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아내 성폭행 오해’ 동료 살해 40대, 죗값 달게 받겠다더니 ‘항소’
2,030 1
2022.12.08 01:45
2,030 1
[이데일리 송혜수 기자] 자신의 아내를 성폭행했다고 오해해 직장 동료를 살해한 40대 공무직 직원이 1심 판결에 불복해 항소했다.

0005382763_001_20221207204601061.jpg?typ
인천 대청도에서 아내를 성폭행했다고 오해해 동료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 인천시 옹진군 소속 공무직 직원 A(49)씨가 지난 7월 14일 오후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인천시 미추홀구 인천지방법원으로 들어서고 있다.(사진=연합뉴스)
7일 법조계에 따르면 살인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지난 1일 징역 15년을 선고받은 인천 옹진군청 소속 공무직 직원 A(49)씨는 최근 인천지법에 항소장을 냈다.

앞서 A씨는 지난 7월 12일 오전 0시 5분께 인천시 옹진군 대청도에서 동료 공무직 직원 B(52)씨의 복부 등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구속기소됐다.

사건 발생 전 그는 B씨를 포함한 여러 지인과 함께 인근 고깃집에서 술을 마신 뒤 자신의 집으로 자리를 옮겨 술자리를 이어갔다.

이후 그는 일행이 귀가하고 잠긴 방 안에서 옷을 입지 않은 채 혼자 잠든 아내를 발견, 아내가 B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고 오해한 것으로 조사됐다.

격분한 A씨는 술에 취한 채로 흉기를 챙긴 뒤 약 4㎞를 직접 운전해 B씨의 집 앞에서 그를 살해했다. 당시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치인 0.150%로 전해졌다.

A씨는 범행 직후엔 “내가 친구를 죽였다”라며 직접 119에 신고했다. B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보건지소로 이송됐지만 끝내 숨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김에 오해했다”라며 “왜 그랬는지 모르겠다”라고 진술했다.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를 받은 A씨의 아내는 “성폭행을 당한 적이 없다”라고 밝혔다.

이에 검찰은 지난 10월 11일 열린 결심 공판에서 A씨에게 징역 24년을 구형하며 “피고인이 자백했지만 피해자가 사망하는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초래했다. 흉기를 이용해 범행했고 피해자 유족으로부터 용서도 받지 못했다”라고 지적했다.

이날 A씨는 최후 진술에서 울먹이며 “제가 술에 취해 (범행 당시) 제정신이 아니었다. 저에게 주어진 남은 삶은 참회하며 살면서 죗값을 달게 받겠다”라고 했다.

1심 재판부는 지난 1일 A씨에게 징역 15년을 선고하며 “피고인은 아무런 근거도 없이 피해자가 자신의 배우자를 성폭행했다고 의심해 범행을 저질렀다. 범행 동기에 참작할 만한 특별한 사정이 없다. 유족들도 이 사건으로 큰 충격을 받았고 엄벌을 탄원하고 있다”고 판시했다.

하지만 A씨가 이에 항소하면서 해당 사건의 2심 재판은 서울고법에서 열릴 예정이다. 1심 법원이 소송 기록을 정리해 넘기면 항소심을 담당할 재판부가 결정된다.

댓글 1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400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8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6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6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660 21.08.23 139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109 20.05.17 101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08 20.04.30 158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3 18.08.31 508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45916 삼성전자에서 37년 근무하고 정년퇴직하는 직원 20:04 480
2345915 일본인들을 대상으로 한국어 테스트 이벤트를 여는 중인 식당.jpg 1 20:03 418
2345914 동물학대 요소를 없앤 스페인 소 축제 11 20:01 786
2345913 채널십오야에서 샤라웃한 초대형 예능프로그램 1 20:00 1305
2345912 이탈리아 시래기 피자.jpg 15 20:00 922
2345911 [루머] 애플 첫 폴더블 아이패드는 2024년 출시 8 19:58 1017
2345910 글로벌 대기업의 골목상권 침탈... 이대로 좋은가.twt 4 19:58 583
2345909 크리스찬 베일이 아메리칸 사이코 연기에 참고한 톰 크루즈 영상 9 19:58 914
2345908 저혈압에 좋다는 초승달 마카롱 13 19:57 1584
2345907 요즘 중국 네티즌들 사이에서 유행한다는 A-POP 운동 88 19:56 2371
2345906 4현, 5현, 6현 베이스로 합주하는 뉴진스 'Ditto' 즉석 잼 연주 19:56 210
2345905 윗몸일으키기하는 고양이 🐱.gif 3 19:56 616
2345904 방송에서 대놓고 야바위 하는 가수.gif 19:55 491
2345903 강아지 코 떼먹는다니까 엄청 겁먹음 6 19:54 1616
2345902 [KBO] 출국하면서 죄송하다고 사과하는 키움 안우진 25 19:54 1753
2345901 신변 보호 여성이 스토킹 의심 신고하자 "XX, X같은 X"이라며 피해자 욕한 경찰 89 19:51 2746
2345900 계산 안하려고 식당에서 먼저 나가는 남친짤 20 19:48 3205
2345899 오늘자 투바투 수빈 퍼피챌린지.twt 6 19:48 620
2345898 음료예약 취소를 왜 해용...? 21 19:47 3299
2345897 [루머] 갤럭시 S23 삼성닷컴 독점 색상 유출 35 19:47 32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