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정보 기독교가 자살을 죄악으로 여기게 된 과정.txt
7,528 39
2022.07.01 03:29
7,528 39

EQnIo.jpg

1. 사실 성경에는 자살이 죄악이라고 명확히 적어놓은 문구가 없음











XgWef.jpg

2. 근데 기독교 초창기, 고대사회의 문제로 마침 돌던게 자살문제였음


명예가 훼손되었다고, 정절을 잃었다고 해서 자살(사실상의 타살)을 하는 사람들이 많았고


이걸 비판적으로 본 성 아우구스티노(354~430)는 교리를 새로 해석함









VomZi.jpg


3. 십계명의 '살인하지말라' 구절을 재해석하여 '자살=자신을 죽이는일=하면 안됨'이라는 논리를 보편화시킴


이후 기독교가 갈라지면서도 이 부분은 모두 가져오게 되었는데,




그래서 자살자가 줄었는가









kWqVx.png


4. 당연히 줄지않았다. 애초에 가족, 사회에 의한 타살이나 다름없는 상황이였고


정말 스스로 죽으려 한다해도 어차피 죽을건데 죄악이니 뭐니 소리가 들어올까?







YcrMw.jpg


5. 말을 안 들으니 처벌을 만들고 자살자에 대한 취급도 바닥으로 내려버림


그래서 중세부터 자살은 용서못받을 죄악이고 무조건 지옥가고 시체는 장례도 안 취뤄주는등 사람취급도 못 받게되는 행동으로 만들어버림.


이건 의외로 효과가 있었다. 명예를 회복하려고 죽는건데 죽으면 명예가 바닥을 치니까.









GjpGW.jpg


6. 그런데 이렇게 체계적으로 자살을 막으려 하다보니 

'전까지 바르게 살다가 진짜 나락에 몰린 끝에 어쩔 수 없어서 죽은 자살자'

까지 지옥으로 직행시킨다는 문제점이 생겨버림.



자살자를 죽어서도 구원받지 못할 사람으로 만들었던 결과


그런 종교적 강요를 비판적으로 논할 수 있는 시대가 찾아오면서 한물간 교리가 되어버린것.

 

다만 자살이 죄라는 해석자체는 교리적으로 맞는 부분이 있었기 때문에...








RlxCA.jpg

7. 그렇게 새로 정립된 현대 가톨릭의 교리


1) 자살은 큰 죄가 맞지만 모두가 지옥에 가야할만한 죄는 아니다.

2) 자살한 사람이 구원받을지 못할지는 하나님이 정하는 일이시니 우리가 판단할 수 없다

3) 자살자가 천국으로 갈 수 있게 구원을 바라는 행위는 죄가 아니다

4) 정신적으로 몰려있는 상태, 지성적 판단이 불가능한 상태, 전쟁이나 오지같은 극한상황에 처해있을 때, 남을 위해 희생하는 경우에서 행한 자살은 큰죄가 아니다

5) 4.같은 상황에서 자살은 교회에서 장례를 치룰 수 있다


등등으로 정리되며 현대 교회에선 자살자에 대한 처벌보다는 자살예방센터, 치료 캠페인 활동등으로 전환됨. 





댓글 3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6/17 외부 디도스 공격으로 인한 일부 해외지역 접속차단 06.17 90만
전체공지 【6/20 재업로드】신규카테 기존 게시물 이동 관련 안내 01.27 12만
전체공지 더쿠 이용 규칙 20.04.29 1144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1261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503 15.02.16 470만
공지 더쿠 모바일에서 유튜브 링크 올릴때 주의할 점 536 21.08.23 68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 2976 20.05.17 54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93 20.04.30 112만
공지 🔥🔥스퀘어 저격판으로 사용 강력 금지!!!!!!!!!🔥🔥 무통보 차단 주의!!!!!!!!!🔥🔥 1231 18.08.31 417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2230683 그 때는 어떻게 봤는지 모르겠는 꽃남 의상 모응 08:20 6
2230682 핫게 어이없어서 올리는 요즘 "찐" 교포 메이크업 33 08:14 2347
2230681 폭우 속 상의 탈의하고 춤추다가 연행되면서도 쉬지 않고 몸 흔든 '톰보이 男' 36 08:05 3211
2230680 영화 공조2 9월 7일 개봉.. 캐릭터 포스터 공개 8 08:04 858
2230679 "갤럭시보다 우리가 낫다"…또 방해 나선 中, 삼성 잔칫날 맞춰 '재뿌리기' 14 08:03 910
2230678 농구선수 코비 브라이언트 아내가 LA카운티정부에 소송 건 이유 17 08:02 1430
2230677 요즘 기업문화 다 박살내고 다닌다는 개발자들 66 07:53 6454
2230676 12년 전 오늘 발매된_ "스스로 메인" 1 07:52 374
2230675 뉴진스(NewJeans) Attention 초동 4일차까지 판매량 9 07:50 1396
2230674 ‘한산: 용의 출현’ 박해일→변요한, 600만 기원 학익진 인증샷 27 07:50 1786
2230673 尹대통령 지지율 19%, 美업체의 '세계 주요 지도자 조사'서 '꼴찌' 기록... 다음주엔 우영우 시청률과 골든크로스 되겠어... 75 07:50 2245
2230672 지성·서지혜 주연 tvN 수목 드라마 <아다마스> 시청률 추이 20 07:48 2939
2230671 어제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반응 안좋은 내용 71 07:46 5924
2230670 맨홀에 휩쓸려간 50대 여성, 반포천서 숨진 채 발견 45 07:41 4585
2230669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추이 74 07:36 5551
2230668 ??:민호야 우리 같은최씨잖아 연기수업도 같이들었잖아 2 07:35 1294
2230667 물고기한테 명치 맞음...gif 8 07:35 1893
2230666 이찬원 : 사실 어제 대본 한두줄 보고 안읽었어요 7 07:34 2901
2230665 블랙핑크 제니팬들 사이에서 반응좋은 후드 티저 + 페이스체인 17 07:32 3212
2230664 [단독] ‘화재 보상금’ 놓고 50억 진흙탕 소송…해태제과와 CJ대한통운에 무슨 일이 6 07:32 11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