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울먹인 황희찬 “대한민국 국민인 게 자랑스럽다… 동료와 팬들께 죄송” [2022 카타르 월드컵]
5,731 37
2022.12.06 06:52
5,731 37
경기가 끝난 후 마이크 앞에 선 황희찬은 울먹이면서 20초가량 아무 말도 하지 못했다. 감정이 북받친 듯 잠시 뒤돌아 눈물을 닦기까지 했다.
 
어렵사리 입을 연 황희찬은 “4년이라는 기간에 기쁜 일도 많았고 힘든 일도 많았던 것 같다”며 “어려운 순간을 잘 이겨내 최종예선에도 오르고 월드컵 무대에 진출해 세계적인 팀들과 경쟁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황희찬은 “비록 마지막 경기는 크게 패했지만 여태까지 선수들이 보여준 모습이나 팬들이 응원해준 부분에서 (볼 때) 대한민국 국민인 게 자랑스럽다”며 “앞으로 축구를 통해 국민들께 기쁨을 드리고, 더 큰 자부심으로 자랑스럽게 경기할 수 있는 대회가 된 것 같다”고 카타르 월드컵의 여정을 되돌아봤다.
 
한국에서 많은 응원을 보낸 국민들에게 감사하다는 뜻을 전한 뒤에는 “저희를 자랑스럽게 만들어주셨다”고도 언급했다.
 
햄스트링 부상으로 조별리그 1·2차전에 나서지 못했던 데 대해서는 “처음에 부상으로 경기에 나서지 못해 도움이 되지 못해 미안하게 생각했다”며 “(브라질전에서) 결과를 내는 데 집중했어야 했는데 그런 부분이 공격수로서 아쉬웠고, 동료와 팬들께도 죄송스럽다”고 밝혔다.
 
월드컵 준비를 위해 함께 땀을 흘려온 동료들과 코치진에게는 “이 팀에 속해서 자랑스럽다”며 “앞으로 저희가 잘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줬다고 생각하고, (단지) 열심히 뛰는 게 아니라 세계적인 팀들과 어떻게 경기해야 하는지가 중요하다고 느꼈다”는 말과 함께 다시 한 번 “대한민국 선수로서 뛰어서 기쁘고 자랑스럽다”는 말로 인터뷰를 마쳤다.


https://naver.me/FrllElZY
댓글 3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해외접속 차단 공지】 22.06.17 398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22.01.27 48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386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즉시 무통보차단 주의!) 16.05.21 148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30 15.02.16 574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660 21.08.23 138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3107 20.05.17 100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908 20.04.30 158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3 18.08.31 50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345016 국내 일본 실사 최다 관객 기록깰지 궁금한 일본영화 14:21 0
2345015 정유라, 최서원 사면 호소 "朴 걱정뿐인 어머니, 말 탄 내 잘못" 3 14:20 91
2345014 아 가루 날리게 거참!!! 6 14:19 519
2345013 지하철에서 뜨개질하고있는데 어린 뜨개질뉴비가 도와달라함 12 14:17 1729
2345012 기존 전문가와는 다른 유발 하라리가 예측하는 AI가 대체하기 쉬운 직업.jpg 13 14:16 1465
2345011 내가 바로 홍잠언이다~ 부르던 애기가 벌써 이렇게 큼.mp4 5 14:16 1023
2345010 원덬이 연기활동 존버 중인 4세대 걸그룹 멤버 2명 4 14:13 1241
2345009 [슬램덩크] 북산이 전국대회 앞두고 한 연습경기 개열심히한 이유 3 14:11 1037
2345008 2022 일본 콘서트 관객동원 랭킹 TOP10 15 14:11 1216
2345007 손흥민-김민재 토트넘 한솥밥 가능했다…무리뉴 비화 폭로 15 14:09 1467
2345006 강다니엘 공식인스타 파리 공연사진 업데이트 1 14:07 776
2345005 "레깅스 입은 전남편"…트렌스젠더 '강간범' 수용 논란 왜? 15 14:07 1295
2345004 오늘 경기 도중 힐링타임 갖는 손흥민과 동료들.twt 9 14:04 1774
2345003 "11만원짜리 해줬는데 내 생일엔 축하 메시지만…말이 되나요?" 49 14:04 3998
2345002 딸이 누구라도 만났으면 하는 엄마 1 14:03 1997
2345001 의도된 오역.jpg 11 14:03 1646
2345000 [👔] 230129 착장인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9 14:01 836
2344999 강원 전방 GP서 기관총 오발...북측에 "고의 아니다" 방송 12 14:00 1284
2344998 공짜로 30평대 아파트 준다면 신도림 vs 광교 385 13:58 1만
2344997 현재 인간 3세대가 오염된 물질 15 13:56 38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