련 글 및 댓글로 언급하는 회원들 187명 차단. 무조건 전부 차단해버리고 더쿠에서 없애버리니 열받고 억울한 사회적 사안이 있으면 딴 사이트가서 열내길 바라며 더쿠 공지 좀 제발 쳐지키세욘 ㅜㅜ) 1057 08.31 85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007348 "한국 경제정책 불확실성 지수, 1년 3개월 만에 최고"->기레기 날조 12:00 2
1007347 명절에도 알바,공부때문에 자취방을 떠나지못하는 자취n년생 무묭이들이 좋아하는 명절 선물세트는? 3 11:59 54
1007346 [전참시] 박성광 팬미팅 참석 인원이 적었던 이유 중 하나.jpg 25 11:57 699
1007345 스트리밍, 이제 전체 뮤직 업계 매출의 75% 차지해 2 11:56 93
1007344 남녀사이에 성향 안맞으면 서로 엄청 힘든거 22 11:56 717
1007343 김정숙 여사님 추석 재래시장 방문 3 11:56 296
1007342 내 말을 잡아먹은 복수다. 4 11:55 158
1007341 신화 Kiss Me Like That 1인 아카펠라 Cover 1 11:53 52
1007340 뭔가 비슷한 체형인것같은 예리와 클로이 모레츠 .jpg 17 11:53 777
1007339 가성비 바이브레이션.twt 5 11:52 174
1007338 [KBO 30대 선수 50인 설문·1탄] 여동생이 있다면, 소개시켜주고픈 선수는? 16 11:47 454
1007337 독수리 오형제의 치명적인 약점.jpg 6 11:46 487
1007336 새벽4시에 떠드는 외국인들에게 화냄.jpg 19 11:46 1461
1007335 실시간 싸이코.jpg 50 11:46 1246
1007334 19) 이그노벨상을 수상한 성관계 MRI 촬영 38 11:46 2239
1007333 "푸틴은 인민의 적"…러 전역서 연금개혁 반대 시위 2 11:45 66
1007332 40년간 논란이 지속되었던 영국의 A6 사건 14 11:44 586
1007331 오늘자 방탄 캐나다콘 정국이 망치춤 파트너는???? 11 11:44 468
1007330 트와이스 Candy Pop 춤추는 일본오도리테(踊り手).유투브 3 11:43 207
1007329 [팩트체크]심재철 "靑, 예산 지침 어겼다" 뜯어보니 3 11:42 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