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이슈 6년 전 오늘 발매된_ "빈틈"
752 5
2021.06.24 03:15
752 5
발매일 2015 06 24

https://img.theqoo.net/nLarz

작곡
MELODESIGN

작사
김지향,신사동 호랭이

인터뷰
https://m.youtu.be/A1Y2E5TK3o8

Audio

https://myoutu.be/vYgKYMCeyTg

가사----------------
많은 사람들 중에
내 마음과는 다르게
이상하게도 네가 거슬려요
내 친한 친구들이
자꾸 너와 연락하는 게
신경이 쓰여요
이상한 생각을 해
이 많은 사람 중에
우리 둘만 남겨지면 어떨까
그냥 늘 친구로만
느껴지던 우리 둘 사이
이제 빈틈이 보이죠
원해요
너와 조금은 더 특별한 사이
F E E L 이
그런 사이
통하는 사이
하나만 원해요
서두르지 않고 지켜 주는 사이
척 하면 척 하고
내가 돼 줄게요
통하는 사이
하나씩 하나씩 서로 빈틈을
채워 줘요 우리
Can you feel my love for you
살며시 살며시 서로 마음을
보여 줘요 우리
지금부터 우리 사이
일 더하기 일처럼
답이 바로 나오는
그런 게 사랑이면 쉬울 텐데
그런 걱정을 왜 해
그냥 쉽게 생각해
서로 빈틈을 채워 줘요
원해요
너와 조금은 더 특별한 사이
F E E L 이
그런 사이
통하는 사이
하나만 원해요
서두르지 않고 지켜 주는 사이
척 하면 척 하고
내가 돼 줄게요
통하는 사이
하나씩 하나씩 서로 빈틈을
채워 줘요 우리
Can you feel my love for you
살며시 살며시 서로 마음을
보여 줘요 우리
지금부터 우리 사이
우리 둘이 언제부터 이런 사이
그대 눈만 보면 떨리는 난 뭐니
괜히 밀당하며 재 볼 필요 없이
I'm HANI your honey
너를 만나려고 돌아왔나 봐
있는 그대로 날 받아 준 그대
진심인 걸
줄게요
네게 넘치도록 벅찬 사랑을
L O V E 로
모두 다 줄게요
하나 된 사이
나도 다 줄게요
네가 보지 못한 나의 모습까지
그 누구보다 더
다 보여 줄게요
가까운 사이
하나씩 하나씩 서로 아픔을
감싸 줘요 우리
Can you feel my love for you
살며시 살며시 서로 따스히
만져 줘요 우리
Everyday I'm feeling you
서로의 존재가 위로가 되는
그렇게 우리는
빈틈을 채워 준 사이
댓글 5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630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1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4 15.02.16 355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397 20.05.17 25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804 20.04.30 7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잡담성 글 주의********바이럴몰이 금지*******)🔥🚨🔥 1218 18.08.31 314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68496 듣도 보도 못한 라면.jpg 04:41 19
1968495 10명을 한번에 상대하는 체스신동 10 04:38 158
1968494 평택시 공무원 울리고 테러하는 펨코 25 04:20 862
1968493 차분하고 센치할 때 듣고싶은 새벽감성 팝송 추천 10곡 3 04:19 124
1968492 펨코가 꼭 불매해야 하는 기업 리스트 ✊✊ 10 04:15 690
1968491 복면가왕 일본 진출함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3 04:14 781
1968490 방탄에서 누가 제일 ㅇㅇㅇ이에요? 방탄에 새 멤버 필요한가요? 방탄이 내 생일에 올 수 있을까요? (오늘 올라온 재밌는 영상: 웹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질문에 방탄이 직접 답변) 4 04:10 466
1968489 닌텐도가 가지고있는 특허 16 03:50 1515
1968488 엔시티덬들이 인정하는 레전드 영상 티저들.ytb 14 03:46 393
1968487 모두 부모님께 신문물 알려드리자 39 03:27 2922
1968486 아티스트가 사랑한 궁 – 조흥동 편 (궁중문화축전 유튜브 채널) 7 03:25 369
1968485 길에서 키스하길래 다시보려고 돌아왔다가 쫓겨남 19 03:24 2211
1968484 대만에서 혐한감정 생긴원인과 혐한감정이 극에 다달았던 시기 (2010년) 93 03:18 1964
1968483 밥 먹을 때 핸드폰 하는 쿵야들 12 03:14 1826
1968482 하리수, 배꼽까지 오는 금발..넘사벽 존재감에 감탄 13 03:08 2905
1968481 이거알면 최소90년생 16 03:08 1027
1968480 올림픽으로 알아보는 세대차.jpg 24 03:05 1657
1968479 다영‧재영 없어도 괜찮아… ‘팀 코리아’로 뭉친 여자 배구 37 03:02 1652
1968478 안산선수픽 노래들이 많이 나왔던 더라이브 4 02:56 1040
1968477 오빠 목소리가 왜그래요? 11 02:49 15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