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인천 주물공장서 60대 노동자 거푸집에 깔려 숨져
2,082 17
2021.06.22 12:45
2,082 17
https://m.youtu.be/Cyh-3EIdRbg
[앵커]

인천의 한 주물공장에서 60대 노동자가 철골 자재 거푸집에 깔려 숨지는 사고가 났습니다.

300kg 정도로 추정되는 거푸집을 옮겨싣는 위험한 작업이었습니다.

경찰은 작업장 안전수칙 준수 여부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오대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러 단으로 쌓여 있는 사각 틀 모양의 거푸집 가운데 일부가 중심을 잃고 바닥에 쓰러져 있습니다.

어제(21일) 아침 6시 45분쯤, 인천 서구에 있는 한 주물공장에서 사람이 거푸집에 깔렸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습니다.

61살 노동자 A 씨가 크레인을 조종해 거푸집을 운반용 장비에 싣고 있던 중이었습니다.

[공장 관계자/음성변조 : "(크레인) 리모컨 스위치를 뒷주머니에서 발견했대요. 그걸 찾으려고 사람들이 이리 뛰고 저리 뛰고 했던 모양이에요."]

운반용 장비에서 균형을 잃은 거푸집은 근처에 있던 A 씨를 덮쳤습니다.

모래로 채워져 있던 거푸집의 무게는 약 300kg으로 추정됩니다.

가슴과 팔을 크게 다친 A 씨는 주변 다른 노동자의 신고로 병원에 옮겨졌지만 1시간여 뒤 숨졌습니다.

경찰은 운반용 장비에 실린 거푸집이 쓰러진 구체적인 경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공장 관계자와 목격자들을 상대로 2인 1조 작업원칙 등 안전수칙 준수 여부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음성변조 : "지근거리에서 다른 작업을 하고 있던 인부들이 있었거든요. 그 작업(거푸집 적재)은 혼자 있었습니다."]

경찰은 업무상 과실 여부가 확인되면 사법 처리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오대성입니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56/0011068341?sid=102
댓글 17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210427 추가수정갱신 5) 항목 中 -여초 저격식 활동 위주 및 분란조장 하러 오는 일부 남초 회원들 경고 항목 추가 수정 갱신 알림 및 무통보 차단 중] 20.04.29 611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905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413 15.02.16 352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375 20.05.17 24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798 20.04.30 77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잡담성 글 주의********바이럴몰이 금지*******)🔥🚨🔥 1217 18.08.31 311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955926 영화 <양궁> 배역 유출됨...JPG 1 01:43 129
1955925 대한민국 공식 올림픽 인스타 계정의 비밀 3 01:42 267
1955924 센스있게 스토리로 당일 경기 정리해주는 @olympic 계정.jpg 01:42 210
1955923 졸음과 싸우는 아기 댕댕이.gif 5 01:40 365
1955922 아이돌안했으면 태릉선수촌에서 뭐라도 하나 하고있었을것같은 여돌.gif 6 01:39 873
1955921 도쿄올림픽 유도팀 숨은주역 김림환선수 10 01:37 643
1955920 픽사 신작 메이의 새빨간 비밀 티저 예고편 2 01:37 208
1955919 비염을 방치하면 안되는이유 18 01:37 900
1955918 파마머리 짧게 잘라버린 듯한 원슈타인.jpg 4 01:34 1379
1955917 미켈란젤로 명화에서 영감을 얻은 드레스를 입은 아리아나 그란데 2 01:34 804
1955916 루이비통 친환경 스니커즈 7 01:34 605
1955915 2011년 조인성이 방송에 나와서 했던 이상형 월드컵.jpg 8 01:33 702
1955914 오늘로 20주년을 맞이한 국내 판타지 소설 15 01:32 856
1955913 12년 전 오늘 발매된_ "거짓말" 7 01:31 334
1955912  "제덕이가 양궁 3관왕 하길"…23살 차, 세 남자의 찰떡궁합 9 01:31 824
1955911 산이×여자친구 유주 - 눈치없긴(so silly) 1분 선공개 5 01:29 187
1955910 [슬의++] 2005년 율제병원 인턴 이익준 안정원 3 01:29 822
1955909 한반도에 남은 일본인의 최후 41 01:26 1996
1955908 짝꿍 밥을 뺏어먹던 초딩의 최후...jpg 26 01:26 1983
1955907 영화 <코리아>에서 케미 좋았던 하지원 x 배두나.gif 7 01:25 4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