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theqoo

기사/뉴스 소유, 62.4kg 경도 비만 탈출→6주 만에 6kg 감량 성공 [종합]('소유기')
5,585 29
2021.04.08 20:58
5,585 29
https://img.theqoo.net/hWbDK

https://img.theqoo.net/GEfQW

https://img.theqoo.net/howGr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8일 소유의 유튜브 채널에는 "얼마나 빠졌을까요? 깡지와 함께 다이어트 최종 결과 공개합니다. 소유 다이어트 챌린지 마지막 편"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다이어트 5주 차를 맞은 소유의 모습이 담겼다. 요가 선생님과 만난 소유는 "선생님도 인정했다. 몸은 많이 변했다고 인정했다. 근데 인바디가 별로 안 변해서 화가 굉장히 많이 났다"고 털어놨다.


https://img.theqoo.net/pvHiC

https://img.theqoo.net/knIyv


마침내 최종 점검의 날, 소유는 인바디 측정 결과를 공개했다. 소유는 6주 만에 62.4kg에서 56.4kg으로 6kg 감량에 성공했다. 또한 체형도 통통에서 적정, 내장 지방은 레벨 8에서 6으로 떨어졌다. 근육은 1.3kg, 체지방량이 3.7kg이 빠지면서 경도 비만 탈출에 성공했다.

소유는 "6주 동안 6kg을 뺐는데 62kg일 때는 얼굴이 U였다. 근데 지금은 살짝 V라인이 됐고 옆에서 봤을 때도 턱살이 없어졌다"며 "원래 밴드로 된 바지만 입고, 살쪘을 때는 바지 버클 풀고 입었던 바지가 널럴해졌다. 눈바디가 많이 변해서 뿌듯하다"고 밝혔다. 이어 "그냥 몸무게 줄이는 건 너무 쉽다. 음식 섭취 안 하고 굶으면 몸무게는 빠진다. 근데 그럼 뭐하냐. 먹으면 바로 또다시 찐다"며 "너무 스트레스 받으면서 살 빼는 건 조심했으면 좋겠다"고 조언했다.

소유는 "데뷔한 지 12년 차, 운동한 지도 10년 됐다. 정말 온갖 다이어트를 다 해봤는데 결과적으로 가장 좋은 건 건강하게 하는 거다. 건강해지고 예뻐지려고 다이어트하는 거니까 너무 스트레스 받지 않고 기쁜 마음으로 다이어트하는 게 좋을 거 같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내 식단은 봤겠지만 마지막 주는 좀 타이트하게 들어갔다. 그래도 항상 아침은 밥을 챙겨 먹었다. 나도 성공했으니 여러분도 할 수 있다"며 "이 콘텐츠를 만든 이유는 여러분들이 건강한 다이어트를 했으면 좋겠다는 마음으로 시작하게 된 거다. 댓글에서 나의 몸 상태를 보고 힘이 됐다는 걸 읽으면서 뿌듯했다. 앞으로 꾸준히 열심히 운동해서 더 멋지고 건강한 몸을 위해 파이팅할 거다. 여러분도 같이 파이팅하자"고 밝혔다.

supremez@sportschosun.com


https://entertain.v.daum.net/v/20210408190026971
댓글 29
댓글 더 보기
새 댓글 확인하기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전체공지 ** 더쿠 이용 규칙 **[📢 일부 유저에게 계속 뜨는 혐오류 구글 광고 관련 당부 유의사항 추가 04/12] 20.04.29 439만
전체공지 더쿠 필수 공지 :: 성별관련 언금 공지 제발 정독 후 지키기! (위반 적발 시 차단 강화) 16.05.21 804만
전체공지 *.。+o●*.。【200430-200502 더쿠 가입 마감 **현재 theqoo 가입 불가**】 *.。+o●*.。 4390 15.02.16 324만
공지 더쿠에 쉽게 동영상을 올려보자 2101 20.05.17 19만
공지 슬기로운 더쿠생활 : 더쿠 이용팁 3727 20.04.30 59만
공지 스퀘어방 이용 규칙🔥🚨🔥 1214 18.08.31 283만
모든 공지 확인하기()
1857281 사춘기 온 푸바오 🐼 15:37 268
1857280 외국인으로 환생하신 을지문덕 장군님.gif 2 15:37 276
1857279 [LIVE] 웬디 - Why Can't You Love Me? /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1 15:37 41
1857278 손흥민의 행동을 조롱하는 맨유 감독 (Feat. 現 前 맨유 선수들, 감독 아들) 5 15:36 332
1857277 화장품 리뷰해야 하는데 마땅한 배경이 없을 때 꿀팁 8 15:36 427
1857276 말랑쫀득해 보이는 문조(새) 12 15:34 557
1857275 학폭 의혹 (여자)아이들 수진, 소속사 큐브엔터, 10일 이상 침묵? 32 15:32 866
1857274 박신혜 박보영 신세경 김태리 어린시절 11 15:31 737
1857273 의외로 현실을 제대로 본 개그.jpg 7 15:31 897
1857272 오늘자 하나로마트 창동점.jpg 15 15:31 1949
1857271 대구 카페서 손님 폭행, 기절해도 또 때린 30대 남성..검찰 송치 26 15:30 926
1857270 배역 서사로 불행배틀 가능한 염전 캐릭터 갑.jpg 5 15:29 941
1857269 2년간 매일 달리기를 한 결과.jpg 23 15:28 2208
1857268 하지원도 화가 데뷔…연예인의 그림은 취미로 하면 안되나요 66 15:26 2203
1857267 음식 사오려..도로 한가운데 트렁크 열고 정차한 SUV '황당' 6 15:26 823
1857266 "700명밖에 안 죽었다, UN 천천히 오라" 미얀마 강타한 사진 36 15:25 2493
1857265 단소 보조기 발명 이유.jpg 22 15:24 1524
1857264 살면서 시비 걸려 본 적 없을 것 같은 고양이 30 15:22 2334
1857263 마개 좀 닫자 이놈아! 8 15:22 803
1857262 영화 '내일의 기억' 서유민 감독, 배우 김강우 언론시사회 사진.jpg 40 15:21 3105